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이란, 우라늄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 추가 설치"
사회일반

IAEA "이란, 우라늄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 추가 설치"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30 13:26:28 | 수정 : 2012-09-30 21:35:5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이란, 핵개발 가속화 중단 징후 전혀 없어
2004년 위성으로 촬영한 이란 수도 테헤란 남동쪽 30km 지점에 위치한 파르친 군사시설. (AP=연합)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보고서에 따르면 이란이 우라늄 농축용 원심분리기를 꾸준히 증설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이 같은 내용을 보도하면서 이란이 콤 인근의 포르도 핵시설에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을 추가 설치했다고 전했다.

이어 보고서는 이란이 아직 이 원심분리기들을 가동하지는 않았으나 우라늄 농축 작업을 보류해달라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을 위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IAEA는 또 이란이 여전히 핵무기 시설 사찰에 비협조적이며 핵개발 시설로 지목된 파르친 군기지 시찰을 거부하고 있는 것 등을 들어 이란이 핵개발 가속화를 중단할 징후는 보이지 않는다고 분석했다.

이란 핵 프로그램 전문가이자 매사추세츠 공과대학(MIT)에서 일하는 짐 월시는 이란의 핵개발 능력에 대해 “이미 어떠한 외부 공격에도 견딜 수 있는 ‘면역지대’에 진입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IAEA는 5월에 발간된 보고서를 통해 포르도 핵 시설에 1천64개의 원심분리기가 설치돼 있으며 이 가운데 실제 가동 중인 원심분리기는 700개 이하라고 밝힌 바 있다.


김옥경 기자[ka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마녀사냥’ 허지웅, "내 이별 상처는 아물지 않고 덧나기만 해"
28일 전파를 탄 JTBC ‘마녀사냥’ MC 허지웅이 ‘연애를 ...
토트넘 이적 손흥민 "팬들 위해 멋진 모습 보이겠다"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
화제의 드라마 '용팔이' 표절 논란…제작사, "흠집내기 행위"
20% 안팎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주목을 받고 있는 SBS 수목드...
"널 보지 못한 지도 500일…너도 나처럼 숨 쉬었으면"
세월호 참사 500일인 28일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에 위치한 안...
"총선 필승" 건배사에 결국 고개 숙인 정종섭
새누리당 연찬회 만찬에서 "총선 필승"을 외쳐 물의를 빚은 정종...
해수면 상승 문제, 당신이 알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위험하다
해수면 상승은 인류가 직면한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단적으로 보여주...
검찰, "가수 신해철 사망사건 집도의 불구속 기소"
서울동부지방검찰청은 24일 가수 신해철이 위장관유착박리 수술을 ...
강용석 전 의원 사생활 문제로 방송에서 하차
최근 사생활 문제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강용석 변호사가 자신의 ...
IS, 이라크 폭탄 테러 자행…76명 목숨 잃어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lamic State·I...
주한 일본대사관 앞 수요집회 중 80대 분신 시도
12일 오후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80대 남성이 분신을 시도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