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대중문화예술상, 남진·박근형·윤여정·엑소·등 28人 수상
문화

2017 대중문화예술상, 남진·박근형·윤여정·엑소·등 28人 수상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0-30 17:53:06 | 수정 : 2017-11-03 11:38:3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11월 3일 국립극장 해오름 극장에서 열리는 ‘2017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의 수상자 명단을 30일 공개했다. 이번 수상자는 총 28명으로, 최고 영예인 문화훈장 수상자로 은관에는 가수 남진(김남진, 왼쪽부터), 배우 박근형, 윤여정이 선정됐다. (뉴시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11월 3일 국립극장 해오름 극장에서 열리는 ‘2017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수상자 명단을 30일 공개했다.

이번 수상자는 총 28명으로, 최고 영예인 문화훈장 수상자로 ▲은관에 남진(김남진), 박근형, 윤여정 ▲보관에 고(故) 김지석, 이경규, 이금림 등 총 6명이 선정됐다.

올해로 연예계 생활 52년차를 맞은 남진은 1965년 ‘서울 플레이보이’로 데뷔해 1970년대 나훈아와 함께 트로트의 부흥을 이끌며 한국 대중가요 활성화의 계기를 마련했다. 대표곡으로는 ‘둥지’, ‘빈잔’, ‘님과 함께’ 등이 있다.

박근형은 1963년 KBS 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1970년대 한국 멜로드라마의 간판 배우로 활동했다. ‘여명의 눈동자’, ‘모래시계’, ‘형제의 강’ 등 시대극에 출연했고, 최근에는 ‘꽃보다 할배’ 등 예능에서 활약했다.

윤여정은 1966년 TBC 3기 공채 탤런트 출신으로 데뷔 50년을 넘었지만 여전히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맹활약 중이다. 얼마 전에는 예능 프로그램 ‘윤식당’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

고 김지석은 영화 프로그래머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아시아 최고 영화 축제로 키운 주역이다. 한국 영화가 세계에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해 위상을 강화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지난 5월 출장 중이던 프랑스 칸에서 향년 57세로 세상을 떠났다.

이금림은 드라마 작가로 1980년 단막극 ‘소라나팔’로 입봉, 드라마·라디오·영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사회문제를 그려냈으며, 한국 드라마 시장에서 ‘청소년 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가 자리 잡는 데도 기여했다.

이경규는 1981년 제1회 MBC 개그콘테스트로 데뷔, ‘코미디계의 대부’라 불리며 예능 장르를 발전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11월 3일 국립극장 해오름 극장에서 열리는 ‘2017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의 수상자 명단을 30일 공개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뉴시스)
이밖에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문화체육관광부 표창 수상자는 아래와 같다.

▲ 대통령 표창(7명): 김미화(코미디언), 손현주, 김상중, 차승원(이상 연기자), 양지운(성우), 하지영(작사가), 바니걸스(가수)

▲ 국무총리 표창(8명): 김종석(코미디언), 송홍섭(연주자), 이응복(PD), 장유진(성우), 엑소(EXO), 션, 장윤정(이상 가수), 지성(연기자)

▲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7명): 남궁민, 박보검, 라미란, 박보영(이상 연기자), 트와이스, 비투비(이상 가수), 이선진(모델)

한편 이번 시상식의 사회는 JTBC 장성규 아나운서와 가수 아이린(레드벨벳)이 맡았으며 대중문화예술인 수상자 28명을 축하하는 화려한 축하무대와 특별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시상식은 총 120분으로 당일 밤 12시에 JTBC2와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일가족 4명 사망한 부산 아파트 화재 사건, 방화 가능성 높아
전형적인 화재사로 알려진 '부산 일가족 화재 사망 사건'의 화재...
‘파타야 살인사건’ 베트남 도주 피의자 한국 송환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
울산서 끼어든 차 피하려던 시내버스 담벼락 충돌…2명 사망
5일 오전 9시 30분께 울산 북구 아산로에서 운행하던 시내버스...
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리스트 등 5개 사건 사전조사 선정”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 등 5개 사...
'세월호 7시간' 박근혜는 관저 침실에 있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2014년 4월 16일 박근혜(66...
미투시민행동, SBS '김어준 블랙하우스'에 후속 조치 요구
340여 개 여성·노동·시민단체와 160여 명의 개인이 참여...
서울시 특사경, 최대 연 1338% 폭리 취한 불법 대부업소 적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38%...
한국여성단체연합 “대통령 개헌안, 성평등 낙제점…여성 대표성 확대 실종”
여성단체가 26일 발의된 대통령 개헌안이 ‘성평등’과 관련해 낙...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