꺼지지 않는 美캘리포니아 초대형 산불…주택 800채 전소
국제

꺼지지 않는 美캘리포니아 초대형 산불…주택 800채 전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11 15:17:49 | 수정 : 2017-12-11 17:01:1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4일 발생한 토머스 산불, 샌타바버라로 번져 나가
주지사 “가뭄·기후변화로 산불 새로운 일상 됐다”
6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북부 벤추라 카운티 인근 101번 고속도로에서 ‘토머스’로 명명된 산불이 기세등등하게 타오르고 있는 모습을 사람들이 바라보고 있다. (AP=뉴시스)
미국 캘리포니아 주 남서부에서 발생한 초대형 산불이 1주일 넘게 맹렬한 기세를 떨치고 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지난 4일(현지시간)부터 로스앤젤레스(LA)와 샌디에이고 북동부 등 6곳에서 발화한 대형 산불로 인해 10일까지 20만 에이커(약 810㎢)가 불에 탔다.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한 산불로 인해 주 전역에서 21만 명이 대피했고 건물 800여 채가 전소했으며, 2만여 채가 부분적으로 불에 탔다. 차를 끌고 대피하던 70대 여성 1명이 교통사고로 사망했고 수십 명이 화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캘리포니아 소방당국에 따르면 10일 아침까지 LA 북부 크릭 산불과 라이 산불은 90%가량, LA 서부 스커볼 산불은 75%가량 진화됐다. 샌디에이고 북부 라일락 산불은 60% 정도 진화됐다. 이 지역에는 대피령이 대부분 해제돼 급하게 집을 떠났던 주민들이 귀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4일 가장 먼저 일어난 LA 북서쪽 토머스 산불은 아직 잡히지 않고 강렬하게 타오르고 있다. 진화율은 15%에 불과하다. 토머스 산불로 인해 손실된 건물만 600여 채, 불에 탄 면적이 17만 3000에이커(약 688㎢)에 달한다. 10일 9만 명의 주민이 이 산불로 인해 전력중단을 겪었다. 화재가 처음 발생했던 센타폴라와 벤추라의 대피령은 해제됐지만 불길이 강풍을 타고 유명한 관광도시 샌타바버라 카운티의 카핀테리아, 몬테시토 쪽으로 번지고 있다.

9일 벤추라 카운티를 방문한 제리 브라운 캘리포니아 주지사는 “가뭄과 기후변화로 건조한 상태가 계속되면서 산불이 새로운 일상이 되어 간다”며 “강풍가 건조한 기후 때문에 산불 진압 작업이 크리스마스까지 이어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미국의 파리 기후변화협정 탈퇴를 강하게 비판해온 그는 “자연은 정치 게임이 아니다”며 “진실은 탄소 배출량이 너무 많아 온실가스가 쌓이고 있고, 지구가 뜨거워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민주주의가 아니라 혐오를 배운 선거" 시민단체, 김문수 전 후보 인권위 진정
6·13 지방선거에서 혐오표현을 하는 후보를 감시하기 위해 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중앙당 해체…구태청산 TF 가동"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이 중앙당을 해체하고 간...
탁현민, ‘불법 선거운동 혐의’ 벌금 70만 원 선고…“결과 받아들여야”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 과정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로...
‘청와대 특활비 상납’ 전 국정원장들 징역형…법원 “뇌물은 아냐”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청와대에 상납한 혐의...
한수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천지·대진 신규 원전 건설 백지화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운영허가 기간이 남은 월성 원전 1호기...
새누리당 초선의원, "보수정치 실패 책임 중진 은퇴해야"
자유한국당 초선 의원 중 일부가 선거 참패 결과의 책임을 물으며...
이재명 인터뷰 태도 논란 확산…당선 확정 후 신경질적 반응 보여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기도민의 선택을 받은 이재명 더...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보건당국 역학조사 중
인천에서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각별한...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많아…니코틴은 유사
국내에 판매 중인 궐련형 전자담배 일부 제품의 타르 함유량이 일...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 혐의 다툼의 여지 있어”
운전기사, 공사 근로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한 혐의...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 제작진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
다수의 영화를 만들고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수상해 세계적으로 유...
‘용산 건물 붕괴’ 합동감식 “폭발·화재 때문 아냐”
지난 3일 무너진 서울 용산구 상가건물 붕괴현장 합동감식 결과,...
"유명 해외 배송업체 사칭한 이메일 악성코드 주의하세요"
해외에서 물건을 직접 구입하는 국내 소비자가 늘면서 이들을 상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명예훼손 혐의 지만원 씨 고소
임종석(52) 청와대 대통령비서실장이 자신을 가리켜 주사파라고 ...
‘후원금 강요’ 장시호, 항소심서 징역 1년 6개월로 감형
대기업을 상대로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후원금을 강요한 혐의 등...
"FIFA, 사과 후 오류 수정…'전범기 티셔츠'는 아직 판매"
국제축구연맹(FIFA)의 공식 웹사이트에서 판매하는 한국 대표팀...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