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해킹 당했다" 美 트럼프 대통령 랜셈웨어 등장y
사회

"당신은 해킹 당했다" 美 트럼프 대통령 랜셈웨어 등장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2-23 12:14:02 | 수정 : 2017-02-23 12:21:3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3일 이내 복호화 비용으로 150달러 요구
트럼프락커 랜섬웨어에 감염된 PC 화면 (하우리 제공)
최근 미국 45대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를 이용한 랜섬웨어가 등장했다. 23일 보안전문기업 하우리는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 열람을 자제하고 첨부파일 확장자를 다시 한 번 확인해 랜섬웨어에 감염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경고했다.

랜섬웨어는 사용자 컴퓨터의 운영체제와 시스템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잠그고 파일들을 암호화해 열지 못하도록 하는 악성코드의 일종이다. 해커는 컴퓨터를 인질로 삼은 뒤 몸값(ransom)을 요구하고 돈을 받은 후 암호화한 파일을 복호화한다.

하우리에 따르면 트럼프를 소재로 만든 랜섬웨어인 '트럼프락커'는 이메일을 통해 압축 파일 형태로 접근한다. 압축 파일에는 PDF 문서로 위장한 실행파일이 있다. 이것을 클릭하면 사용자의 컴퓨터가 랜섬웨어에 감염된다. 국내 맞춤형으로 확산하는 '비너스락커'와 동일한 소스코드를 기반에 두고 만든 것이라는 게 하우리의 설명이다.

'트럼프락커'는 '볼륨 쉐도우 복사본'을 삭제해 윈도우 복원을 불가능하게 만들고 주요 파일을 암호화해 확장자를 '.TheTrumpLockerf' 또는 '.TheTrumpLockerp'로 바꾼다. 이 랜섬웨어는 파일 암호화를 마치면 바탕화면을 변경해 "“YOU ARE HACKED(당신은 해킹 당했다)"는 글귀와 트럼프 대통령의 사진을 보여준다. 해커는 72시간(3일) 이내에 파일을 복호화하는 비용으로 150달러(약 17만 원)를 비트코인 지갑으로 보낼 것을 요구한다.

김종기 하우리 보안분석팀 연구원은 "이메일 첨부파일을 통한 악성코드 유포는 매우 기본적인 방식이지만 의외로 많은 사람들이 감염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위법·부당행위로 인한 국가배상 5년간 22억 7600만 원
1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경찰청으로...
WMO, "약한 라니냐 가능성" 전망…한반도 춥고 건조한 겨울 올 수도
열대 태평양 바닷물 표면의 온도가 최근 평년보다 낮아지기 시작해...
의정부 아파트 건설 현장서 타워크레인 넘어져 5명 사상
경기도 의정부시 낙양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철거 작업 중이...
경찰, 친구 딸 살해 혐의 받는 '어금니 아빠' 수사 본격화
경찰이 중학생 딸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적용한 ...
北, 국내 비트코인 거래소 해킹 시도 확인…현재까지 피해 無
최근 강력한 대북제재로 인해 경제난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이 국내...
'뇌물 혐의 '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도태호(57) 수원시 2부시장이 저수지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주황색 물체 정체는?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위원장 김창준·이하 선조위)가 23일 병...
텀블러, 방통심의위 음란물 삭제 요청 거절 “우리는 미국 회사”
최근 국내에서 불법 성인 콘텐츠 등 인터넷 음란물 유통의 창구로...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