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 실종 원인, 알고 봤더니 기록적인 폭염 탓
사회일반

모기 실종 원인, 알고 봤더니 기록적인 폭염 탓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0 18:46:48 | 수정 : 2012-08-10 18:54:3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폭염과 가뭄에 물웅덩이 준 것이 모기 실종 원인
모기 실종 원인 화제. 자료사진, 일본뇌염 매개 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암컷의 모습. (질병관리본부 제공)
최근 이어진 기록적인 폭염과 가뭄으로 모기가 실종했다.

올 여름 초만 해도 개체수가 빠르게 늘면서 한여름 불청객으로 떠올랐던 모기가 뜨거운 날씨 탓에 실종 위기에 직면했다.

최근 질병관리본부가 밝힌 바에 따르면 모기 개체수는 7월 들면서 2007~2011년 평균에 비해 23.5% 감소했다. 모기가 이렇게 감소한 이유는 번식의 조건이 열악하기 때문이다.

모기는 물웅덩이를 찾아 산란하는데, 최근 폭염에 열대야가 겹친데다 비도 오지 않으면서 물웅덩이가 바짝 마른 것이다.

폭염으로 모기가 사라졌다는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모기 없어서 너무 좋아" "더위가 모기까지 한 번에 날렸네~" "이번 기회에 철저히 방역까지 완료해서 모기의 공포에서 완전히 벗어나고 싶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참혹한 영동고속도로 참사, 대형버스 추돌해 20명 사상
17일 오후 영동고속도로 상행선에서 발생한 대형버스 추돌 사고로...
서울 홍은동 공사 중 3층 건물 붕괴…근로자 1명 매몰 추정
18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에서 공사 중이던 3층 건물이 ...
검찰, 안마의자에 필로폰 은닉해 밀수한 조직 적발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강력부(부장검사 이용일)는 안마의자에 필로폰을...
프랜차이즈 치킨 한 마리에 든 나트륨, 하루 권장량 초과
프랜차이즈 치킨 한 마리의 나트륨·포화지방 함량이 하루 권장 ...
정부, 영광 칠산대교 붕괴사고 조사 본격 착수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이 칠산대교 붕괴사고의 원인을 분석하기 위해 사...
환경운동연합, 생활화학제품 '팩트체크' 한다
환경운동연합이 시민을 대신해 생활화학제품의 성분과 안전성에 대한...
경북 봉화서 무궁화호 터널 안에서 탈선
4일 오전 8시 21분께 영동선 석포-승부간 무궁화호 1771호...
무안서 훈련비행 중 추락 사고…이학영 의원 아들도 사망
17일 전남 무안에서 발생한 훈련기 추락 사고와 관련해 정부가 ...
박지원, 새누리당 계파 갈등 질타하며 '맹성' 촉구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새누리당의 계파갈등을 질타했다. 박 ...
서울시, 몰카 점검단 '여성안심보안관' 50명 첫 모집
서울시가 매년 급증하고 있는 몰래 카메라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
우등 보다 한 수 위…프리미엄 고속버스 시범운행
국토교통부가 14일 오전 10시 세종청사 제2주차장에서 우등형 ...
한국성폭력상담소, 경찰 여성안전 특별치안대책에 강력 항의
17일 발생한 강남 여성 살해사건을 계기로 경찰이 '여성안전 특...
"다시는 한국의 여성으로 태어나고 싶지 않다"
17일 새벽 서울 서초구 △△주점 건물 2층 화장실에서 김 모(...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