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축구]동점골로 체면 살린 이동국
사회일반

[월드컵축구]동점골로 체면 살린 이동국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12 12:12:49 | 수정 : 2012-09-12 12:14:3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1일 오후(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의 파크타코르 구장에서 열린 브라질월드컵 최종예선 3차전 한국 대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후반 이동국이 역전골을 넣고 있다. (연합)
우즈베키스탄전에서 강한 면모를 보여온 이동국(전북)이 동점골로 '우즈벡전 최강자'의 체면을 세웠다.

이동국은 11일(한국시간) 우즈베키스탄의 타슈켄트에서 끝난 2014 브라질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3차전(2-2 무승부)에서 선발로 나와 풀타임을 뛰면서 1-1로 맞선 후반 12분 한국의 두번째 골을 뽑았다.

이날 원톱 공격수로 나선 이동국은 출발은 그다지 좋지 못했다.

전반 17분 정면에서 시도한 오른발 슈팅이 골대를 크게 넘어가는 등 공격 시도는 번번이 엇나갔고 패스 등 동료 선수와의 호흡도 원활하지 않았다.

하지만 후반 11분 1-1의 팽팽한 균형을 깨뜨리는 추가골로 '골잡이'의 자존심을 세웠다.

박주호(바젤)가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정면에서 받아 한차례 접은 뒤 몸의 균형을 잃는 가운데에도 오른발 슈팅을 시도했고 이동국의 발을 떠난 공은 그대로 우즈베키스탄 골 그물을 흔들었다.

전반 내내 우즈베키스탄에 주도권을 내줬던 한국은 이동국의 이 골로 흐름을 되찾을 수 있었다.

비록 2분 뒤 산자르 투르수노프에게 2-2 동점골을 허용하는 바람에 역전 결승골이 되지는 못했지만 힘겨운 원정길에서 귀한 승점 1점을 가져온 득점이었다.

이날 득점으로 이동국은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만 개인 통산 네 번째 골을 터뜨렸다.

이동국은 그동안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 결정적인 순간 득점포를 터뜨려왔다.

2005년 3월3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2006 독일월드컵 최종예선에서 결승골로 2-1 승리를 이끌었고 올해 2월2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친선경기에서도 두 골을 몰아넣어 한국의 4-2 대승에 주인공이 됐다.

여기에 이날 동점골까지 추가하면서 이동국은 역대 한국 축구 대표 중에서 우즈베키스탄을 상대로 가장 많이 골 맛을 본 선수가 됐다.

이날 경기 전까지는 1997년 치러진 1998프랑스월드컵 최종예선 두 경기에서 세 골을 터뜨린 최용수 현 FC서울 감독과 이동국이 똑같이 세 골씩을 기록했으나 이동국이 이날 우즈베키스탄 골 그물을 흔들면서 '우즈벡전 최강자'의 타이틀을 가져갔다.

이동국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경기력을 100% 발휘하지 못한 것 같다. 잔디가 미끄럽고 상태가 좋지 않아 컨트롤이 잘 안됐다"고 아쉬워했다.

그는 "그래도 원정 경기에서 승점 1점을 얻은 것은 수확"이라며 "오늘 결과를 발판으로 더 잘 준비해서 이란과의 4차전에서는 더 좋은 결과를 가져오겠다"고 다짐했다. (연합)


스포츠팀[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강용석 전 의원 사생활 문제로 방송에서 하차
최근 사생활 문제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강용석 변호사가 자신의 ...
IS, 이라크 폭탄 테러 자행…76명 목숨 잃어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lamic State·I...
주한 일본대사관 앞 수요집회 중 80대 분신 시도
12일 오후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80대 남성이 분신을 시도해...
"'DMZ 지뢰 폭발'은 北 소행"…軍 11년만에 대북심리전 재개
지난 4일 경기도 파주 인근 비무장지대(DMZ)에서 폭발물이 터...
화마 덮친 美 캘로포니아…시뻘건 불 솟구쳐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우어레이크 인근 모건 밸리 로드에서 30일(...
"너 혼자 들어가면 어떻게 해?"
28일(현지시각) 중국 허난성의 한 동물원에 사는 앵무새가 더위...
전병헌, "번호판 의혹 제기한 날 국정원 요원 차량 폐차"
국가정보원 직원 임 모(45·남) 씨의 자살 사건과 관련해 고...
문재인 '셀프 디스' "강한 카리스마 보이지 못해 '죄송'"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당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자아비판(...
경찰, 국정원 직원 마티즈 바뀌치기 의혹 적극 해명 "같은 차량 맞다"
민간인 사찰 의혹을 죽음으로 해명한 국가정보원 직원의 자살 사건...
"개 아파~" 도대체 어쩌다 타이어에 머리가
대체 어쩌다 머리가 타이어에 들어갔을까. 17일(현지시각) 미국...
美 소방대원들 불타는 집에서 구조한 생명체 살리려 혼신
10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솔트 레이크 시티에서 화재가 발생했...
견공들 사이에서도 "디스 이즈 컴페티션"
18일(현지시각) 미국 켄터키주 헨더슨에서 열린 2015 '엘리...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