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젯스피너,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상해 우려 높아”y
사회

피젯스피너,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상해 우려 높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22 10:32:28 | 수정 : 2017-12-22 22:14:0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블루투스 스피커용, 충전과정에서 배터리 부풀음 현상…화재 우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놀이용 피젯스피너 25종과 블루투스 스피커용 피젯스피너 10종을 조사한 결과 일부 제품이 어린이들이 사용하기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 제공)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피젯스피너의 일부 제품이 어린이들이 사용하기에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나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놀이용 피젯스피너 25종과 블루투스 스피커용 피젯스피너 10종을 조사한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피젯스피너는 여러 갈래 금속 또는 플라스틱 소재 판으로 구성돼 한 손으로 쥐고 반복적인 회전동작을 하도록 설계된 제품이다. 최근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으나 피젯스피너 사용 중 얼굴에 상처를 입거나 피부발진이 발생했다는 위해정보가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돼 한국소비자원이 조사에 나섰다.

접수된 위해사례는 모두 어린이에게 발생했다. 피젯스피너를 돌리다가 눈 주위에 맞아 찰과상을 입거나 회전하는 피젯스피너에 손가락이 끼어 멍이 든 경우 등이다. 해외에서는 신체상해, 삼킴사고, 화재 등 다양한 사례가 확인됐다.

초등학교 주변 문구점에서 구입한 ‘놀이용 피젯스피너’ 중 10종(40%)은 완구제품으로 KC인증마크와 안전확인신고 번호를 표시하지 않았거나 사용가능한 연령 표시가 없었다. 8종(32%)은 제품의 끝과 가장자리가 날카로워 어린이 상해사고 우려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입한 블루투스 스피커용 피젯스피너 10종은 제품에 충전지가 포함되어 안전확인 표시가 의무사항인데도 모두 표시를 하지 않았다. 6종(60%)은 충전과정에서 배터리 부풀음 현상이 발생해 화재나 화상사고가 우려됐다.

한국소비자원은 통신판매중개사업자 정례협의체를 통해 안전확인 표시가 없는 블루투스 스피커용 피젯스피너의 유통·판매를 차단할 것을 권고했다. 아울러 관세청에 미신고 제품의 국내 유입 단속 강화를, 국가기술표준원에 피젯스피너를 2018년 안전성 조사 대상에 포함시켜 줄 것을 요청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박범석 영장전담판사를 증거인멸방조 혐의로 고발합니다"
동일방직노조·원풍모방노조·긴급조치사람들 등 양승태 대법원의 ...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