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이동통신 요금 월 최대 1만 1000원 덜 낸다y
사회

어르신 이동통신 요금 월 최대 1만 1000원 덜 낸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7-13 15:50:34 | 수정 : 2018-07-13 17:35:4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7월 13일부터 시행…통신사 고객센터와 통화해 감면 받을 수 있어
13일부터 기초연금수급자의 이동통신 요금이 월 최대 1만 1000원 줄어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보건복지부는 이날부터 65세 이상 중 소득·재산이 적은 70%에 해당하는 기초연금수급자의 이동통신 요금을 감면한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5월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 개정에 이어 관련 고시 개정을 완료했기 때문이다. 월 청구 이용요금이 2만 2000원(부가세 별도) 미만인 경우에는 50% 감면을 적용한다.

과기부와 복지부는 "어르신들이 손쉽게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원스톱으로 감면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주민센터에서 기초연금 신청과 동시에 요금을 감면받을 수 있고, 이동통신사 대리점이나 통신사 고객센터를 이용할 수도 있다. 이와 함께 안내 문자를 발송해 해당 문자를 클릭하면 전담 상담사와 연결하도록 할 방침이다. 복지부가 운영하는 복지포털사이트 '복지로(www.bokjiro.go.kr)를 통해서도 요금 감면이 가능하다.

두 부처는 경로당, 지하철·버스에 홍보물을 설치해 적극적으로 제도를 알리고 실적도 점검한다. 한편 과기부는 이번 정책으로 174만 명의 통신비가 연간 1898억 원 절감한다고 내다봤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단원 성폭력 의혹' 법원, 이윤택 징역 6년 '철퇴'…미투 운동 첫 실형
검찰이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에게 유사강간치상 ...
대구 아파트 건설 현장 조경용 석재에서 붉은불개미 발견
대구의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돼 정부당국이 대응...
“라오스 댐 사고 시공사 SK건설,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지난 7월 23일 라오스에서 발생한 댐 사고와 관련해 방한한 태...
“호남지역 택배 서비스, 운송물 파손·훼손 피해 많아”
호남지역에서 택배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은 운송물이 파손되거나 훼손...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