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1000일, 미안하다 기억할게" 안산 분향소 발길
사회

"세월호 1000일, 미안하다 기억할게" 안산 분향소 발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09 12:02:18 | 수정 : 2017-01-09 12:06: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세월호 참사 1000일째인 9일 경기 안산시 화랑유원지 정부합동분향소에는 오전부터 희생자를 추모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뉴시스)
세월호 참사 1000일째인 9일 경기 안산시 화랑유원지 정부합동분향소에는 오전부터 희생자를 추모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신안산대학교 1학년 안은겸(21·여)씨는 이날 오전 8시께 분향소를 찾아 10여분 동안 희생자들의 영정사진을 둘러보고 추모의 마음을 전했다.

안씨는 2014년 4월16일 세월호 참사를 겪은 안산 단원고등학교 2학년 학생과 같은 또래로 당시 다른 지역에서 고교 2학년 생활을 했었다.

안씨는 "참사 발생 1000일을 맞아 같은 또래였던 단원고 희생학생들을 추모하기 위해 분향소를 찾았다"며 "희생자들을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안산지역 중학교 3학년 윤재호(15)군은 친구 2명과 함께 분향소를 방문했다.

안군은 "원곡동 성당을 다니면서 초등학생 때부터 알고 지낸 고(故) 장준형(참사 당시 단원고 2학년)형이 생각나 친구들과 함께 왔다"며 "참사 원인 등 진실이 꼭 밝혀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상곤(혁신더하기연구소 이사장) 전 경기도교육감도 분향소를 찾아 희생자들에게 분향하고 헌화했다.

그는 방명록에 "참사 1000일 동안 죄송합니다. 잊지 않고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이뤄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편히 쉬시옵소서"라고 적었다.

김 전 교육감은 "2014년 교육감을 그만두고 참사가 발생해 참 안타깝게 생각했다"며 "1000일 될 때까지 진상규명 하지 못해 안타깝고 죄송하다. 끝까지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단원고 생존학생들의 문화공간인 고잔동 '쉼표' 활동가 3명도 출근길에 분향소를 찾았다.

장성희(40·여) 활동가는 "희생학생을 추모하기 위해 방문했다"며 "이틀 전(7일) 생존학생들이 1000일 추모집회에서 죄를 지은 것처럼 발언하는 모습이 안타까웠다. 시민들이 생존학생들을 격려해주고 기다려주면 좋겠다"고 전했다.

정부합동분향소에는 현재까지 64만4900여명이 방문했다. 지난 연말부터 '박근혜 대통령의 세월호 7시간' 문제가 불거지자 추모객 수가 늘고 있다.

안산시 관계자는 "지난해에는 하루 평균 100명 안팎의 시민이 방문했는데, 연말과 올 초에는 하루 평균 100명 이상으로 최대 400여명이 방문하는 등 추모객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4·16가족협의회는 이날 오후 7시30분 안산문화예술의전당에서 '세월호 참사 1000일 추모음악회'를 연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법원, "구속 사유·필요성 인정 어려워"
법원이 이재용(49) 삼성전자 부회장의 사전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설 대목 앞두고 여수 수산시장 화재 발생…점포 58개 전소
여수 수산시장에 화재가 발생해 점포 58개가 모두 불에 타고 2...
“정유라 이대 학점 특혜 지시…김경숙→이원준→시간강사 단계 거쳤다”
김경숙(62) 전 이화여대 전 신산업융합대학장이 최순실(61·...
“태블릿PC 보도가 조작이라고?” JTBC 손석희, 법적 대응 경고
11일 JTBC ‘뉴스룸’이 이른바 ‘최순실 태블릿PC’ 보도를...
최순실, "진술조서 허위·조작…검찰이 자백 강요" 주장
1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 김세윤) 심리로 열린 2...
美 뉴욕검찰,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동생·조카 뇌물수수혐의 기소
대권 도전을 시사하며 한국으로 금의환향하는 반기문(72) 전 유...
檢, 가수 호란 음주운전 혐의 벌금 700만 원 약식기소
검찰이 음주운전을 한 가수 호란(38·본명 최수진) 씨를 교통...
한화 3남 김동선 폭행 영상 공개…만취해 직원에게 욕설하며 뺨 때려
특수폭행과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경찰이 7일 구속한 김승연 한화...
중앙선관위, "이재명 시장 '개표부정 의혹제기 자제' 강력 촉구"
이재명 성남시장이 2012년 12월 19일에 있었던 18대 대통...
사법연수생 줄어 빈 오피스텔에 기업형 성매매 기승
의정부지방검찰청 고양지청이 4개월에 걸쳐 지역 성매매 조직을 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셋째 아들 술집서 종업원 폭행 혐의 경찰 입건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 김동선(28) 씨가 5일 새벽...
"특검개애식기(特檢開愛食己)" 법원공무원 내부 글 논란 확산
한 법원 공무원이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중립·공정성을 의심하며 ...
포근한 겨울 우리나라 근해도 고수온 현상 나타나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에 따르면 올해 1월 우리나라 근해 수온...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