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양구서 25인승 군용버스 추락…중상 7명·경상 15명y
사회

강원 양구서 25인승 군용버스 추락…중상 7명·경상 15명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1-03 09:53:14 | 수정 : 2018-01-03 14:03:2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내리막길 달리다 난간 들이받고 약 5m 높이에서 떨어져
2일 5시3분께 강원 양구군 광산면 지방도로(양구~방산 방면)내리막길에서 모 사단 소속 신병 22명을 태운 미니버스가 5m 계곡 아래로 추락해 뒤집혔다. (뉴시스)
2일 오후 강원도 양구군에서 발생한 군용버스 추락 사고로 탑승자 22명 모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관계 당국에 따르면 사고는 이날 오후 5시 4분께 양구군 방산면 460번 지방도에서 발생했다. 22명이 탄 25인승 군용버스가 난간을 들이받고 높이 약 5m 아래로 떨어져 뒤집혔다. 이 사고로 7명이 중상이고 15명은 경상이다. 이들은 모두 국군병원과 일반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는 브레이크 파열 때문에 발생했을 가능성이 있다.

버스에 탄 병사들은 모 사단 소속으로 훈련 중 감기에 걸리거나 다쳐 군 의무대에서 검진을 받고 부대로 돌아가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군은 사고가 일어난 정확한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블랙박스를 분석하고 운전자 등에게 당시 상황을 자세히 물으며 조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뉴트리노 원격제어봇 악성코드 국내 확산 중"
최신 웹브라우저의 취약점을 이용해 악성코드가 퍼지고 있다. 보안...
경찰, 이재명 경기지사 불륜 의혹 관련 김어준·주진우 참고인으로 부른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배우 김부선 씨와...
대장균 든 지하수에 독성성분까지 엉터리 불법 한약품 4년 동안 유통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에 무허가 사업장을 차리고 20억 상당의 ...
생닭 조리할 때 캠필로박터 식중독 주의…7~8월 집중 발생
여름철 삼계탕 등 닭요리 섭취가 증가하면서 캠필로박터 식중독이 ...
법원,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母 방화 결론…징역 20년 선고
광주에서 아파트 화재로 3남매가 사망한 사건에 대해 법원이 친모...
“비핵화 협상 실패·지연하면 한반도 전술핵 배치해야” 자유한국당 핵포럼
12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핵포럼 8차 세미나...
기무사, 세월호 수장 방안 청와대 제안…파문 확산
국군 기무사령부(이하 기무사)가 2014년 4월 16일 전남 진...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