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이어 김여정까지 ‘백두혈통’ ‘최고존엄’ 줄줄이 美 제재 대상
북한

김정은 이어 김여정까지 ‘백두혈통’ ‘최고존엄’ 줄줄이 美 제재 대상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1-13 16:03:12 | 수정 : 2017-01-13 16:07:3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韓 외교부 “북한인권 심각성 국제사회 인식 제고”
자료사진, 북한 조선중앙TV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북한 소백수 남자 농구팀과 중국 올림픽 남자 농구팀간의 친선 경기를 관람하고 있는 모습을 지난해 5월 30일 보도했다. 김정은이 북·중 행사에 참석한 것은 지난해 당 창건 70주년 행사 이후 처음이며, 이날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동그라미)도 공식 수행자 명단에 이름을 올려 존재감을 과시했다. (조선중앙TV 갈무리=뉴시스)
미국 정부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선전선동부 부부장을 인권제재 목록에 올렸다. 지난해 7월 김정은에 이어 김여정까지 ‘최고 존엄’ 일가이자 ‘백두혈통’을 북한의 심각한 인권 침해 책임자로 규정하고 이를 국제사회에 발표했다. 한국 정부는 환영의 뜻을 밝혔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모든 것을 바꾸겠다는 도널드 트럼프 당선자도 대북 제재 만큼은 계승할 것으로 보인다.

11일(현지시각) 미국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은 대북제재법에 따라 김여정을 포함한 7명과 기관 2곳을 제재 대상에 올렸다. 김여정 외에 개인은 김원홍 국가안전보위부장, 최휘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 민병철 노동당 조직지도부 부부장, 조용원 노동당 조직지도부 부부장, 김일남 함경남도 보위국장, 강필훈 인민내무군 정치국장이다. 기관은 국가계획위원회와 노동성이다.

미국 대북제재법은 미 국무부가 북한 인권 침해 보고서를 의회에 제출하고, 보고서에서 북한 인권 침해에 책임이 있다고 언급한 인사를 재무부가 제재 대상으로 지정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지난해 7월 1차 보고서를 발표했고 3년 동안 180일 간격으로 보고서를 갱신한다. 첫 제재 대상 목록에는 김정은을 포함해 개인 15명과 단체 15곳의 이름이 올랐다.

미국은 북한 정권의 인권 침해와 엄격한 검열 배경에 선전선동부가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김여정을 제재 대상으로 선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미국은 제재 대상의 미국 내 자산을 동결하고 금융거래를 차단한다.

한국 외교부는 12일 발표한 대변인 논평에서 “이번 조치는 북한 인권 문제가 미국의 대북 정책에 있어서 핵심 요소 중 하나가 될 것임을 재확인한 것”이라고 평가하며, “인권 실상 왜곡, 체제 선전, 검열, 북한내 강제노동 등 북한 인권 상황의 심각성을 국제사회가 인식 하도록 제고하고 국제사회 논의를 강화해 구체적 행동을 독려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마치 소주 100병 마신 듯” 광란의 도주…마약 의심 50대 남성 검거
마약을 소지한 채 고속도로에서 광란의 질주를 벌이며 도주한 50...
방문진, MBC 사장 해임…김장겸, "제가 마지막 희생자이길"
공영방송 MBC의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이하 방문진)가 13일...
초등학생과 성관계 교사 징역 5년 선고…“강간과 다름 없다”
자신의 제자인 초등학생과 수차례 성관계를 가진 30대 여교사에게...
백령도 인근 해역서 지진 발생…기상청, "피해 없을 것"
14일 기상청이 백령도 인근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여중생 성폭행·임신’ 혐의 40대 연예기획사 대표, 무죄 확정
자신보다 27살 어린 여중생을 수차례 성폭행하고 임신시킨 혐의를...
제19대 대선 선거사범 512명 기소…제18대 대비 19.6% 증가
검찰이 제19대 대통령선거 관련 선거사범 878명을 입건해 51...
신안 선착장 앞바다서 건져낸 승용차 안 유골 발견
6일 오전 8시 35분께 전남 신안군 압해도 송공선착장 인근 해...
가상화폐 채굴 악성코드 '적신호'…CPU 100% 소모해 PC 느려져
최근 가상화폐가 인기를 끌자 이를 이용해 피해자들의 개인 컴퓨터...
군인권센터, "'갑질' 박찬주 사건 무혐의 기획한 국방부검찰단장 징계해야"
'공관병 갑질 의혹' 사건으로 직권남용 혐의를 받는 박찬주 육군...
20~30대 사무직·전문직 여성 표적 보이스피싱 피해 급증
금융감독원과 경찰청은 젊은 여성을 표적으로 하는 보이스피싱 피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