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이란, 우라늄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 추가 설치"
국제

IAEA "이란, 우라늄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 추가 설치"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30 13:26:28 | 수정 : 2012-09-30 21:35:5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이란, 핵개발 가속화 중단 징후 전혀 없어
2004년 위성으로 촬영한 이란 수도 테헤란 남동쪽 30km 지점에 위치한 파르친 군사시설. (AP=연합)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보고서에 따르면 이란이 우라늄 농축용 원심분리기를 꾸준히 증설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이 같은 내용을 보도하면서 이란이 콤 인근의 포르도 핵시설에 원심분리기 300개 이상을 추가 설치했다고 전했다.

이어 보고서는 이란이 아직 이 원심분리기들을 가동하지는 않았으나 우라늄 농축 작업을 보류해달라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을 위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IAEA는 또 이란이 여전히 핵무기 시설 사찰에 비협조적이며 핵개발 시설로 지목된 파르친 군기지 시찰을 거부하고 있는 것 등을 들어 이란이 핵개발 가속화를 중단할 징후는 보이지 않는다고 분석했다.

이란 핵 프로그램 전문가이자 매사추세츠 공과대학(MIT)에서 일하는 짐 월시는 이란의 핵개발 능력에 대해 “이미 어떠한 외부 공격에도 견딜 수 있는 ‘면역지대’에 진입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IAEA는 5월에 발간된 보고서를 통해 포르도 핵 시설에 1천64개의 원심분리기가 설치돼 있으며 이 가운데 실제 가동 중인 원심분리기는 700개 이하라고 밝힌 바 있다.


김옥경 기자[ka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유병언 사진 유출 논란에 '유병언 안경' 촌극 가능성까지
유병언 사망을 둘러싸고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인터넷에는 경...
님과 함께 지상렬, 박준금 야구 지도하며 "누나는 클라라가…"
‘열금부부’ 지상렬과 박준금이 시구, 시타 주자로 나서기 위해 ...
조선총잡이 남상미 눈물 연기…촬영 뒷얘기 들어보니
‘조선 총잡이’ 남상미 눈물 연기가 화제다.KBS 2TV 수목 ...
가수 유채영, 위암 투병 중 끝내 숨져…배우 김현주 임종 지켰다
그룹 '쿨' 출신의 가수 겸 연기자 유채영(본명 김수진)이 위암...
경북 의성 구제역 발생…돼지 발굽 탈락·수포 증상
경북 의성군에서 구제역이 발생해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경북...
대만 여객기 불시착…47명 사망·11명 부상
대만 푸싱항공 소속 GE-222 소형항공기가 태풍 마트모의 영향...
"공격 계속" 이스라엘-하마스, 가자 사망 600명 넘어
22일(이하 현지시각) 현재 이스라엘과 하마스가 15일 째 교전...
태백 열차 충돌해 1명 사망·90명 부상
22일 오후 5시 50분경 강원도 태백에서 발생한 열차 충돌 사...
23일까지 장마전선 영향…중부지방 많은 비
22일 현재 장마전선이 북한지방에 위치한 가운데 점차 활성화 상...
새누리당 김태호, 순직 소방관 영결식 기념촬영 '논란'
새누리당 김태호(경남 김해시을) 최고위원이 헬기 추락으로 순직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