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형빈 정경미 디스, “내 여자 친구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
연예

윤형빈 정경미 디스, “내 여자 친구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6 22:50:38 | 수정 : 2012-08-16 23:08:0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윤형빈 정경미 디스, “허경환 결혼할 때까지 결혼 보류하겠다” 발언에 대한 윤형빈 마음 담아
윤형빈 정경미 디스
개그맨 윤형빈이 발표한 신곡 ‘살아있네’의 가사 내용이 화제다.

지난 13일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에는 7년 연인 개그우먼 정경미에 대한 불편한 심기를 담은 가사 내용이 있기 때문이다.

‘살아있네’에는 KBS 2TV ‘개그콘서트-희극여배우들’에 출연 중인 정경미가 “사실 나의 이상형은 허경환”이라며 “허경환이 결혼할 때까지 자신의 결혼을 잠정 보류하겠다”는 폭탄 발언에 대한 윤형빈의 마음이 담겼다.

“7년을 만난 온 내 여자 친구의 이상형은 허경환이래요”로 시작되는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는 경쾌한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기반으로 클럽에 어울리는 흥겨운 분위기를 뽐낸다.

특히 마치 윤형빈의 마음을 대변하는 듯한 “오늘 하루 여자 친구는 잊고 물 좋은 클럽에서 미친 듯이 놀겠다”는 재치 있는 가사가 귀에 착 감긴다는 평가다.

윤형빈의 소속사 관계자는 “윤형빈의 신곡 ‘살아있네’는 그동안 수차례의 앨범 활동 등으로 틈틈이 쌓아온 윤형빈의 작곡 실력과 노하우를 담아낸 역작이다”며 “지금까지의 보여줬던 윤형빈의 음악과는 180도 다른 색다른 매력을 뽐낼 것이다”고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윤형빈은 예능 활동으로 음악적 능력을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기 때문이라는 생각에서 이름은 ‘JKMFO’로 바꾸고 음악 활동에 나선다. ‘JKMFO’의 신곡 ‘살아있네’는 윤형빈과 캐나다 DJ 출신 ‘Zee’가 공동 작곡했고 윤형빈이 직접 가사를 썼다.

(사진 제공=라인엔터테인먼트)


방송연예팀[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