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히어로들 왔다…“마블 10주년 정점 찍겠다”
연예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히어로들 왔다…“마블 10주년 정점 찍겠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4-12 17:40:37 | 수정 : 2018-04-18 15:17:1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영화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에 출연한 폼 클레멘티에프, 톰 히들스턴,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홀랜드(왼쪽부터)가 12일 오전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뉴시스)
“거의 비현실적이었다. 예기치 않게 많은 팬이 왔는데 많은 시간을 보내지 못해 죄송하다.”(베네딕트 컴버배치)

“한국 사람들은 친절하고 열정이 넘친다. 공항에서 환대가 매번 뜨겁다. 한국에 다시 와서 좋다.”(톰 홀랜드)

12일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포시즌스 서울 호텔에서 열린 할리우드 SF 블록버스터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감독 앤서니 루소·조 루소) 기자회견에 참석한 ‘어벤져스’ 주역들은 한국 팬 반응에 감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한국을 처음 찾은 베네딕트 컴버배치(42), ‘토르: 다크 월드’ 이후 5년 만에 온 톰 히들스턴(37), ‘스파이더맨: 홈커밍’ 이후 9개월 만에 다시 내한한 톰 홀랜드(22), 한국계 프랑스 배우로 주목 받는 폼 클레멘티에프(32) 등이 참석했다.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출연한 톰 히들스턴이 12일 오전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뉴시스)
컴버배치는 “한국 팬들이 ‘닥터 스트레인지’, ‘셜록’ 모두 봐줬다고 해 너무 감사했다. 겸허해졌다”고 말했다. 어머니가 한국인이라고 밝힌 폼 클레멘티에프는 “내 이름은 ‘봄’과 ‘범’에서 따왔다. 한국에 오게 돼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히들스턴은 “안녕하세요. 로키가 돌아왔어요”라는 깜짝 한국어 인사로 열렬한 환호를 받았다. “한국에는 두 번째 왔다. 따뜻한 환대를 받아 올 때마다 기분이 좋다. 한국 사람은 친절하고 열정이 넘친다.”

‘어벤져스’는 10주년을 맞은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다. ‘어벤져스’(2012),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2016)으로 이어지는 ‘어벤져스’ 시리즈 세 번째 영화다. 새로운 조합의 어벤져스와 역대 최강 빌런 타노스의 무한 대결을 그린다. 25일 개봉한다.

아이언맨(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토르(크리스 헴스워스), 헐크(마크 러팔로), 캡틴 아메리카(크리스 에반스), 블랙 위도우(스칼렛 요한슨), 스칼렛 위치(엘리자베스 올슨) 등 기존 ‘어벤져스’ 시리즈에서 활약한 히어로들이 전원 컴백한다.

여기에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스파이더맨(톰 홀랜드), 블랙 팬서(채드윅 보스만), 윈터 솔져(세바스찬 스탠) 등은 물론 스타로드(크리스 프랫)를 비롯한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멤버들까지 히어로들이 총출동한다.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출연한 폼 클레멘티에프가 12일 오전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뉴시스)
배우들은 각자 출연 소감을 밝히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마블 영화, 특히 ‘어벤져스’에 출연하다니 믿을 수 없다. 극장에서 보던 영화에 참여했다는 것이 기쁘다. 꿈이 현실이 된 것 같다.”(클레멘티에프)

“마블 10주년을 맞이해 참여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와 가족으로 함께할 수 있다는 것이 믿을 수 없었다. 동료가 돼 기뻤다.”(컴버배치)

“마블 영화는 내 인생에서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 내 얼굴이 마블 영화 포스터에 있고 일원이 됐다는 것이 비현실적으로 느껴진다.”(홀랜드)

“마블 유니버스가 전 세계적으로 보편적인 문화가 됐다. 더 용감해지고 더 많은 색깔을 내는 것에 경의를 표하고 싶다.”(히들스턴)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출연한 폼 클레멘티에프, 톰 히들스턴,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홀랜드(왼쪽부터)가 12일 오전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선물 받은 족자를 들어 보이고 있다. 영화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뉴시스)
의상에 대한 고충도 털어놨다.

‘스파이더맨’으로 변신한 홀랜드는 “극 중 착용한 슈트가 멋져 보이지만, 엄청 불편하다”고 전했다. 클레멘티에프도 “영화 촬영 시 착용하는 렌즈 때문에 갑갑했다. 폐소공포증을 경험했다”고 고백했다.

컴버배치는 “망토가 무거워 조금은 힘들었으나 그래도 즐거웠다”며 “다른 사람들은 더 힘든 의상을 입는다. 나는 운이 좋은 편”이라며 웃었다. “마블 10주년의 정점을 찍는 영화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스포일러 대마왕’이라 감독이 내용을 숨겼다는 것이 사실이냐”는 질문을 받은 홀랜드는 “완전 사실”이라면서 “다시는 그런 실수를 저지르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네 사람은 이날 오후 5시 50분 네이버 무비토크 라이브를 통해 한국 팬과 생중계로 만난다. 이어 오후 6시 40분 개최되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 광장 레드카펫 행사를 통해 팬과 더욱 가까이에서 호흡할 예정이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안전한 임신중지 접근성은 인권" 레베카 곰퍼츠 내한 국회 토론회
임신중지 합법화를 주장하는 네덜란드 산부인과 의사 레베카 곰퍼츠...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국회가 응답해야”
병역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전해철·이철희·박주민 의원이 양...
아시아나항공 노조, "박삼구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야"
아시아나항공이 탑승객에게 기내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기내...
"대운하 집착한 대통령 영혼없는 정부가 최악 혈세 낭비 초래"
"이명박 정부 4대강 사업은 총체적 부실이자 천문학적 혈세 낭비...
5년간 어린이 자석 관련 사고 222건…삼킴 사고 84.7%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자석완구가 버젓이 유통되고, 어린이에게 치명...
경찰,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영화 '김광석'을 만들어 고(故) 김광석 씨의 타살 의혹을 제기...
"당원 심장을 춤추게 하겠다" 박범계, 민주당 대표 출마 선언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고층아파트서 아령·식칼 날벼락…경찰, 물건 투척·낙하 예방 나서
최근 고층아파트에서 물건을 던지거나 실수로 떨어뜨리는 사례가 잇...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