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N '올해의 영웅 10인' 선정...평범하고 따뜻한 작은 영웅들
사회일반

CNN '올해의 영웅 10인' 선정...평범하고 따뜻한 작은 영웅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21 14:15:51 | 수정 : 2012-09-21 17:14:0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세계를 향한 작은 실천으로 큰 변화를 일으키는 소시민들
(사진출처_CNN 홈페이지)
미국 CNN 방송이 20일(현지시각) ‘올해의 영웅 10’을 발표했다. 세상을 변화시키고 보다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드는데 일조한 이들 10명의 영웅들은 그 면면이 평범한 소시민으로, 작은 실천으로 큰 변화를 일으킨 주인공들이었다.

이들 중 한 명인 퓨슈파 바스넷(여)은 네팔의 많은 아이들이 부모와 함께 교도소에서 생활해야 한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아 네팔 수감자 자녀를 위한 아동센터를 건립한 인물이다.

6년 전 익사사고로 아들을 잃은 완다 버츠(여)는 자신 아들의 이름을 딴 ‘조시 프로젝트’를 시작해 빈곤층 어린이 1천200명에게 무료로 수영강습을 해주고 있다.

전직 군용견 훈련관이었던 메리 코타니(남)는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로 시력을 잃은 참전용사 80명의 맹인안내견 훈련을 도와 올해의 영웅에 선정됐고 아프가니스탄에서 교육사업을 진행하는 라지아 잔(여)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자신의 일을 끝까지 추진해 350명의 아프가니스탄 소녀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한 업적을 인정받았다.

한때 알콜·약물 중독자였던 스콧 스트로드(남)는 스포츠를 통해 역경을 이겨내고 2007년부터 미국 콜로라도에서 비영리단체 ‘피닉스 멀티스포츠’를 운영해 주민 6천 명에게 제공했다.

이외에도 콜롬비아 10대 미혼모 2천명에게 교육기회를 제공한 카탈리나 에스코바(여), 남아프리카 빈곤아동을 위한 요리타운를 설립한 툴라니 마돈도(남), 음주사고로 자녀를 잃고 장학사업을 펼치고 있는 레오 맥카시(남) 등도 올해의 인물에 선정됐다.


김옥경 기자[kak@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화재 진압하고 끼니 해결하는 소방관…"짠하고 고맙다"
화재 진압을 마치고 컵라면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소방관의 모습이 ...
[사진] 흉물스런 차 무덤 된 충격적인 화재 현장
부산에 있는 한 중고차매매단지에서 큰 불이 나 차량 570여 대...
한여름 자외선차단제 바르기 전 기억해야 할 1가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위해 우려 화장품의 회수와 공표 등의 세부사항...
이영돈 PD가 간다…에브리바디 '안녕'
"제가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는 말을 유행시키며 '스타PD'로 ...
맥도날드가 9만 명에게 쐈다…하지만 미국이다
미국의 패스트푸드 체인인 맥도날드가 1일(현지시간) 임금인상 계...
'걸스데이' 혜리가 편의점에서 해낸 놀라운 일
'혜리 도시락'까지 연예인 이름과 얼굴을 앞세운 편의점 도시락이...
"글 쓰는 일을 뺀 모든 것은 아무 것도 아니다"
"그들에겐 작품이 곧 실존이다. 더도 덜도 아니다. 그들은 자신...
전광석화 절도범, 불과 17초 만에 한 일
단 17초 만에 휴대전화 매장 유리를 깨고 들어가 스마트폰 여러...
"심근경색입니다" 병원 오진에 신체 절단한 기구한 사연
대장균 감염으로 패혈증에 걸린 환자를 심근경색으로 오진하는 바람...
"A급 짝퉁을 팝니다" SNS 속 새빨간 거짓말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 광고한 뒤 돈만 받아 챙긴 20대 ...
멀쩡한 도로 갑자기 구멍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한 도로에 갑자기 구멍이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