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깜짝 선발'..스완지시티 3-1 승리
사회일반

기성용 '깜짝 선발'..스완지시티 3-1 승리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29 12:58:56 | 수정 : 2012-08-29 13:02:4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박지성 풀타임..이청용·지동원 결장
2012 런던올림픽에 출전해 동메달을 따낸 기성용이 23일 오후 스완지시티와 계약을 위해 영국 런던으로 출국하며 취재진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연합뉴스)

'600만 파운드의 사나이' 기성용(23)이 리그컵 대회를 통해 스완지시티 데뷔전을 치렀다.

기성용은 29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웨일스 스완지의 리버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반즐리(2부리그)와의 2012 캐피털원컵 2라운드 홈경기에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출전했다.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지만 기성용은 안정적인 패스와 과감한 몸싸움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후반 31분 마크 고워와 교체됐다.

기성용은 스코틀랜드축구협회로부터 웨일스축구협회로의 이적동의서 전달 과정이 늦어져 이번 경기에 결장할 뻔 했지만, 다행히 경기 직전 절차가 마무리돼 등번호 24번을 달고 '깜짝 출격'에 성공했다.

정규리그에서 2연승을 달리며 매서운 공격력을 선보인 스완지시티는 이날도 반즐리를 상대로 화끈한 공격력을 자랑했다.

전반 24분 대니 그래험의 선제골로 포문을 연 스완지시티는 후반 14분 루크 무어의 호쾌한 중거리포로 또 한 골 달아났다.

스완지시티는 후반 24분 반즐리의 보비 해셀에게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헤딩으로 추격골을 허용해 잠시 주춤했지만 결승골의 주인공인 무어가 후반 43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쐐기골을 꽂아 3-1 승리를 마무리했다.

퀸스파크 레인저스(QPR)의 '캡틴' 박지성(31)은 이날 월솔(3부리그)과의 컵대회 2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로 나서 풀타임을 뛰면서 팀의 3-0 완승을 거들었다.

특히 박지성은 정규리그 2경기에 이어 컵 대회까지 3경기 연속 풀타임으로 나서 '강철 체력'을 과시했다.

QPR은 전반 29분 숀 라이트 필립스의 결승골을 시작으로 후반 21분 보비 자모라의 추가골과 후반 39분 보싱와의 쐐기골이 이어지며 골 잔치를 마무리했다.

정규리그에서 1무1패로 부진한 QPR은 리그컵 대회를 통해 이번 시즌 첫 승리를 거두는 성과를 맛봤다.

반면 정강이뼈 부상에서 회복한 이청용(24·볼턴)은 크롤리시티(3부리그)전에 결장했고, 팀도 1-2로 역전패해 리그컵 대회 2라운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또 지동원(21·선덜랜드)도 모어컴(4부리그)전 출전선수 명단에 빠졌다. 선덜랜드는 혼자서 2골을 뽑은 제임스 맥클린의 활약으로 모어컴을 2-0으로 꺾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사진으로 본 미국 텍사스주 토네이도 피해 현장
24일(현지시각) 미국 텍사스주 그랜드 프레리 지역의 토네이도 ...
갈라파고스섬 울프 화산 폭발…분홍 이구아나 위협
찰스 다윈의 '종의 기원'으로 유명한 에콰도르 갈라파고스섬에서 ...
다시 5월, 끝나지 않은 슬픔
23살 신부는 임신 8개월째였다. 1980년 5월 전남대 부근 ...
'피겨여왕' 김연아 근황은? "평창올림픽으로 바빠요"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회 개막을 1천일 앞둔 16일 '춘천가...
내곡동 예비군 총기 난사, 10초간 7발 총격
육군 중앙수사단이 13일 오전 서울 내곡동 예비군 동원훈련장에서...
[사진]재개장한 제2롯데월드, 인파 대거 몰려
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제2롯데월드(롯데월드몰)아쿠아리움을 찾은...
[사진] 서울 내곡동 총기 난사 사건 현장 공개
서울 서초구 내곡동 동원 훈련장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3...
긴장감 감도는 총기 난사 사건 발생 예비군 훈련장
13일 오전 10시 48분경 서울 내곡동에 위치한 육군 수도방위...
사진으로 본 김현중 입대 현장…배용준 격려
가수 출신 배우 김현중이 12일 경기도 고양시 육군 제30사단 ...
사진으로 본 네팔 지진 피해 현장…대지진 발생 18일째
지난달 25일(이하 현지시각) 네팔에 규모 7.8의 강진이 발생...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한 보아, '키스 마이 립스' 발표 현장
가수 보아가 정규 앨범 8집 '키스 마이 립스'를 들고 대중 앞...
(사진) 불편한 스포트라이트, 홍준표 검찰 출석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이 자살하며 남긴 메모를 중심으로 이른바...

TODAY 뉴스

더보기

메르스 감염 환자 10명으로 늘어…보건당국, "총력 대응"
중동호흡기증후군(이하 메르스)의 감염 환자가 10명으로 늘었다. 보건복지부는 29일, 이날 오전에 2명의 새로운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중국에서 격리 치료 중인 한국인 메르스 의심환자 1명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여덟 번째 환자는 메르스 첫 번째 확진 환자인 A(68·남) 씨의 진료에 참여했던 의료진이다. 26일 1차 검사에서는 메르스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28일에 검체를 채취해 시행한 2차 검사에서 메르스 유전자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아홉 번째 환자는 A 씨와 같은 병동에서 입원 진료를 받고 있던 환자로 다른 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던 중 가검물 검사 과정에서 메르스 유전자 양성 판정을 받았다. 열 번째 확진 환자는 26일 중국으로 출장을 떠났던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