위기의 지구 지구촌 위기를 알리는 정직한 목소리

뉴스한국

전체기사

제목    제목+내용

전 세계 난민 사상 최고 기록…113명 중 1명, 난민 혹은 잠재적 난민
분쟁과 박해로 인한 2015년 전 세계 강제이주민의 수가 사상 최고를 기록했다고 유엔난민기구(UNHCR)가 20일 밝혔다. 유엔난민기구가 각국 정부, 협력기관 및 기구 자체의 통계...
국제 | 2016-06-20 15:02:37
터키 앙카라서 차량 폭탄 테러 발생…최소 34명 사망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자살 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34명이 목숨을 잃고 125명이 부상했다. 사망자 중에는 테러범으로 추정하는 한 두 명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 보도에 ...
국제 | 2016-03-14 13:58:45
이 고통은 도대체 언제 끝날까…IS, 시리아 연쇄 테러 자행
미국과 러시아가 시리아 내전 휴전을 잠정 합의했지만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lamic State·IS)가 테러를 통한 대규모 살상행위를 이어가고 있다. 시리아 내전...
국제 | 2016-02-22 14:46:02
"장기적으로 IS보다 알누스라가 미국에 훨씬 위협적”
전 세계를 테러 위협에 빠뜨린 이슬람 수니파 테러집단인 이슬람국가(IS·Islamic State)보다 알카에다 연계조직인 ‘알 누스라 전선(Jabhat al-Nusra)’이 장기...
국제 | 2016-01-26 17:47:37
알카에다 연계 알샤바브, 소말리아 해변 호텔 공격
알카에다 연계 조직인 소말리아 이슬람 극단주의 테러조직 '알샤바브'가 21일 밤(이하 현지시각)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해변에서 자살 차량 폭탄 테러를 벌였다. 아직까지 정확한 사...
국제 | 2016-01-22 12:54:05
이슬람 국가 건설 원하는 ‘파키스탄 탈레반’, 바차칸대학 공격…수십 명 사망
‘파키스탄 탈레반 운동(Tehrik-e-Taliban Pakistan·TTP)’이라는 이슬람 무장단체 소속 무장괴한 4명이 20일 오전 9시 30분께(이하 현지시각) 파키스탄 북...
국제 | 2016-01-21 11:32:52
알카에다 부르키나파소 호텔 공격, 28명 사망…“혐오스럽고 비열한 공격”
말리 남부에 위치한 서아프리카 부르키나파소에서 벌어진 알카에다 소행의 호텔 인질극은 28명의 사망자와 50여 명의 부상자를 남기고 끝났다. 이슬람 마그레브 지역의 알 카에다 연계조...
국제 | 2016-01-18 12:44:23
부르키나파소 수도서 폭탄 터지고 인질극…최소 20명 사망
15일 오후(이하 현지시각) 서아프리카 부르키나파소 수도 와가두구의 한 고급호텔이 테러범들의 공격을 받아 최소 20명이 사망하고 15명이 부상했다. 테러감시단체에 따르면 이슬람 마...
국제 | 2016-01-16 14:05:51
IS 소프트타깃 테러 공포 아시아까지 번졌다
테러범들이 테러를 통해 노리는 것은 인명 살상을 통한 대중의 ‘공포’다. 많은 사람들이 테러범들에 대해 극도의 두려움을 가지고 평범한 일상생활을 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다. 이슬람...
국제 | 2016-01-15 10:27:29
국제 제재 움직임에 北 김정은, "핵무장 강화하라" 지시
국제 제재 움직임에 北 김정은, "핵무장 강화하라" 지시
북한 | 2016-01-13 10:05:35
고양이 잡아먹고 잔디 뜯어 먹으며 버티는 지옥의 현장, 시리아
시리아의 한 마을에서만 지난 한 달 여 동안 28명이 목숨을 잃었다. 아무것도 먹지 못해 배고픔을 호소하다 생을 달리했다. 5년째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벌어지고 있는 참극이다. 생...
국제 | 2016-01-12 18:53:49
불안한 중동…사우디 동맹국도 이란과 단교 선언
아무래도 중동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이슬람 수니파 종주국 사우디아라비아와 시아파 맹주 이란의 충돌이 중동을 넘어 아프리카에까지 영향을 미치는 형국이다. 사우디와 동맹 관계에 있...
국제 | 2016-01-05 11:05:57
이전페이지   1 2 3 4    다음페이지

많이 본 뉴스

종합정치경제연예

TODAY 뉴스

더보기

서울농수산식품公-청과상인, ‘가락몰 이전’ 2년 갈등 해소
가락시장 현대화시설 ‘가락몰’로의 이전을 둘러싼 농수산식품공사와 청과상인들의 갈등이 2년여 만에 해결됐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이하 공사)와 청과직판상인협의회(이하 협의회)는 28일 공사 대회의실에서 가락몰 이전에 대해 최종 합의하고 합의서에 서명했다. 지난 2015년 2월 ‘가락몰’이 준공돼 가락몰 입주대상인 직판상인 808명이 가락몰로 이전했지만 청과직판상인 661명 중 330명은 사전협의 부족 등의 이유로 이전을 거부하며 기존 영업장에 그대로 머물러왔다. 공사와 협의회는 지난 2년여 간 지속돼온 이전 분쟁이 파국으로 치닫는 것을 막기 위해 지난달부터 세 차례의 협상을 통해 잠정 합의안을 마련했다. 14일 미이전 상인을 대상으로 합의안에 대한 투표를 실시한 결과 다수가 찬성해 최종 합의로 이어지게 됐다.
상호 : (주)뉴스한국    발행인/편집인 : 이길성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길성    사업자등록번호 : 129-81-75892    등록번호 : 서울, 아01899    발행일 : 2004년 11월 1일    등록일 : 2007년 9월 17일    주소 : (우) 05718 서울특별시 송파구 송파대로28길 24, 1601호    대표전화 : 02-566-2116    팩스 : 02-569-2114    E-mail : web@newshankuk.com
뉴스한국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c) NewsHankuk.com,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