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훈 "부동층과 2040세대 아우르는 중도가 비법"
정치

이혜훈 "부동층과 2040세대 아우르는 중도가 비법"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22 09:56:11 | 수정 : 2012-09-10 09:49:4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경제정책, 서민들의 실질적 삶의 질 개선해야
새누리당 이혜훈 최고위원이 1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재벌총수에게 면죄부를 주는 잘못된 관행을 끊지 않으면 불법부당 행위를 근절하기는 낙타가 바늘구멍 들어가기보다 어려울 것"이라고 발언하고 있다.(연합)
이혜훈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박근혜 대선후보에게 승리의 키워드로 ‘중도’를 제안했다. 이유로는 부동층과 수도권 2040세대들이 중도를 선호한다고 것이다.

22일 SBS라디오 <서두원의 시사초점>에 출연한 이 최고위원은 “박근혜 후보가 대선에서 이기려면 중도.보수 모두를 붙잡아야 하지만 정책은 중도를 향해 나아가는 것이 맞다”며 “부동층이거나 수도권 2040세대들이 많은 중도는 정책에 따라 움직인다”고 밝혔다.

이어 정책에 대한 부분에서는 “정책은 서민경제를 챙기고 경제민주화를 통해 서민들의 실질적인 삶을 나아지게 하는 부분에 방점을 둬야 한다”고 강조하며 “보수들은 정책이 달라서 화합이 안 된다기보다 인간적인 스킨십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당내 경제민주화 실천모임 소속으로 친박계 ‘경제통’으로 불리는 이 최고위원은 계속해서 “박 후보가 구체적인 재벌 사안에 대해 찬성할지 반대할지에 대해서는 아직 지켜보고 있다”며 “재벌개혁을 하지 않으면 우리 경제가 무지하게 어렵다. 재벌이 성장의 열매를 독식하는 부분을 해소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밖에 개혁적인 경제정책에 힘을 실어줄 외부인사 영입에 대해서는 “이미 당내 의원 위주로도 충분히 개혁적인 목소리를 내는 사람이 수십 명 있다”고 답변했다.

한편 김무성 전 의원, 정몽준ㆍ이재오 의원의 영입론에 대해서는 “끌어올 수 있는 모든 분들을 다 모셔야 한다”고 조언했다.


조웅규 기자[gyu@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커피믹스, 당류 함량은 제품의 50%수준
커피믹스 1봉지의 당류 함랑이 제품의 절반을 차지한다는 조사 결...
전문가들 "리더 없는 브라질, 중압감 극복 실패"
앞으로 월드컵과 브라질을 논할 때 빠지지 않을 '미네이랑 대참사...
이현욱-서하준, 운명적 '경쟁구도' 본격 예고
SBS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 이현욱이 서하준의 진심을 오해...
박민우, ‘모던파머’ 출연…공중파 첫 주연 도전
배우 박민우가 SBS 주말드라마 ‘모던파머’의 ’강혁‘ 역으로 ...
소셜댓글 서비스 통한 대규모 악성코드 유포 주의
보안전문기업 '하우리'는 최근 언론사, 대기업, 정부기관, 쇼핑...
큰빗이끼벌레, 4대강 출현…생태계 미치는 영향은?
최근 낙동강, 금강, 영산강에서 큰빗이끼벌레가 발견돼 생태계 파...
"인천 아시안게임 북한 응원단, 100명 수준 될 듯"
북한이 오는 9월 인천 아시안게임에 파견할 응원단 규모는 200...
슈퍼맨 장윤정 도경완 출연해 만삭 골반댄스 '폭소'
슈퍼맨 장윤정 도경완이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다. ‘슈퍼맨이 돌아...
대구 황산테러사건 만료 3일 앞두고 공소시효 '정지'
15년 전 6살 김태완 군의 목숨을 앗아간 일명 '대구 황산테러...
김현중, 5일 월드투어 대만 콘서트 성료
김현중이 월드투어 대만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2012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