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조지폐 위험 수위' 한국은행 전방위 대책 마련
사회일반

'위조지폐 위험 수위' 한국은행 전방위 대책 마련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30 09:31:45 | 수정 : 2012-08-30 09:35:2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위폐근절 포털광고, DB 구축, 지폐 재질 개선 등
서울시 중구 남대문시장에서 이홍철 한국은행 발권국장이 5만원권과 위조지폐를 들고 상인들에게 식별법을 설명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국은행이 `위조지폐'를 차단하기 위해 전방위 대응책을 마련한다.

고액권을 중심으로 한 위폐 범죄가 크게 늘었지만, 범행 수법이 워낙 치밀한 탓에 검거 실적이 매우 저조하기 때문이다.

한은 관계자는 30일 갈수록 늘어나는 위조지폐를 차단하기 위해 인터넷 배너광고, 지폐 재질 개선, 위폐정보 데이터베이스 구축 등 다양한 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배너광고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청소년ㆍ청년층에 노출도가 높은 포털사이트에 '위조지폐 근절' 광고를 한다.

위폐를 만들고 쓰는 이들이 대부분 나이가 어린 점을 고려한 조치다.

광고엔 위폐 제작의 위법성과 함께 식별요령 등이 담긴다. 제작업체를 물색하고 있어 이르면 10월엔 포털사이트에서 배너광고를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화폐의 재질도 개선한다.

최근 경찰에 잡힌 위폐범은 오만원권을 물에 불려 앞 뒷면을 분리해 미리 복사해둔 위폐 단면에 각각 붙이는 '반진반위(半眞半爲)' 지폐를 만들다가 적발됐다.

반절은 진짜인데다 중간의 홀로그램띠까지 집어넣어 언뜻 보기엔 실제와 비슷했다.

한은은 이런 점을 고려해 화폐를 만드는 면 섬유 재질을 물에 불어도 분리되지 않도록 하는 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은은 1억8천만원을 들여 '위조화폐 관리시스템'을 구축하는 작업도 지난달 시작했다.

여태까지 발견된 위폐 특징과 일련번호, 위조지폐범 수법 등 정보를 관리시스템에 담는다. 경찰청, 금융기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등과 공유하기 위해서다. 시스템 개발은 연내에 완료된다.

한은 관계자는 "위조지폐와 관련한 체계적인 데이터베이스가 없었다"며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받은 관계기관은 언제든 최신 자료를 열람할 수 있어 위폐 수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은의 이런 노력은 고액권 위폐 범죄가 급증해 더는 내버려둘 수 없다는 위기의식에서 비롯됐다.

올해 상반기 적발된 오만원권 위조지폐는 220장으로 2009년 오만원권이 도입된 이래 가장 많았다. 지난해 상반기 33장과 비교해도 187장(566.7%)이나 늘었다.

올해 7월엔 서울에서 20대들이 오만원권 위폐를 2억7천760만원어치 제작해 유통하다가 적발됐다. 이는 위폐 적발 사상 최대 규모다.

컬러복합기로 오만원권을 위조한 대학생이 검거되는가 하면 10대들이 8천500만원어치의 지폐와 수표를 위조해 노점상 등에서 사용하다가 붙잡히기도 했다.

그러나 위폐 범죄의 검거율은 매우 낮은 실정이다.

한국형사정책연구원에 따르면 2009년 통화위조범죄의 검거율은 4.19%로 폭력범죄(95.7%), 절도범죄(69.7%)에 크게 못 미친다. 신고율 역시 1%가 안 된다.

상황이 이러자 보험사에서는 위폐 손해를 보장하는 보험까지 내놨다.

한은 관계자는 "배너광고 등 조치는 상반기 버스광고와 홍보자료 배포에 이은 위조지폐 근절 노력의 하나다"며 "직원들이 직접 재래시장에서 위폐 식별 요령을 알려주는 현장 방문 역시 계속한다"고 전했다. (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화재 진압하고 끼니 해결하는 소방관…"짠하고 고맙다"
화재 진압을 마치고 컵라면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소방관의 모습이 ...
[사진] 흉물스런 차 무덤 된 충격적인 화재 현장
부산에 있는 한 중고차매매단지에서 큰 불이 나 차량 570여 대...
한여름 자외선차단제 바르기 전 기억해야 할 1가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위해 우려 화장품의 회수와 공표 등의 세부사항...
이영돈 PD가 간다…에브리바디 '안녕'
"제가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는 말을 유행시키며 '스타PD'로 ...
맥도날드가 9만 명에게 쐈다…하지만 미국이다
미국의 패스트푸드 체인인 맥도날드가 1일(현지시간) 임금인상 계...
'걸스데이' 혜리가 편의점에서 해낸 놀라운 일
'혜리 도시락'까지 연예인 이름과 얼굴을 앞세운 편의점 도시락이...
"글 쓰는 일을 뺀 모든 것은 아무 것도 아니다"
"그들에겐 작품이 곧 실존이다. 더도 덜도 아니다. 그들은 자신...
전광석화 절도범, 불과 17초 만에 한 일
단 17초 만에 휴대전화 매장 유리를 깨고 들어가 스마트폰 여러...
"심근경색입니다" 병원 오진에 신체 절단한 기구한 사연
대장균 감염으로 패혈증에 걸린 환자를 심근경색으로 오진하는 바람...
"A급 짝퉁을 팝니다" SNS 속 새빨간 거짓말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 광고한 뒤 돈만 받아 챙긴 20대 ...
멀쩡한 도로 갑자기 구멍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한 도로에 갑자기 구멍이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