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러코스터 탄 겨울 추위…12일 잠깐 풀렸다 13일 다시 강추위y
사회

롤러코스터 탄 겨울 추위…12일 잠깐 풀렸다 13일 다시 강추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11 11:25:28 | 수정 : 2017-01-11 16:10:0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일단 다음주 초까지는 추위 대비해야
서울의 아침 최저 기온이 섭씨 영하 8도를 기록하며 추위가 이어지고 있는 11일 오전 서울 중구 청계천에 고드름이 얼어있다. (뉴시스)
겨울은 추워야 한다지만 갑자기 얼굴을 바꾼 겨울 날씨의 기세가 여간 날카로운 게 아니다.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아침기온이 섭씨 영하 10도 안팎으로 떨어졌다. 12일 추위가 잠깐 풀리지만 13일 다시 강추위가 찾아올 전망이다.

11일 오전 서울 기온이 섭씨 영하 9.4도를 기록했다. 파주는 섭씨 영하 12도, 전주는 섭씨 영하 5도다. 기상청은 경기북부와 강원북부에 한파특보를 발효했다. 한낮에도 수은주는 섭씨 5도 안팎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오후부터는 기온이 차차 올라 12일은 평년보다 기온이 높아지겠지만 13일부터 다시 추워진다는 게 기상청의 설명이다. 특히 주말과 휴일에는 기온이 평년을 한참 밑돌면서 강력한 한파가 몰려올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은 다음주 초반까지는 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12일 오후에는 전라도에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릴 수 있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고속열차 사고 지난해 36건·올해 42건…차량고장 인한 사고 절반 넘어
고속열차 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사고의 절반 이상은 차량고...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