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에 잠긴 침수車 1만대, 중고차 살 때 구별요령은....
사회일반

태풍에 잠긴 침수車 1만대, 중고차 살 때 구별요령은....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07 11:59:55 | 수정 : 2012-09-07 15:05: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초보자도 가려낼 수 있는 침수차 둔갑 차량 식별 방법

최근 볼라벤과 덴빈 등 겹태풍이 한반도를 강타하면서 침수된 자동차만 1만대가 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중고차 매물 시장에 정상차로 둔갑한 침수차 판매가 극성을 부릴 것으로 우려되면서 소비자의 현명한 대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이 지난 2010년 1월부터 2012년 8월28일까지 2년7개월여 동안 접수된 중고차 관련 상담자료를 분석한 결과 침수 이력을 숨기고 판매해 피해를 입은 불만사례는 총 767건에 달했다.

년도별 현황을 보면 2010년 169건, 2011년 337건, 올해엔 261건으로 매년 급증하는 추세이다.

침수차는 가격은 싸지만 가장 치명적인 결함을 가진 차량에 속한다. 흙과 먼지입자가 포함된 오염물로 침수 전 상태로 완벽하게 복구되기가 힘들며, 차량문제가 발생할 확률도 높다.

그러나 이런 심각성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이 중고차 시장에서 정상차와 침수차를 명확히 구분하기란 쉽지 않다.

그렇다면 침수차 확인은 과연 어떻게 해야할까.

먼저 구매자는 차량의 보험금 지급 내역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보험금 지급 내역은 보험개발원을 통해 직접 확인하거나 차량 판매자에게 요청하여 확인할 수 있다. 차량 소유자는 해당 차량이 가입된 보험사에 요청할 경우 무료로 확인할 수 있다. 만약 지급 내역사항을 알려주지 않을 경우 거래하지 않는 게 좋다.

자기 비용으로 수리했을 경우는 확인이 어려운데 이 때는 실내 및 트렁크룸 냄새를 맡아보는 등 작은 부분을 살피면 어렵지 않게 확인할 수 있다. 왜냐하면 침수차는 오물이 완벽하게 제거되지 않기 때문에 실내에 곰팡이나 녹 냄새 등 악취가 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또한 연료주입구나 안전벨트, 시트 밑 스프링, 시트 탈착부분은 실내 세차시에도 간과하고 넘어가기 쉬운 부분이라 완벽하게 오물이 제거되기 어렵고, 걸레로 닦아 내도 오염흔적이나 녹이 그대로 남아 있는 경우가 많다.

조금만 신경을 기울여 위 주의사항을 꼼꼼히 확인하고 숙지한다면 초보자들도 침수 여부를 충분히 구별할 수 있다.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아 침수차를 꼭 구매해야 한다면 최근 침수된 차량을 구입하는게 그나마 최상책이다.

중고차 업계 '카즈' 매물 담당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중고차 시장에서 침수 차량은 권하지 않는데, 피치 못할 사정으로 침수차를 구입해야 한다면 3개월 이내로 잠깐 사용하는 것이 좋다"면서 "차량에 문제가 발견될 수 있음을 항상 상기하고 있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정영석 기자[win@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무안서 훈련비행 중 추락 사고…이학영 의원 아들도 사망
17일 전남 무안에서 발생한 훈련기 추락 사고와 관련해 정부가 ...
박지원, 새누리당 계파 갈등 질타하며 '맹성' 촉구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새누리당의 계파갈등을 질타했다. 박 ...
서울시, 몰카 점검단 '여성안심보안관' 50명 첫 모집
서울시가 매년 급증하고 있는 몰래 카메라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
우등 보다 한 수 위…프리미엄 고속버스 시범운행
국토교통부가 14일 오전 10시 세종청사 제2주차장에서 우등형 ...
한국성폭력상담소, 경찰 여성안전 특별치안대책에 강력 항의
17일 발생한 강남 여성 살해사건을 계기로 경찰이 '여성안전 특...
대구 건설사대표 살인사건, "무시해서 죽였다"는 말은 변명
대구수성경찰서는 건설업체 대표를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다시는 한국의 여성으로 태어나고 싶지 않다"
17일 새벽 서울 서초구 △△주점 건물 2층 화장실에서 김 모(...
법원, 강남 묻지마 살인사건 피의자 구속영장 발부
법원이 일명 '강남 묻지마 살인사건' 피의자 김 모(34·남)...
14명 사망 세퓨, 덴마크 원료썼다더니…"중국산 유해물질 수입" 의혹
'가습기 살균제 사망 사건'과 관려한 정부 1·2차 조사에서 ...
동원마일드참치 당분간 못 본다…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남 목포에 있는 식품제조·가공업체 삼진물산...
엽기적인 대부도 살인사건, 30대 동거남 범행 자백 "무시당했다"
경기도 안산 대부도에서 발생한 토막살인사건은 피해자와 함께 동거...
안산 대부도 토막시신 사건 새 국면…경찰, 제보전단 수정 배포
경기도 안산 대부도에서 발생한 토막시신 사건과 관련해 안산단원경...
옥시 영국 본사, 홈페이지에 사과문 게재…피해자 영국 항의 방문
가습기 살균제로 전대미문의 피해를 양산한 옥시레킷벤키저(RB코리...

TODAY 뉴스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