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G7 참석 가능할까..."실무선에서 논의중"
정치

文대통령 G7 참석 가능할까..."실무선에서 논의중"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5-07 14:23:19 | 수정 : 2018-05-07 14:27:5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북미정상회담 G7 전후 유력…트럼프·아베 참석
세계 주요국에 남북회담 성과 지지 요청 기회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전 청와대에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전화통화로 남북정상회담 결과와 최근의 토론토 차량 돌진 사건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청와대=뉴시스)
다음달 8일 캐나다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 정상회의(G7)'에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청와대는 7일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뉴시스와 통화에서 문 대통령의 G7 참석 관련 "실무선에서 논의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참석 여부가 결정되지는 않았다. G7 국가들이 합의를 봐야한다"고 말했다.

북미정상회담은 G7 전후에 열리는 방안이 유력시되고 있다. 한달 앞으로 다가온 G7에 문 대통령이 초청국 정상 자격으로 참석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등 주요국 정상들과 남북정상회담 지지를 이끌어낼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문 대통령이 G7에 참석하면 오는 22일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 이어 보름여 만에 트럼프 대통령과 다시 회동하게 된다. 한반도 비핵화 논의를 재차 정교하게 다듬는 계기가 될 수 있다.

G7은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캐나다, 일본 등 7개국 선진국 회의체를 칭한다. 올해 G7은 다음달 8일부터 이틀간 캐나다 퀘백 샬르브아에서 회원국 정상들이 모두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다. 유럽연합의 이사회와 집행위원회도 자리한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회원국 정상 자격으로 G7에 참석한다. 트럼프 대통령의 다자외교 일정으로 북미정상회담은 G7 이전 또는 이후에 개최될 것이 유력시 되고 있다.

이에 G7은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과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선진국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미국 지지를 이끌어내는 계기로 활용될 수 있다. 아베 총리도 G7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대북 정책에 대한 일본 입장을 적극적으로 낼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이 G7에 참석하면 오는 22일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에 이어 트럼프 대통령과 다시 만나고, 주요 정상과 한반도 현안에 교감하는 기회로 삼을 수 있다.

문 대통령은 지난 4일 올해 G7 개최국인 캐나다의 트뤼도 총리와 정상통화를 하면서 "G7에서도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지지의 뜻을 모아준다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뤼도 총리는 "캐나다는 한국의 좋은 친구로서 한반도 평화에 도움이 된다면 기꺼이 나서겠다"며 "다음 달 초 캐나다 퀘벡에서 개최되는 G7에서 각국 정상들과 함께 한반도 문제에 대해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겠다"고 밝혔다.

한편 G7은 러시아를 포함해 'G8'로 움직였었다. 그러다 지난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긴장 사태 촉발에 대한 조치로 G8에서 러시아가 제외됐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美, 수입차 관세 25% 부과…자동차 근간 광주 경제 초토화"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조만간 수입차와 부품에 최대 25%...
"을과 을의 싸움 절대 원하지 않아" 전편협, 정부와 본사에 대책 요구
문재인 정부의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안에 반대 의사를 나타내며 단...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