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2018 한국인 여행 트렌드는 ‘START’…관광공사
문화

2017~2018 한국인 여행 트렌드는 ‘START’…관광공사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14 17:28:23 | 수정 : 2017-12-14 17:31:1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JTBC ‘효리네 민박’
‘S.T.A.R.T(스타트)’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한국인의 ‘17/18 여행 트렌드’를 ‘S(Staycation) T(Travelgram) A(Alone) R(Regeneration) T(Tourist sites in TV programs)’로 정의해 14일 발표했다.

이를 위해 관광공사는 최근 2년간 소셜·포털미디어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여러 관광 전문가 의견을 청취했다.

이는 최근 2년(2015년 10월 1일~2017년 9월 30일)동안 소셜미디어(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와 포털미디어(블로그, 포럼, 뉴스미디어) 내 국내 여행 버즈 총 131만 5597건을 취합해 분석하고, 관광 관련 교수·기자·블로거·벤처기업·여행사·여행작가 등 전문가 자문위원 13인을 대상으로 17/18년 가장 주목해야 할 콘텐츠와 트렌드 및 관광산업에 미치는 영향 등을 서면 조사한 결과다.

관광공사 박정하 마케팅지원실장은 “기존 틀을 깨고 창의적으로 여행을 즐길 줄 아는 밀레니얼 세대(1980~2000년 출생)의 약진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증가세가 확연한 나 홀로 여행자의 경우 주요 숙박 형태인 게스트하우스(61.3%)가 최근 요가 강습, 서핑 강습, 야간 클럽 파티 등 단순한 숙박 이상의 체험을 경험하는 공간이 됐다. 도시재생지역 또한 볼거리가 있는 단순 방문지가 아니라 한복, 교복 등 특색 있는 테마 의상을 입고 사진을 찍는 10~20대의 필수 코스로 자리 잡았다”고 짚었다.

이어 “자기만의 즐거움을 찾아 창의적인 색깔을 띠고자 하는 여행 욕구와 각종 소셜미디어를 통한 공유와 피드백이 향후 국내 관광 콘텐츠를 더욱 풍성하고, 다양하게 만드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다음은 관광공사가 소개한 ‘S.T.A.R.T’ 세부 사항이다.

◇S(Staycation: 스테이케이션, #여행의 일상화, #근거리여행)
여행은 더는 특별한 날에 떠나는 ‘행사’가 아니라 일상 중 틈틈이 짧은 시간으로도 즐길 수 있는 것이 됐다.

‘당일치기’ 또는 ‘1박2일 여행지’로 부산, 제주, 서울이 가장 많이 언급됐다.

이런 추세는 KTX보다 저렴한 항공권 확대 등 ‘저비용항공 시장’ 확대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맞춰 개통되는 KTX(경강선), 서울-양양 고속도로 확충 등에 힘입어 내년에도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관광업계가 주목해야 할 것으로 최근 다이빙, 서핑, 패러글라이딩 등과 같은 레저 활동에 높아진 관심을 올림픽 시설을 활용한 다양한 동계 스포츠 체험상품 개발로 이어가는 것, 평창-강릉-정선을 잇는 ‘올림픽 아리바우길’ 홍보 등이 지목됐다.

◇T(Travelgram:트래블그램, #여행스타그램, #여행주간)

인스타그램이 1000만 명에 달하는 국내 월간 활동 사용자 수에 힘입어 ‘대세 SNS’로 급부상하면서 여행 행위는 즉각적으로 사진 이미지로 편집·기록됐고, 여행자 개개인은 자신만의 스토리를 갖게 됐다. 또한 ‘인생샷(인생에서 찍은 사진 중 가장 잘 나온 사진)’을 찍기에 적합한 장소들이 밀집한 제주, 부산, 서울 일대가 핫 플레이스로 가장 많이 언급됐다.

◇A(Alone:얼로운, #혼행, #휘게라이프)
1인 가구 500만 시대, ‘혼밥(혼자 식사하기)’과 ‘혼술(혼자 술 마시기)’에 이어 ‘혼행(혼자 여행하기)’까지 혼자라 누릴 수 있는 즐거움의 트렌드 확장이 두드러졌다.

특히 최근 ‘욜로 라이프(현재 자신의 행복을 가장 중시하자)’에 이어 ‘휘게 라이프(편안하게 함께 따뜻하게)’ 인식이 젊은 층을 중심으로 급격히 확산하면서 아름다운 풍경 감상과 맛집 탐방, 레포츠 활동 등 다양한 힐링 체험이 가능한 제주도가 혼행의 성지로서 가장 많이 언급됐다.

◇R(Regeneration:리제너레이션, #도시재생, #원도심여행)
익히 알려진 유명 여행지가 아닌, 우리가 일상적으로 거니는 거리, 골목, 시장으로 이어지는 구도심에 문화, 예술, 역사 등이 적절히 배합된 지역 밀착형 도시 재생 모델인 ‘감천문화마을(부산)’, ‘동피랑마을(통영)’ 등이 가장 많이 언급됐다.

이밖에도 ‘경주 황리단길’, ‘전주 객리단길’, ‘서울 익선동’ 등의 증가율이 두드러졌다.

전통시장 또한 낡은 이미지에서 벗어나 푸드 트럭, 핸드메이드 마켓, 문화공연 등 색다른 즐길 거리, 먹거리를 제공하는 지역 야(夜)시장 성공 사례(부산 부평깡통시장, 공주 산성시장 등)가 늘어나고 있다는 점에서 이는 전국 단위로 확산하는 추세다.

◇T(Tourist sites in TV programs: 투어리스트 사이트 인 TV 프로그램, #여행예능, #드라마촬영지)

tvN 인기 드라마 ‘도깨비’의 강원 강릉 주문진, JTBC 힐링 여행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의 제주도 애월 등 촬영지 인기가 두드러졌다. 버즈 만족도 또한 69.3%로 가장 높았다.

이 밖에도 먹방, 역사, 교양 등 다양한 테마를 결합한 tvN 교양 여행 프로그램 ‘알쓸신잡’의 인기로 대학교수, 맛 칼럼니스트, 작가 등 전문가가 인솔하는 전문 테마 여행 상품이 소비자 맞춤형 상품으로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됐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일가족 4명 사망한 부산 아파트 화재 사건, 방화 가능성 높아
전형적인 화재사로 알려진 '부산 일가족 화재 사망 사건'의 화재...
‘파타야 살인사건’ 베트남 도주 피의자 한국 송환
태국에서 불법 사이버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컴퓨터 프로그래머를 ...
울산서 끼어든 차 피하려던 시내버스 담벼락 충돌…2명 사망
5일 오전 9시 30분께 울산 북구 아산로에서 운행하던 시내버스...
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리스트 등 5개 사건 사전조사 선정”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리스트 사건 등 5개 사...
'세월호 7시간' 박근혜는 관저 침실에 있었다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2014년 4월 16일 박근혜(66...
미투시민행동, SBS '김어준 블랙하우스'에 후속 조치 요구
340여 개 여성·노동·시민단체와 160여 명의 개인이 참여...
서울시 특사경, 최대 연 1338% 폭리 취한 불법 대부업소 적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을 대상으로 최대 연 1338%...
한국여성단체연합 “대통령 개헌안, 성평등 낙제점…여성 대표성 확대 실종”
여성단체가 26일 발의된 대통령 개헌안이 ‘성평등’과 관련해 낙...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