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다발지역 1위 '종로구 신설동 교차로'
사회

교통사고 다발지역 1위 '종로구 신설동 교차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21 16:29:57 | 수정 : 2012-09-21 17:13:2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교통사고 59건, 사상자 90명 전국 최다 사고 발생 지역

지난 해 우리나라에서 교통사고가 가장 많았던 곳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신설동 교차로인 것으로 밝혀졌다.

새누리당 강기윤 의원이 지난 20일 공개한 도로교통공단의 ‘2011년 교통사고 다발지역’ 자료에 따르면, 2011년 신설동교차로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는 59건으로 교통사고 다발지역 1위로 집계됐다. 사상자는 90명이었다.


강남구 논현동 교보타워교차로가 58건으로 2위를 차지했고 사상자는 100명이 발생됐다. 성북구 하월곡동 월암교는 사고 53건, 사상자 81명, 강남구 역삼동 영동전화국 교차로는 사고 51건, 사상자 80명 등으로 뒤를 이었다.

집계된 자료에서 1위부터 19위까지는 모두 서울 지역이었다. 서울 외 지역은 20위에 광주광역시 서구 광천동 기아자동차사거리가 사고 41건, 부상자 92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작년 한해 발생한 교통사고는 22만 1천711건으로 전년 보다 5천167건 감소했으며 교통사고 사망자는 5천229명, 부상자는 34만1천391명으로 파악됐다.

(해당 사진은 특정 기사와 무관함/ 사진=연합뉴스)


황윤경 기자[hy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담양 펜션 화재 10명 사상…끝을 알수없는 안전불감증
이번에는 펜션이었다. 전남 담양의 한 펜션 바비큐장에서 불이 나...
‘솔로 임박’ 니콜, 뮤비 티저서 몸매 돋보여
홀로서기에 나선 니콜의 탄탄한 바디라인이 돋보이는 안무 영상이 ...
‘뷰티 아이콘’ 소이현, ‘더 모스트 뷰티풀데이즈’ MC 활약
소이현이 ‘더 모스트 뷰티풀데이즈’ MC로 활약을 펼치며 호평을...
안재현, 공항패션도 간지남?
배우 안재현의 공항패션이 눈길을 끌고 있다. 안재현은 전속모델로...
개그맨 김준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 수상
개그맨 김준현이 ‘2014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을 수상한다....
‘띠과외’ 김성령, 성시경 영어특훈 통했나?
‘띠과외’ 애슐리 김성령이 제프리 성시경 선생님의 까칠하고 혹독...
'힐링캠프' 홍은희 막찍어도 화보급 미모 '눈길'
'힐링캠프' 홍은희가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최근 다양한 예능...
'슈퍼맨' 이하루, 무아지경 감귤 따기
이하루가 감귤 수확 달인에 등극했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
‘피노키오’ 밥차 선물 주인공은 이보영
‘피노키오’ 현장에 의리 넘치는 뜨끈한 ‘밥차 선물’이 도착했다...
미생 강소라, ‘만능걸’에서 ‘안기사’로 깜짝 변신
지난 15일 방송된 ‘미생’ 10회에서는 업무를 위해 출장을 간...

TODAY 뉴스

더보기

방통위, 아이폰 대란 유발 이통 3사 ‘형사 고발’ 특단 조치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일명 ‘아이폰6 대란’을 일으킨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 이하 이통 3사)와 해당 이통사의 임원들을 형사 고발하기로 했다. 방통위가 휴대전화 불법 지원금과 관련해 이통사와 임원을 고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발 대상은 장려금 지급에 책임이 있는 임원으로 지정했다. 방통위는 27일 열린 전체회의에서 불법 보조금을 지급해 ‘아이폰6 대란’을 일으킨 이통 3사와 임원의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이하 단통법) 위반 행위를 한 것으로 보고 형사고발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방통위는 고발과 별도로 추가 절차를 거쳐 시정명령과 과징금 부과를 추진할 예정이다. 방통위에 따르면, 이통 3사는 단통법 시행이 한 달도 채 지나지 않은 지난 달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아이폰6 16GB 모델 판매 촉진을 위해 판매 장려금을 과도하게 높여 유통점이 이를 불법 보조금으로 활용하도록 유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통 3사는 평균 1대당 20만원 수준으로 제한된 판매 장려금을 41~55만원까지 상향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