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덴빈 위치, 10시 현재 전남 상륙...폭우피해 속출
환경일반

태풍 덴빈 위치, 10시 현재 전남 상륙...폭우피해 속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30 10:38:02 | 수정 : 2012-08-30 14:30:5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중심기압 985hPa,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180㎞, 강도 중급, 크기 소형
제14호 태풍 '덴빈(TEMBIN)'이 30일 오전 9시 현재 전남 진도 남남서쪽 60㎞ 지점의 서해상에 진입해 시속 40㎞의 빠른 속도로 북북동진하고 있다. 기상청은 덴빈이 이날 오후 전남 서해안에 상륙해 중부지방을 관통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태풍특보를 전국 대부분 지방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은 30일 오전 구글 실시간 위성사진.(연합)
제14호 태풍 ‘덴빈’이 30일 오전 9시 현재 진도 남서쪽 70㎞ 해상에서 시간당 40.6㎞ 속도로 북상하고 있다. 15호 태풍 볼라벤과는 다르게 시간당 30㎜의 집중호우를 동반한 덴빈은 중심기압 985헥토파스칼(hPa)에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180㎞로 강도는 중급이지만 크기는 소형이다.

기상청은 이날 광주와 전남, 서해남부 전 해상, 남해서부 전 해상에 태풍경보를 발령하고 “태풍 덴빈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오고 있으며 남부서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도 있다. 특히 서해안, 전남남해안, 강원도 영동에는 150㎜ 이상의 많은 비가 예상되오니 비와 강풍으로 인한 피해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전 10시 현재 강한 바람과 함께 폭우가 쏟아지고 있는 목포지역은 도로 곳곳이 침수되고 차량이 물에 잠기면서 교통 혼잡은 물론 구조를 기다리는 모습이 속출하고 있다.


특히 북항동 일대는 홍일중고등학교 앞 하수도가 역류하면서 소방차가 출동해 배수작업을 진행했고 유달산 쪽에서 많은 물이 쏟아져 내리면서 인근 저지대 가옥은 안방까지 물이 들어와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이외 북상 경로를 따라 김해공항을 이·착륙할 예정이던 국내선 항공기 결항도 잇따르고 있다.

한국공항공사 부산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김해공항 발 제주행 항공기편이 결항되는 등 오전 10시 현재 제주, 김포 노선 항공기 35편이 결항됐다.

이에 공항공사는 “태풍의 영향으로 항공기 결항이 계속될 전망”이라며 “항공사 등에 결항 여부 확인을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제14호 태풍 ‘덴빈’은 이날 낮에 전남 서해안에 상륙해 오후 9시에는 대전 동쪽 약 30㎞ 부근을 지나고 31일 아침 속초 동쪽 해상을 통해 빠져나갈 예정이다.
태풍 '덴빈'이 제주도 해상을 지나 빠른 속도로 북상하면서 많은 비를 뿌린 30일 오전 전남 목포시내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겨 물바다를 이루고 있다. 목포시 죽교동 신안비치호텔 앞 도로에 차량 한 대가 침수돼 멈춰 섰다.(연합)
태풍 '덴빈'이 제주도 해상을 지나 빠른 속도로 북상하면서 많은 비를 뿌린 30일 오전 전남 목포시내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겨 물바다를 이루고 있다. 목포지역 강수량은 99㎜며 시간당 강수량은 34㎜다.(연합)


김옥경 기자[ka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포항서 해병대 자주포 추락…2명 사망·5명 부상
25일 오전 15분께 경북 포항시 남구 길등재 인근에서 해병대 ...
여수에서 무궁화호 탈선…1명 숨지고 8명 부상
서울 용산에서 출발한 여수 엑스포행 무궁화호 열차가 탈선해 1명...
'혹성탈출' 시저? 일본 동물원 탈출한 침팬지 포획
이 장면만 보면 마치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에 나오는 침...
'경비원 폭행' 정우현 회장, 경찰 출석…"잘못했습니다"
경비원 폭행 혐의로 경찰이 불구속 입건한 정우현 MPK(미스터피...
北 또 저급한 욕설 논평 "숨통을 하루빨리"…정부, 강력 경고
북한이 박근혜 대통령을 가리켜 저급한 욕설 논평을 내자 우리 정...
2개월 된 딸 운다고 뺨 때리고 할퀴고 팔 잡아당겨 탈구까지
인천지방검찰청 부천지청은 생후 2개월 된 딸을 상습적으로 학대하...
'경비원 폭행' 정우현 회장, 공식 사과 “통감하고 반성”
자신이 아직 나가지 않았는데 건물 문을 잠갔다는 이유로 경비원을...
“한반도에서 핵전쟁 일어날 가능성 충분”
러시아 외무부 핵분야 고위 인사가 한반도의 핵전쟁 가능성이 충분...
30대 女, 관악경찰서 경찰관들에게 염산 뿌려…1명 얼굴 부상
4일 오전 30대 여성이 서울 관악경찰서 경찰관들에게 염산을 뿌...
교통사고 위기에 처한 어린이 구한 태권도사범, 감사장 받았다
이갑수 대구달서경찰서장이 지난달 28일 어린이를 구한 태권도 사...
말다툼하다 흉기로 남편 살해한 부인 현장에서 붙잡혀
대구달서경찰서가 1일 오전 달서구의 한 아파트에서 남편을 흉기로...
대전 빌라 폭발 현장, 폭격 당한 듯 처참
29일 오후 대전시 동구의 한 빌라에서 거대한 폭음과 함께 폭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