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중앙은행, 5조원예치 '우리-기업' 금융거래 중단
사회일반

이란 중앙은행, 5조원예치 '우리-기업' 금융거래 중단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6 16:35:42 | 수정 : 2012-08-16 17:25:1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새로운 은행거래 물색 요청…중소기업 대금결제 차질 우려
이란 중앙은행(CBI)이 약 5조원이 예치된 우리, 기업 은행 이용 중단을 결정한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우리은행 본사 건물 전경. (연합)

이란 중앙은행(CBI)이 약 5조원이 예치된 국내 2개 은행 이용 중단을 결정하면서 중소기업 수출대금 결제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16일 금융권과 산업계에 따르면 CBI는 우리, 기업 은행에 거래 중단 방침을 서면 통보하고 한국 정부에 새 원화 결제 계좌를 개설할 은행을 요청했다. CBI의 미누 키아니 라드 외환담당 부총재가 14일 이란주재 한국 공사관 관계자를 만나 이같은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관계자들에게 2개 은행 거래 중단 방침 통보뒤 새롭게 개설할 은행까지 물색해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파악됐다 .새롭게 개설할 은행으로 NH농협과 수출입 은행 등이 물망에 올랐다.

이란측이 거래 중단에 나선 배경에 대해 업계측은 거액의 수출입대금을 예치하고도 예금 이율이 연 0.1%에 지나지 않는 등 불만이 쌓여 신뢰를 상실한 점이 결정적 원인이 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현재 이란측은 두 은행에 대해 관련 사안을 서면 통보했으나 우리은행과 기업은행 측은 아직 공식 통보를 받지 못했으며 원화결제계좌도 정상적으로 이용된다는 입장을 나타났다.

한편 약 5조 원이 예치된 2개 은행의 거래가 전면 중단되고 사태 해결이 장기화 될 경우, 이란에 수출하는 2천600개 중소기업은 대금 결제에 차질이 생길 것으로 우려된다.


김옥경 기자[ka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프랑스 검찰 발표로 본 저먼윙스 사고기 마지막 순간
프랑스 검찰 발표로 본 저먼윙스 사고기 마지막 순간 출발은 여느...
의정부화재 수사 마무리…편법·불법이 화재 키웠다
경찰이 의정부 아파트 화재사건 수사를 마치고 실화자를 포함해 1...
용인 교각공사 현장은 왜 주저앉았나…경찰 조사 착수
용인도로공사 붕괴, 경찰 조사 본격화 롯데건설이 시공을 맡아 공...
“승진하기 싫어?” 우월적 지위 이용한 성범죄 '적신호'
“승진하기 싫어?” 우월적 지위 이용한 성범죄 증가 대학 교수,...
친딸 자매 성폭행한 인면수심 친부, 20년 만에 구속
친딸 자매 성폭행한 친부, 20년 만에 구속 24일 서울지방경찰...
도핑 '양성' 박태환, 자격정지 18개월
도핑 '양성' 박태환, 자격정지 18개월 국제수영연맹(FINA)...
세월호 구조 영웅 김동수 씨, 트라우마·경제난 '심각'
세월호 구조 영웅 김동수 씨, 트라우마·경제난 '심각' 세월호...
최강희, 또 한 번 시청자 울렸다
최강희, 또 한 번 시청자 울렸다 tvN ‘하트투하트’ 최강희가...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기록 경신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기록 경신 K팝 스타4 케이티김...
‘나가수3’ 나윤권, 차분하고 감성적인 목소리 '호평'
‘나가수3’ 나윤권, 차분하고 감성적인 목소리 '호평' 지난 6...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