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놀이터 안전지대 아냐…지난해 337건 안전사고 발생y
사회

어린이 놀이터 안전지대 아냐…지난해 337건 안전사고 발생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14 09:24:21 | 수정 : 2017-09-14 13:40:4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진선미 의원, "골절상·화상 등 발생…사고 절반은 추락사고"
지난해 어린이 놀이시설에서 골절상과 화상처럼 큰 부상으로 이어진 대형 안전사고가 337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절반 이상은 추락으로 인한 것이다. 14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행정안전부가 제출한 자료를 분석해 이 같이 밝혔다.

행안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놀이터에서 놀다가 안전사고로 골절상이나 출혈, 화상처럼 큰 부상을 당한 어린이는 모두 338명이다. 이 가운데 남자 어린이가 206명(60.9%)이고 여자 어린이는 132명(39.1%)이다. 남자 어린이의 중대사고 피해 비율이 여자 어린이에 비해 약 1.6배 높다. 연령별로는 운동량이 많은 학령기 어린이가 243명(71.9%)으로 취학 전 어린이 92명(27.2%)보다 약 2.6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장소를 기준으로 살펴보면, 학교에 설치한 놀이터에서 대형사고가 많이 일어났다. 학교 놀이터에서 다친 어린이는 162명(47.9%)으로 절반에 가까웠다. 주택단지 놀이터에서는 106명의 어린이(31.4%)가 다쳐 그 뒤를 이었다. 특히 학교 놀이터는 전체 시설수가 6371개로 3만 3810개인 주택단지 놀이터보다 숫자는 적지만 시설수와 비교해 부상자 수는 2.5% 대 0.3%로 더 높아 각별한 관심과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떤 놀이기구를 이용하다 다쳤는지 살펴보면, 조합놀이대를 이용하다 다친 어린이가 124명으로 36.5%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건너는 기구 53명(15.7%), 그네 49명(14.5%), 미끄럼틀 25명(7.4%) 등의 순으로 부상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고형태로는 기구나 다른 어린이와 부딪혀 다친 사고(14.2%)와 넘어져 생긴 사고(11.9%)도 있었지만 추락으로 인한 부상이 215명(63.8%)으로 전체 부상의 절반 이상을 차지해 놀이터 내 추락방지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진 의원은 학령기 아동이 모인 학교 놀이터에서 큰 사고가 발생할 위험이 높다고 지적하며 학교 놀이터 안전관리와 추락사고 방지 대책을 촉구했다. 그는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부모와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놀 수 있는 놀이터가 될 수 있도록 개선방안을 찾아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