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관 기름 훔치려다 불기둥 치솟아…2명 검거해 화상 치료 중y
사회

송유관 기름 훔치려다 불기둥 치솟아…2명 검거해 화상 치료 중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1-08 15:56:55 | 수정 : 2018-01-08 18:00:3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불기둥 30m까지 치솟아…공범 2명 추적 중
7일 오전 2시 56분께 전북 완주군 봉동읍 호남고속도로 옆 한 야산에 묻힌 휘발유 송유관에서 불이 치솟고 있다. 송유관에서 치솟은 불길은 소방당국과 관계기관에 의해 4시간여 만에 꺼졌다. (전북소방본부 제공=뉴시스)
전북 완주의 송유관에서 기름을 빼돌리려다 불을 내고 달아난 일당 중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완주경찰서는 절도 미수 혐의 등으로 A(61·남)씨 등 2명을 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나머지 공범 2명은 추적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7일 오전 2시 57분께 완주군 봉동읍 장구리 한 야산을 지나는 휘발유 송유관에 구멍을 뚫고 기름을 훔치려다 불을 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삽으로 땅을 파서 약 1.5m 깊이에 묻혀 있는 송유관을 드릴로 뚫으려다 불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송유관에서 분출된 기름 4500ℓ가량에 불이 붙어 불기둥이 30m까지 치솟았다. 주변을 지나다 불기둥을 목격한 운전자들의 신고로 다행히 화재는 산불로 번지지 않았다. 불은 소방대원들에 의해 7일 오전 7시쯤 진화됐다.

A씨 등 2명은 몸에 화상을 입고 도주하다 붙잡혀 현재 대구의 한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경찰은 이들과 갈라져 차를 타고 달아난 공범 2명을 뒤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병원에 입원한 2명의 상태가 위중해 아직 정확한 진술을 받지 못했다”며 “도주한 2명도 곧 검거하겠다”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박범석 영장전담판사를 증거인멸방조 혐의로 고발합니다"
동일방직노조·원풍모방노조·긴급조치사람들 등 양승태 대법원의 ...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