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 완화 기능성화장품, 의약외품으로 허위·과대광고 주의”y
사회

“탈모 완화 기능성화장품, 의약외품으로 허위·과대광고 주의”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7-09 13:09:02 | 수정 : 2018-07-09 14:43:4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식약처, 허위·과대광고 587개 적발해 시정·고발·행정처분
‘탈모증상 완화 기능성화장품’의 허위·과대광고 사례.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탈모 증상의 완화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화장품을 치료효과가 있는 의약외품으로 허위·과대광고 한 온라인 판매 사이트가 대거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탈모증상 완화 기능성화장품’ 21개 제품을 광고·판매하는 온라인 판매 사이트 3036개를 점검한 결과, 허위·과대광고 587개(14사 14개 제품)를 적발해 시정, 고발,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취했다고 9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기증성화장품으로 심사·보고된 ‘탈모증상 완화 기능성화장품’ 가운데 지난해 생산실적의 약 70%를 차지하는 19개사 상위 21개 제품이다.

점검 결과 ▲기능성화장품을 의약외품으로 광고한 사례 142건(24%) ▲기능성화장품 범위를 벗어나 광고한 사례 166건(28%) ▲기능성화장품을 의약외품으로 광고하면서 동시에 기능성화장품 범위를 벗어난 광고를 한 사례 279건(48%) 등이 적발됐다. 특히 이번에 적발된 허위·과대광고 사례는 대부분 화장품 제조판매업 등록이 없는 일반 판매자들이 온라인 등에서 허위·과대광고를 해 화장품을 판매한 경우로 나타났다.

기능성화장품을 의약외품으로 표시해 광고·판매한 사례 가운데는 화장품 제조판매업체인 A사의 ‘자연의올리브하이드로샴푸’에 대한 일반 판매자 광고가 144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는 지난해 5월 해당 제품이 의약외품에서 기능성화장품으로 전환된 사실을 알지 못하고 광고한 것으로 시정조치를 취했다.

‘모발 굵기·두께 증가’, ‘발모·양모’, ‘모발의 성장’ 등의 효과가 있다며 기능성화장품의 범위를 벗어나 허위·과대광고 한 사례들도 적발됐다.

B사의 ‘모리솔브스칼프워시’ 제품은 제품개발자가 모발성장 유전자 증가, 탈모유전자 감소 등 모발성장 샴푸로 허위 광고하며 왜곡된 정보를 소비자에게 제공해 2개 판매 업체에 대해 고발 조치했다.

C사의 ‘폴리포스EX’ 제품은 화장품 제조판매업자가 직접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등에 두피재생, 육모제 등 발모 기능이 있는 것으로 광고해 제조판매업자를 고발, 행정처분할 예정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기능성화장품은 탈모 증상 완화에 도움을 주는 생활용품으로, 탈모 치료·예방을 위해서는 의·약사 등 전문가와 상담을 거쳐 올바른 치료법과 의약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 소비자에게 올바른 정보가 제공될 수 있도록 판매자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안전한 임신중지 접근성은 인권" 레베카 곰퍼츠 내한 국회 토론회
임신중지 합법화를 주장하는 네덜란드 산부인과 의사 레베카 곰퍼츠...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국회가 응답해야”
병역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전해철·이철희·박주민 의원이 양...
아시아나항공 노조, "박삼구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야"
아시아나항공이 탑승객에게 기내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기내...
"대운하 집착한 대통령 영혼없는 정부가 최악 혈세 낭비 초래"
"이명박 정부 4대강 사업은 총체적 부실이자 천문학적 혈세 낭비...
5년간 어린이 자석 관련 사고 222건…삼킴 사고 84.7%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자석완구가 버젓이 유통되고, 어린이에게 치명...
경찰,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영화 '김광석'을 만들어 고(故) 김광석 씨의 타살 의혹을 제기...
"당원 심장을 춤추게 하겠다" 박범계, 민주당 대표 출마 선언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