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실업자 100만 돌파…"외환위기 때보다 많다"
경제

지난해 실업자 100만 돌파…"외환위기 때보다 많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11 10:08:42 | 수정 : 2017-01-11 10:15:4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실업자 101만명…전년 比 3.6%↑
자료사진, 2012년 9월 8일 오후 경기 수원 경기대학교에서 경기도와 경기중소기업지원센터, 경기대학교 주최로 열린 '2012 경기 잡 페어'에서 정장을 입은 한 취업준비생이 계단에 앉아있다. (뉴시스)

● 연간 실업률 3.7%…6년 만에 최고
● 청년실업률 9.8%…역대 최고 수준
● 취업자 29.9만명↑…7년 만에 최소

우리나라 실업자 수가 처음으로 100만 명을 넘어섰다.

11일 통계청이 발표한 '12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실업자는 101만 2000명으로 전년보다 3만 6000명(3.6%) 늘었다. 실업자 수가 100만 명을 돌파한 것은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00년 이후 처음이다.

우리나라 실업자 수는 외환위기 직후인 2000년 97만 9000명에 달했으나, 감소세를 그려 2008년에는 76만 9000명까지 떨어졌다. 하지만 2013년 80만 7000명을 시작으로 다시 증가해 이번에는 100만을 넘어섰다.

지난해 연간 실업률은 전년보다 0.1%포인트 상승한 3.7%로 나타났다. 6년 만에 최고 수준이다. 실업률은 지난 2010년 3.7%를 기록한 뒤 감소세를 보이다 2013년을 기점으로 다시 올랐다.

특히 15~29세 청년실업률이 치솟았다. 지난해 청년실업률은 9.8%로 역대 최고치다. 전년보다 0.6%포인트 증가했다. 청년실업률은 2013년부터 증가하고 있다. 추세가 이어지면 올해는 10%를 넘을 가능성이 크다.

한편 지난해 취업자 수는 2623만 50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9만 9000명 증가했다. 취업자 증감폭은 7년 만에 가장 작았다.

우리나라 연간 취업자는 2009년 전년보다 7만 2000명 줄어들었으나 2010년 32만 3000명이 증가해 회복세로 돌아섰다. 2014년에는 53만 3000명이 늘어나기도 했으나 2년 만에 30만 명선이 붕괴됐다.

연간 고용률은 60.4%로 1년 전보다 0.1%포인트 올랐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커피왕'으로 불리던 강훈 망고식스 대표, 숨진 채 발견
국내 커피전문점 1세대 경영인으로 카페 '할리스'·'카페베네'...
롯데家 신영자, 2심에서 징역 2년으로 감형
롯데면세점·백화점 입점업체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고...
‘대한항공 기내난동’ 피고·검찰 항소 모두 기각
항공기에서 술에 취해 승객과 승무원들을 폭행한 ‘대한항공 기내난...
형부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 살해한 20대 지적장애女 징역 4년
형부의 성폭행으로 낳은 아들을 발로 차 숨지게 한 지적장애 여성...
교사 10명 중 6명 ‘여성혐오표현 직·간접 경험’…성희롱에도 노출
학교 안의 여성혐오가 확산되고 있다. 전국의 유치원, 초·중...
캠필로박터 식중독 매년 증가…생닭 조리할 때 각별히 주의해야
생닭을 씻을 때는 주변 조리기구나 채소 등에 물이 튀지 않도록 ...
합천 ‘엽총 인질극’ 40대 남성, 경찰 설득에 23시간 만에 자수
초등학생 아들을 인질로 잡고 엽총 인질극을 벌인 40대 남성이 ...
태국 국적 여성 쪽지로 구조 요청…경찰, 성매매 현장 덮쳐 업주·브로커 검거
감금 상태에서 성매매를 하던 태국 여성이 슈퍼마켓 종업원에게 건...
창원 양덕천서 급류에 휩쓸린 근로자 3명 숨진 채 발견
창원소방본부는 4일 오후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의 양덕천...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스무 살 여성 숨진 채 발견
충북 청주의 한 교회 건물에서 발생한 20대 여성 사망 사건을 ...
경찰, 골프연습장 주부 납치 살인 사건 용의자 공개수배
경남 창원서부경찰서가 창원시 의창구의 한 골프연습장에서 발생한 ...
대한민국에서 여성으로 사는 당신, 범죄 피해 당할까 불안한가요?
27일 통계청과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7 통계로 보는 여성...
과로사·돌연사로 죽어가는 집배원, 업무량 살인적…인원 늘려야
26일 오전 전국우정노동조합(위원장 김명환·이하 우정노조) 조...
"다음 주 한반도 지배한 공기 이동하며 장마전선 북상"
장마가 늦어지는 이유는 몽골 북쪽 대기 상층까지 발달한 기압능이...

TODAY 뉴스

더보기

인권위, 韓·日정부에 “위안부 피해자 인권보호 조치 취하라” 촉구
고(故) 김군자 할머니의 별세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가 37명으로 줄어든 가운데 국가인권위원회가 “일본정부와 한국정부에 위안부 피해자의 인권 보호를 위해 필요한 적극적 조치를 촉구한다”는 성명을 25일 발표했다. 인권위는 “정부의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한 해결 노력에도 불구하고, 2015년 한·일 양국 외교부장관의 위안부 합의에 대해서 피해 당사자는 물론 국민들이 충분히 공감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올해 5월 30일 유엔 고문방지위원회는 한·일 양국 외교부장관의 위안부 합의는 환영하지만 양국 간 합의의 내용은 피해자에 대한 보상과 명예회복, 진실규명에 충분하지 않다는 점을 지적했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에게 보상과 명예회복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양국 간 합의를 수정’할 것을 권고했다”고 덧붙였다.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