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형빈 정경미 디스, “내 여자 친구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
외부기사일반

윤형빈 정경미 디스, “내 여자 친구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6 22:50:38 | 수정 : 2012-08-16 23:08:0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윤형빈 정경미 디스, “허경환 결혼할 때까지 결혼 보류하겠다” 발언에 대한 윤형빈 마음 담아
윤형빈 정경미 디스
개그맨 윤형빈이 발표한 신곡 ‘살아있네’의 가사 내용이 화제다.

지난 13일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에는 7년 연인 개그우먼 정경미에 대한 불편한 심기를 담은 가사 내용이 있기 때문이다.

‘살아있네’에는 KBS 2TV ‘개그콘서트-희극여배우들’에 출연 중인 정경미가 “사실 나의 이상형은 허경환”이라며 “허경환이 결혼할 때까지 자신의 결혼을 잠정 보류하겠다”는 폭탄 발언에 대한 윤형빈의 마음이 담겼다.

“7년을 만난 온 내 여자 친구의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로 시작되는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는 경쾌한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기반으로 클럽에 어울리는 흥겨운 분위기를 뽐낸다.

특히 마치 윤형빈의 마음을 대변하는 듯한 “오늘 하루 여자 친구는 잊고 물 좋은 클럽에서 미친 듯이 놀겠다”는 재치 있는 가사가 귀에 착 감긴다는 평가다.

윤형빈의 소속사 관계자는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는 그동안 수차례의 앨범 활동 등으로 틈틈이 쌓아온 윤형빈의 작곡 실력과 노하우를 담아낸 역작이다”며 “지금까지의 보여줬던 윤형빈의 음악과는 180도 다른 색다른 매력을 뽐낼 것이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윤형빈은 예능 활동으로 음악적 능력을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기 때문이라는 생각에서 이름은 ‘JKMFO’로 바꾸고 음악 활동에 나선다. ‘JKMFO’의 신곡 ‘살아있네’는 윤형빈과 캐나다 DJ 출신 ‘Zee’가 공동 작곡했고 윤형빈이 직접 가사를 썼다.

(사진 제공=라인엔터테인먼트)


방송연예팀[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 방화범 구속영장 신청
2일 경북 구미경찰이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에 불을 지른 혐의로...
대구 서문시장에 큰 불 나 빠른 기세로 번져…4지구 일부 붕괴
30일 새벽 대구에서 가장 큰 전통시장으로 꼽히는 서문시장에서 ...
비아그라 구입한 靑, "아프리가 순방 앞두고 고산병 치료용" 해명
청와대가 태반·감초·마늘주사로 불리는 약품을 대거 사들인 사...
최순실 측근 '문화계 황태자' 차은택…檢, 구속영장 청구
박근혜 정부에서 문화융성위원회 위원과 민관합동창조경제추진단장을 ...
경찰, 차량 주행거리 불법 조작 현장 포착…17명 검거
대구수성경찰서는 중고자동차 매매단지 불법행위 특별단속 기간 중 ...
한미약품 임원 행방 안갯속…북한 강에서 차량 발견
한미약품 미공개정보 유출 의혹 때문에 검찰 조사를 앞두고 있던 ...
특검으로는 부족하다…노회찬, "'최순실 특검법안' 만들자" 제안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27일 여야 3당에 최순실 게이트 수사...
이재명, "朴 대통령 하야하고 거국 중립 내각 구성해야"
이재명 성남시장이 박근혜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했다. 이 시장은 ...
대구성서경찰, 전문도박단 등 42명 무더기 검거
대구성서경찰서는 수십억대 규모의 도박장을 개설한 총책 등 42명...
지하철 5호선 사망사고, 피해 막을 기회 3번 있었다
19일 오전 지하철 5호선 김포공항역(방화행)에서 발생한 사망사...
5호선 김포공항역 하차하던 30대 승객 사망
19일 오전 5호선 김포공항역에서 김 모(36·남) 씨가 승강...
경부고속도로 관광버스 화재 사고 17명 사상
13일 오후 10시 11분께 고속도로에서 관광버스 화재사고가 발...
더민주 여성 의원 일동, "'성희롱 발언' 한선교 윤리위 제소할 것"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 13명이 13일 오후 국회 기자회견장을 찾...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