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카 팔 때도 살 때도 신상정보 등록해야"y
사회

"몰카 팔 때도 살 때도 신상정보 등록해야"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1-02 20:23:42 | 수정 : 2018-01-02 23:07: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진선미 의원, 몰카판매규제법 대표 발의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몰카'로 불리는 위장형 카메라를 시중에 팔거나 가지려면 신상정보를 등록하게 하는 '위장형카메라의 관리에 관한 법률(몰카판매규제법)'을 대표발의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온라인입법플랫폼 ‘국회 톡톡’에서 1만 8000여 명의 시민들이 입법을 제안하고 진 의원을 포함한 권미혁·김영호·남인순·박남춘 의원이 이에 응한 지 약 8개월 만이다.

이번 법안은 최근 빠르게 늘어나는 몰카 범죄와 사생활 침해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해마다 약 40여 종의 새로운 몰카가 나오지만 관리방안은 전혀 없는 상황이다. 시계·자동차 열쇠·단추를 위장한 몰카로 저지르는 성범죄는 5년 간 1700여 건에 이른다. 몰카는 범죄에 악용하기 쉬운 물건이지만 그간 누구나 손쉽게 구입할 수 있어 이를 유통단계에서부터 규제하라는 시민들의 요구가 있었다.

법안은 시계·단추·볼펜 등 외관상 카메라라는 것을 인식하기 어려운 몰카를 만들거나 수입·수출·판매하려는 사람은 행정안전부에 등록하도록 했다. 마찬가지로 몰카를 가지려는 사람도 행정안전부에 일정한 정보를 등록해야 한다. 만일 등록을 하지 않고 몰카를 갖거나 취급하면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이른다. 미성년자나 성범죄자는 몰카를 아예 취급할 수 없다. 법안은 정부가 국내 몰카 유통 현황을 파악하고 통계를 관리하도록 하는 의무도 지웠다.

진 의원은 “이번 ‘몰카판매규제법’은 수많은 시민들이 의견을 모아 제안해서 발의한 매우 의미 있는 법안”이라며 “디지털성범죄를 완전히 근절하는 날까지 앞으로도 국회는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 “디지털성범죄로 많은 국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는 만큼 또 다른 제도적 개선이 필요한 부분이 있는지 면밀히 검토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구 아파트 건설 현장 조경용 석재에서 붉은불개미 발견
대구의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돼 정부당국이 대응...
“라오스 댐 사고 시공사 SK건설,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지난 7월 23일 라오스에서 발생한 댐 사고와 관련해 방한한 태...
“호남지역 택배 서비스, 운송물 파손·훼손 피해 많아”
호남지역에서 택배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은 운송물이 파손되거나 훼손...
법원, "전두환 회고록 허위사실 삭제하지 않으면 출판 금지"
전두환(87) 전 대통령이 회고록에 쓴 5.18 민주화운동 기록...
"상도유치원 붕괴 이틀 전 균열 생기고 바닥 벌어져"
6일 오후 위태롭게 무너진 서울상도유치원이 이틀 전 안전점검 과...
홍철호, "메르스 환자 쿠웨이트서 병원 방문한 적 없다고 말해"
12일 국회 교통위원회 소속 홍철호 자유한국당 의원이 메르스 환...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부상자, 치료 받던 중 사망
이달 초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장에서 발생한...
10분의 1 가격에 명품 팔던 그 가게 알고보니…경기 특사경, 짝퉁 판매업자 무더기 적발
3억 2000만 원 상당의 짝퉁 명품을 유통시킨 판매업자들이 대...
"균열 생기고 기웁니다" 상도유치원은 동작구에 미리 알렸다
다세대주택 신축 공사장 흙막이 침하로 6일 오후 서울 동작구 상...
"반성 기미 없다" 檢, '상습 성추행 혐의' 이윤택 징역 7년 구형
유사강간치상 등의 혐의로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
檢, '액상 대마 흡연 협의' 허희수 부사장 징역 4년 구형
허희수(40) 전 SPC 사장의 마약 혐의를 수사한 검찰이 법원...
부산서 달리던 포르쉐 승용차서 화재 발생
독일 유명 고급 자동차 제조업체 포르쉐 차량이 불에 타는 사고가...
주민센터 화장실서 불법촬영 장치 발견…누구 짓인가 보니 공무원
서울 광진경찰서가 경기도 여주시 한 주민센터 공무원 A(32·...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