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기자본감시센터 “‘채용비리 몸통’ KB·하나금융 회장 고발”y
사회

투기자본감시센터 “‘채용비리 몸통’ KB·하나금융 회장 고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5-15 16:10:50 | 수정 : 2018-05-15 21:56:4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검찰은 채용비리 근원 제거해 사회기강 바로잡고 엄정함 국민에게 보여야”
자료사진, 채용 성차별 철폐 공동행동 회원들이 24일 오전 서울 명동 KB국민은행 앞에서 KEB하나은행과 KB국민은행의 채용과정 성차별 점수조작과 관련해 집회 도중 은행 창문에 규탄 문구를 붙이고 있다. (뉴시스)
시민단체 투기자본감시센터가 채용비리 논란과 관련, 금융업체 고위 관계자들을 검찰에 고발하고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다.

센터는 15일 오후 서울남부지방검찰청 정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남부지검에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등 KB금융그룹 관계자 5명을, 서울서부지검에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등 하나금융그룹 관계자 6명을 업무방해, 남녀고용평등법 위반 등의 혐의로 고발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윤 회장은 자신의 종손녀를 조작 채용한 채용비리의 몸통이고, 자신도 불법취임, 셀프연임까지 한 자이다. 김 회장 역시 다르지 않다”며 “금융위원회는 채용비리의 몸통인 윤 회장과 김 회장을 징계하기는커녕 연임을 승인했으며, 검찰은 구속해야 할 윤 회장과 김 회장을 구속하지 않고 대신 부하들만 구속했다”고 주장했다.

센터는 “촛불정부 공권력 부재가 드러났다. 검찰과 금융위원회가 존재할 이유가 없어졌다”고 비판하며 “채용비리 몸통제거는 나라의 붕괴를 막는 중대한 일로 시간을 지체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금융위원회는 윤 회장과 김 회장을 즉각 직무정지하고 파면하라”며 “검찰은 윤 회장과 김 회장을 즉각 구속하여 채용비리 근원을 제거해 사회기강을 바로잡고 검찰권의 엄정함을 국민에게 보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검은 돈 단 한 푼도 받지 않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사무소 개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 성남시장 후보로 확정한 은수미 전 의원이 ...
김경수 경남지사 예비후보, '드루킹 사건' 참고인 신분 경찰 출석
경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로 출마하며 의원직에서 사퇴한 김경수 전...
법원, 신도 성폭행 혐의 받는 이재록 목사 구속영장 발부
경찰이 신도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이재록(75) 만민중앙성결교...
경찰청 “감찰 중 목숨 끊은 충주 여경, 무고·자백강요 당했다”
지난해 10월 무기명 투서로 인해 감찰조사를 받다 스스로 목숨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