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하인스 워드 `아시안 리더상' 받아
사회일반

美 하인스 워드 `아시안 리더상' 받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26 09:13:52 | 수정 : 2012-08-26 09:23:2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하인스 워드.(연합뉴스)

미국 프로풋볼리그(NFL) 스타이던 한인 혼혈 출신의 하인스 워드와 항공방위업체 노스롭그러먼사의 아이크 송 부사장이 미국 아시안전문인협회(NAAAP)가 주는 2012 아시안 리더상을 받았다.

하인스 워드와 아이크 송 부사장은 현지시간으로 25일 미국 뉴욕 힐튼호텔에서 탁월한 리더십을 발휘하고 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워드는 1998년 피츠버그 스틸러스의 지명을 받아 NFL에 입문, 14년간 활약하다가 올 3월 은퇴했다.

2006년과 2009년 두 차례에 걸쳐 챔피언 결정전인 슈퍼볼에서 우승을 경험했다. 첫 우승 때는 4쿼터에서 결승점이 된 터치다운을 성공시켜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주한미군 출신인 아버지와 한국인 김영희씨 사이에서 태어난 그는 한 살 때 미국으로 이주해 미국에서 자랐다. 지난해에는 한미관계 홍보대사로 위촉돼 활동했다.

아이크 송 부사장은 매사추세츠 공대(MIT)에서 공학 학사와 석사학위를 취득한 뒤 UCLA(캘리포니아대 LA캠퍼스)와 하버드대에서 MBA(경영학 석사) 과정을 마쳤다.

노스롭그러먼사의 시스템 개발 기술디렉터로 발탁됐으며 현재 상황인식 시스템 부문 부사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NAAAP는 이날 하와이대 도리스 칭 학생담당 부총장, MSNBC와 NBC 방송의 뉴스 앵커 리처드 루이, 비비엔 포이 상원의원에게도 이 상을 수여했다.

2008년 이래 이 상을 받은 한인은 김용 세계은행 총재, 작가 스베틀라나 김씨, 배우 존 조(한국명 조요한), 하워드 고(한국명 고경주) 미국 보건복지부 차관보, 미셸 리(한국명 이양희) 워싱턴DC 교육감 등이다.(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사진으로 본 미국 텍사스주 토네이도 피해 현장
24일(현지시각) 미국 텍사스주 그랜드 프레리 지역의 토네이도 ...
갈라파고스섬 울프 화산 폭발…분홍 이구아나 위협
찰스 다윈의 '종의 기원'으로 유명한 에콰도르 갈라파고스섬에서 ...
다시 5월, 끝나지 않은 슬픔
23살 신부는 임신 8개월째였다. 1980년 5월 전남대 부근 ...
'피겨여왕' 김연아 근황은? "평창올림픽으로 바빠요"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회 개막을 1천일 앞둔 16일 '춘천가...
내곡동 예비군 총기 난사, 10초간 7발 총격
육군 중앙수사단이 13일 오전 서울 내곡동 예비군 동원훈련장에서...
[사진]재개장한 제2롯데월드, 인파 대거 몰려
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제2롯데월드(롯데월드몰)아쿠아리움을 찾은...
[사진] 서울 내곡동 총기 난사 사건 현장 공개
서울 서초구 내곡동 동원 훈련장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3...
긴장감 감도는 총기 난사 사건 발생 예비군 훈련장
13일 오전 10시 48분경 서울 내곡동에 위치한 육군 수도방위...
사진으로 본 김현중 입대 현장…배용준 격려
가수 출신 배우 김현중이 12일 경기도 고양시 육군 제30사단 ...
사진으로 본 네팔 지진 피해 현장…대지진 발생 18일째
지난달 25일(이하 현지시각) 네팔에 규모 7.8의 강진이 발생...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한 보아, '키스 마이 립스' 발표 현장
가수 보아가 정규 앨범 8집 '키스 마이 립스'를 들고 대중 앞...
(사진) 불편한 스포트라이트, 홍준표 검찰 출석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이 자살하며 남긴 메모를 중심으로 이른바...

TODAY 뉴스

더보기

메르스 감염 환자 10명으로 늘어…보건당국, "총력 대응"
중동호흡기증후군(이하 메르스)의 감염 환자가 10명으로 늘었다. 보건복지부는 29일, 이날 오전에 2명의 새로운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중국에서 격리 치료 중인 한국인 메르스 의심환자 1명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여덟 번째 환자는 메르스 첫 번째 확진 환자인 A(68·남) 씨의 진료에 참여했던 의료진이다. 26일 1차 검사에서는 메르스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28일에 검체를 채취해 시행한 2차 검사에서 메르스 유전자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아홉 번째 환자는 A 씨와 같은 병동에서 입원 진료를 받고 있던 환자로 다른 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던 중 가검물 검사 과정에서 메르스 유전자 양성 판정을 받았다. 열 번째 확진 환자는 26일 중국으로 출장을 떠났던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