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인혁당 두 가지 판결” 발언 파문 확산
사회일반

박근혜, “인혁당 두 가지 판결” 발언 파문 확산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11 09:36:19 | 수정 : 2012-09-11 10:43:5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사법질서 무시” “황제적 발언” “민주당서 날선 공세 쏟아내
새누리당 대선후보인 박근혜 후보가 지난 10일 인혁당 사건과 관련해 한 말로 인해 정치권으로부터 십자포화를 맞고 있다. 박 후보의 역사인식이 심각한 문제가 있고 황제적인 관점에서 대한민국 사법체계를 바라보고 있다는 등 비난의 강도가 상당히 세다.

박 후보는 지난 10일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에 새누리당 대선후보 자격으로 출연했다. 간단한 세간의 평가를 시작으로 최근 불거진 안철수 불출마 종용사태가 도마 위에 올랐고, 박정희 전 대통령의 딸로써 피할 수 없는 5.16과 유신체제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박 후보는 사회자의 질문에 직설적으로 답변하는 대신 ‘역사의 판단에 맡길 것’ ‘국민의 몫’이라는 식의 우회로를 택했다.

인혁당 사건 피해자에게 사과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대법원 판결이 두 가지로 나오지 않았느냐”고 말하며, “그래서 그 부분에 대해서도 앞으로의 판단에 맡겨야 되지 않겠는가. 그런 답을 제가 한 번 한 적이 있다”고 갈음했다. 과거의 발언에서 더 진전한 것이 없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똑같은 대법원에서 다른 판단이 나왔다”고 답했다.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통합당 의원총회에서 박지원 원내대표는 박 후보의 이같은 발언을 정면으로 지적하며 비난했다. 그는 “박근혜 후보가 참 편리한 생각을 갖고 세상을 산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입을 열며 ‘인혁당 두 개의 판결’ 발언을 언급했다. 박 원내대표는 “국민 누구나 최종판결을 존중하는데 엄연히 인혁당 판결은 2007년 1월 무죄판결이 최종판결”이라고 강조하며, “박 후보가 얼마나 사법부를 무시하는가, 얼마나 황제적 발언인가를 우리는 규탄한다”고 지적했다.

지난 10일 박 후보가 라디오에 출연한 직후 정성호 민주당 대변인은 “박근혜 후보의 유신에 대한 역사부정은 자기부정”이라고 일갈하며, 박 후보가 역사왜곡에 이어 판결왜곡을 서슴지 않았다고 공세를 퍼부었다.

정 대변인은 “인혁당 사건은 2002년 의문사위와 2005년 과거사위를 통해 정보기관이 날조한 ‘박정희식 공작정치’의 산물이었음이 규명되고, 2007년 재심에서 무죄와 국가배상이 선고되고 사법부가 사죄까지 한 일이다”고 지적하며, “말로는 법질서를 세우자며 위헌적인 유신을 옹호하고, 국민통합을 말하며 사법적 판단까지 부정하는 사람이 과연 대통령 자격이 있는지 묻고 싶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조웅규 기자[gyu@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 방화범 구속영장 신청
2일 경북 구미경찰이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 불을 지른 혐의로...
대구 서문시장에 큰 불 나 빠른 기세로 번져…4지구 일부 붕괴
30일 새벽 대구에서 가장 큰 전통시장으로 꼽히는 서문시장에서 ...
비아그라 구입한 靑, "아프리가 순방 앞두고 고산병 치료용" 해명
청와대가 태반·감초·마늘주사로 불리는 약품을 대거 사들인 사...
최순실 측근 '문화계 황태자' 차은택…檢, 구속영장 청구
박근혜 정부에서 문화융성위원회 위원과 민관합동창조경제추진단장을 ...
경찰, 차량 주행거리 불법 조작 현장 포착…17명 검거
대구수성경찰서는 중고자동차 매매단지 불법행위 특별단속 기간 중 ...
한미약품 임원 행방 안갯속…북한 강에서 차량 발견
한미약품 미공개정보 유출 의혹 때문에 검찰 조사를 앞두고 있던 ...
특검으로는 부족하다…노회찬, "'최순실 특검법안' 만들자" 제안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27일 여야 3당에 최순실 게이트 수사...
이재명, "朴 대통령 하야하고 거국 중립 내각 구성해야"
이재명 성남시장이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했다. 이 시장은 ...
대구성서경찰, 전문도박단 등 42명 무더기 검거
대구성서경찰서는 수십억대 규모의 도박장을 개설한 총책 등 42명...
지하철 5호선 사망사고, 피해 막을 기회 3번 있었다
19일 오전 지하철 5호선 김포공항역(방화행)에서 발생한 사망사...
5호선 김포공항역 하차하던 30대 승객 사망
19일 오전 5호선 김포공항역에서 김 모(36·남) 씨가 승강...
경부고속도로 관광버스 화재 사고 17명 사상
13일 오후 10시 11분께 고속도로에서 관광버스 화재사고가 발...
더민주 여성 의원 일동, "'성희롱 발언' 한선교 윤리위 제소할 것"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 13명이 13일 오후 국회 기자회견장을 찾...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