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누가 뭐래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
사회일반

손학규 “누가 뭐래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1-01-10 17:18:44 | 수정 : 2011-01-10 17:18:4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복지 국가 위한 재정 전반 검토…與 개헌 논의 중단”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1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민주당 당사에서 신년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서울=연합뉴스)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10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의 복지 정책에 맞서 2015년까지 증세 없이 지출구조를 조정하는 식으로 복지 재정 전반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대표적인 것이 4대강 사업인데, SOC 투자 등을 조정하면 수요자 위주의 재정으로 재편할 수 있다”며 보편적 복지 정책의 재원 마련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노동계 쟁점 화두인 비정규직 문제에 대해선 “더 이상 비정규직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며, 동일노동, 동일임금의 정의를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사태처럼 사내 하청에 똑같은 직종이면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해 법개정 이전에 고쳐 노동환경의 차별을 없애 나가겠다는 것이다.

서울시의회에서 뜨겁게 달아올랐던 무상급식 논란과 관련해선 “무상급식 문제도 일단 민주당에선 전면 실시라고 말하지만 실천적으로 시행하는 과정에서 현실에 맞게 얼마든지 조절하고 현실에 맞게 변형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그는 “무상의료 또한 엄밀하게 100% 추진하는 것이 아니라 90%를 갖춰놓고 더 큰 부분을 향해 (점진적으로) 나아가자는 것”이라며 “그런데도 오세훈 서울시장은 ‘무상 포퓰리즘’'이라고 각을 세우는데 시대 흐름으로 보면 잘못된 판단을 하는 것”이라고 직격 비판했다.

차기 대권을 놓고 경쟁구도에 있는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를 향해서는 “훌륭한 정치인이고 정치발전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해왔다”며 “우리사회는 이제 사회 구조적 변혁을 필요로 한다. 구시대, 낡은 시대의 권위적 전제들은 쓸어내고 차별과 특권의 구조도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는 한마디로 과거 군부 독재자의 딸이라는 점을 부각해 박 전 대표가 구시대의 인물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이를 보충하듯 손 대표는 인터넷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살아온 삶이 있고 누적돼온 실적과 업적이 있는데, 아무리 뭘 어쩌고저쩌고 해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이라고 각을 세웠다.

민주당 대표로서 대선을 앞두고 야권통합의 과제를 떠 앉고 있는 부담에 대해서도 “민주당은 스스로 헌신하고 민주 진보진영의 연대와 통합에 앞장서서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한 정권교체의 선두에 설 것”이라며 “4월 김해 재보선 (공천)도 다른 야당과도 깊이 있는 토의를 통해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나라당 친이계 중심의 개헌논의에는 여전히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 손 대표는 “여당의 진의는 개헌을 통해 정국 돌파를 꾀하고 종국적으로 정권연장을 하려는 것”이라며 논의에 나설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고동석 기자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아파트 단지 안에서 난폭운전한 40대 붙잡아
20일 오후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의 한 아파트 단지 안에서 40...
경찰,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해킹 사건 수사 착수
경찰이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해킹 사건을 수사한다. 경찰청 사이...
朴 대통령 대리인단 서석구 변호사, 헌재서 태극기 펼쳐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의 박 대통령 쪽 법률대리인단인 서석구 변...
달리는 지하철 대형 환풍기와 충돌…승객들 부상
경찰과 교통안전공단 등 관계 기관이 12일 부산에서 발생한 전동...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결론 2월 넘긴다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심판 사건을 심리하는 헌법재판소가 2월 중에...
동탄 메타폴리스 화재 당시 소방시설 꺼져 있어
4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동탄 메타폴리스 상가에서 발생한 화재로...
설문지 문서파일 위장 맞춤형 랜섬웨어 기승…하우리, "각별한 주의 요구"
보안전문기업 하우리가 설문지로 위장한 맞춤형 랜섬웨어가 기승을 ...
메르스 부실 대응 책임 삼성서울병원 과징금 800만 원 ‘솜방망이’ 논란
1일 보건복지부가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유행 당시...
朴 대통령 풍자 누드화 논란…표창원 당직 정지 6개월
국회에 전시한 시국비판 풍자 전시회 작품 중 박근혜 대통령을 누...
웹 서핑 도중 감염 가능성 ‘크립토실드’ 랜섬웨어 주의 필요
크립토믹스 랜섬웨어 변종인 크립토실드 랜섬웨어가 나타났다. 보안...
안갯속 호남 민심…"文도 安도 아직은 글쎄"
"문재인이 계속 호남에 내려오면 뭐하나 아무도 관심이 없는데…"...
朴대통령 "누드화, 넘어선 안될 선 있어…한국 정치 현주소란 생각"
박근혜 대통령은 25일 자신의 풍자 누드화 전시 논란과 관련해 ...
경찰, 朴 대통령 풍자화 '더러운 잠' 훼손 사건 수사 중
경찰이 국회 의원회관 로비에서 전시하는 이구영 작가의 ‘더러운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