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가라 구자철 이어 '잘가라 기성용, 잘가라 박태환' 폭소
연예

잘가라 구자철 이어 '잘가라 기성용, 잘가라 박태환' 폭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4 15:38:20 | 수정 : 2012-08-14 16:05:5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잘가라 구자철 이어 '잘가라' 후속탄 웃음보 자극
잘가라 구자철 이어 잘가라 기성용, 박태환 사진 눈길.

'잘 가라 구자철' 사진에 이어 ‘잘가라 기성용’ ‘잘가라 박태환’ 시리즈가 눈길을 모았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잘가라 구자철’에 이어 과거 기성용의 촌티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게재된 일명 ‘잘가라 기성용’ 게시물이 올라왔다.

‘잘가라 기성용’ 사진은 기성용이 빨간색 나시티를 입고 커다란 선그라스를 낀채 어색한 웃음을 짓는 모습이 담겨 있다. 현재 귀공자 스타일의 모습과 달리 촌스러움이 가득해 웃음을 유발했다.

아울러 과거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라왔던 ‘잘가라 박태환’ 사진도 눈길을 모았다. 사진은 박태환이 광고 촬영 당시 찍은 것으로 박태환이 딸기 인형 옷을 입고 종이컵을 든채 씩 웃는 표정을 담았다. 평소 세계적 수영선수로서 보여준 카리스마 보다 천진난만한 모습이 가득해 폭소케 했다.

한편 화제를 모은 ‘잘가라 시리즈’란 인터넷 유행어로, 유명인의 과거를 폭로하면 앞으로 민망해서 외부에 나올 수 없을 것이란 의미로 ‘잘 가라 XXX’라는 표현을 쓴다.


차현석 기자[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