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 실종 원인, 알고 봤더니 기록적인 폭염 탓
사회일반

모기 실종 원인, 알고 봤더니 기록적인 폭염 탓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0 18:46:48 | 수정 : 2012-08-10 18:54:3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폭염과 가뭄에 물웅덩이 준 것이 모기 실종 원인
모기 실종 원인 화제. 자료사진, 일본뇌염 매개 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암컷의 모습. (질병관리본부 제공)
최근 이어진 기록적인 폭염과 가뭄으로 모기가 실종했다.

올 여름 초만 해도 개체수가 빠르게 늘면서 한여름 불청객으로 떠올랐던 모기가 뜨거운 날씨 탓에 실종 위기에 직면했다.

최근 질병관리본부가 밝힌 바에 따르면 모기 개체수는 7월 들면서 2007~2011년 평균에 비해 23.5% 감소했다. 모기가 이렇게 감소한 이유는 번식의 조건이 열악하기 때문이다.

모기는 물웅덩이를 찾아 산란하는데, 최근 폭염에 열대야가 겹친데다 비도 오지 않으면서 물웅덩이가 바짝 마른 것이다.

폭염으로 모기가 사라졌다는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모기 없어서 너무 좋아" "더위가 모기까지 한 번에 날렸네~" "이번 기회에 철저히 방역까지 완료해서 모기의 공포에서 완전히 벗어나고 싶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프랑스 검찰 발표로 본 저먼윙스 사고기 마지막 순간
프랑스 검찰 발표로 본 저먼윙스 사고기 마지막 순간 출발은 여느...
의정부화재 수사 마무리…편법·불법이 화재 키웠다
경찰이 의정부 아파트 화재사건 수사를 마치고 실화자를 포함해 1...
용인 교각공사 현장은 왜 주저앉았나…경찰 조사 착수
용인도로공사 붕괴, 경찰 조사 본격화 롯데건설이 시공을 맡아 공...
“승진하기 싫어?” 우월적 지위 이용한 성범죄 '적신호'
“승진하기 싫어?” 우월적 지위 이용한 성범죄 증가 대학 교수,...
친딸 자매 성폭행한 인면수심 친부, 20년 만에 구속
친딸 자매 성폭행한 친부, 20년 만에 구속 24일 서울지방경찰...
도핑 '양성' 박태환, 자격정지 18개월
도핑 '양성' 박태환, 자격정지 18개월 국제수영연맹(FINA)...
세월호 구조 영웅 김동수 씨, 트라우마·경제난 '심각'
세월호 구조 영웅 김동수 씨, 트라우마·경제난 '심각' 세월호...
최강희, 또 한 번 시청자 울렸다
최강희, 또 한 번 시청자 울렸다 tvN ‘하트투하트’ 최강희가...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기록 경신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기록 경신 K팝 스타4 케이티김...
‘나가수3’ 나윤권, 차분하고 감성적인 목소리 '호평'
‘나가수3’ 나윤권, 차분하고 감성적인 목소리 '호평' 지난 6...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