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북핵 문제 해결에 중·러 적극적으로 나설 것 요구
국제

美, 북핵 문제 해결에 중·러 적극적으로 나설 것 요구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04 09:56:18 | 수정 : 2017-12-04 11:07:0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한·일 핵무장 가능성까지 경고하며 압박
자료사진, 허버트 맥매스터 백악관 안보보좌관이 올해 5월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AP=뉴시스)
북한이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5형을 시험발사한 가운데 미국이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과 러시아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국과 일본의 핵무장 가능성까지 언급하며 압박에 나섰다.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3일(현지시각) 미국 폭스뉴스 선데이에 출연해 "북한 핵 문제는 중국과 러시아에 직접적인 위협일 뿐만 아니라 한국과 일본이 자체 핵무장을 하도록 촉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북한 핵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중국과 러시아 안보에도 심각한 타격이 발생할 수 있으니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라도 문제 해결에 나서라는 것이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중국과 러시아가 북한을 지지하고 있는 상황에서 북핵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것이냐는 질문의 받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그 문제를 해결할 것이다. 필요하다면 미국 자체적으로 더 많은 것을 해야 할 것"이라면서도 "미국이 하려는 것은 그들(중국·러시아)에게도 북핵 문제를 해결하는 게 이익이라는 점을 믿도록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중국이 전례 없는 대북 제재 조치를 취하고 있다는 점을 언급하면서도, 미국이 중국에 요구하는 것은 다른 나라를 위해 호의를 베푸는 게 아니라 자국의 이익을 위해 행동해 달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전날 맥매스터 보좌관은 북한이 미국에 가장 크고 시급한 위협이라고 말하며, 북한과 전쟁 가능성이 매일 증가한다고 밝혔다. 북핵 문제를 해결하는 데 남은 시간이 많지 않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미 CNN 방송 보도에 따르면 그는 캘리포니아 시미밸리에서 열린 레이건국가방어포럼에 참석해 이 같이 말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이날도 중국 스스로 자국의 이익을 위해 행동할 것을 요구했다. 이와 함께 중국이 더 이상 북한에 원유를 공급하지 않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조샛별 기자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기상청 “폭염·피부노화 대비 더위·자외선지수 확인하세요”
내달 1일부터 연령·환경에 따른 더위체감지수와 피부 노화를 유...
시민단체 “재벌 사내유보금 환수해 최저임금 1만 원 실현하라”
시민단체 재벌사내유보금 환수운동본부와 사회변혁노동자당이 약 88...
김경수, 경남지사 선거전 시동…‘댓글 조작 사건’ 발목잡나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일 오전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
환경단체 “후쿠시마산 수산물 수입 금지…2만 8000명 서명 참여”
후쿠시마산 방사능 오염 수산물 수입 규제 세계무역기구(WTO) ...
美 심해 수색 전문가, “스텔라데이지호 블랙박스 회수 기술적으로 가능”
초대형 광석 운반석 스텔라데이지호가 남대서양에서 침몰한 지 1년...
원주시청 건축 행정 ‘고무줄 잣대’ 논란 확산
원주시청(시장 원창묵)이 햇수로 4년째 객관적인 근거도 없이 교...
‘국정원 댓글 사건’ 원세훈 징역 4년 확정…5년 만에 마무리
‘국가정보원 댓글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선욱이가 힘들어했던 신규 간호사 교육제도 꼭 개선해 주세요”
故 박선욱 간호사의 죽음을 계기로 간호사의 열악한 노동 현실을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섬마을 교사 성폭행’ 학부모들, 징역 10~15년 확정
전남 신안의 한 섬마을에서 교사를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