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누가 뭐래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

손학규 “누가 뭐래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1-01-10 17:18:44 | 수정 : 2011-01-10 17:18:4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복지 국가 위한 재정 전반 검토…與 개헌 논의 중단”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1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민주당 당사에서 신년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서울=연합뉴스)
민주당 손학규 대표가 10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의 복지 정책에 맞서 2015년까지 증세 없이 지출구조를 조정하는 식으로 복지 재정 전반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영등포 당사에서 “대표적인 것이 4대강 사업인데, SOC 투자 등을 조정하면 수요자 위주의 재정으로 재편할 수 있다”며 보편적 복지 정책의 재원 마련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노동계 쟁점 화두인 비정규직 문제에 대해선 “더 이상 비정규직을 허용하지 않을 것이며, 동일노동, 동일임금의 정의를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사태처럼 사내 하청에 똑같은 직종이면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해 법개정 이전에 고쳐 노동환경의 차별을 없애 나가겠다는 것이다.

서울시의회에서 뜨겁게 달아올랐던 무상급식 논란과 관련해선 “무상급식 문제도 일단 민주당에선 전면 실시라고 말하지만 실천적으로 시행하는 과정에서 현실에 맞게 얼마든지 조절하고 현실에 맞게 변형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그는 “무상의료 또한 엄밀하게 100% 추진하는 것이 아니라 90%를 갖춰놓고 더 큰 부분을 향해 (점진적으로) 나아가자는 것”이라며 “그런데도 오세훈 서울시장은 ‘무상 포퓰리즘’'이라고 각을 세우는데 시대 흐름으로 보면 잘못된 판단을 하는 것”이라고 직격 비판했다.

차기 대권을 놓고 경쟁구도에 있는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를 향해서는 “훌륭한 정치인이고 정치발전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해왔다”며 “우리사회는 이제 사회 구조적 변혁을 필요로 한다. 구시대, 낡은 시대의 권위적 전제들은 쓸어내고 차별과 특권의 구조도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는 한마디로 과거 군부 독재자의 딸이라는 점을 부각해 박 전 대표가 구시대의 인물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이를 보충하듯 손 대표는 인터넷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살아온 삶이 있고 누적돼온 실적과 업적이 있는데, 아무리 뭘 어쩌고저쩌고 해도 박근혜는 박정희의 딸”이라고 각을 세웠다.

민주당 대표로서 대선을 앞두고 야권통합의 과제를 떠 앉고 있는 부담에 대해서도 “민주당은 스스로 헌신하고 민주 진보진영의 연대와 통합에 앞장서서 새로운 시대를 열기 위한 정권교체의 선두에 설 것”이라며 “4월 김해 재보선 (공천)도 다른 야당과도 깊이 있는 토의를 통해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나라당 친이계 중심의 개헌논의에는 여전히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했다. 손 대표는 “여당의 진의는 개헌을 통해 정국 돌파를 꾀하고 종국적으로 정권연장을 하려는 것”이라며 논의에 나설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고동석 기자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화재 진압하고 끼니 해결하는 소방관…"짠하고 고맙다"
화재 진압을 마치고 컵라면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소방관의 모습이 ...
[사진] 흉물스런 차 무덤 된 충격적인 화재 현장
부산에 있는 한 중고차매매단지에서 큰 불이 나 차량 570여 대...
한여름 자외선차단제 바르기 전 기억해야 할 1가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위해 우려 화장품의 회수와 공표 등의 세부사항...
이영돈 PD가 간다…에브리바디 '안녕'
"제가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는 말을 유행시키며 '스타PD'로 ...
맥도날드가 9만 명에게 쐈다…하지만 미국이다
미국의 패스트푸드 체인인 맥도날드가 1일(현지시간) 임금인상 계...
'걸스데이' 혜리가 편의점에서 해낸 놀라운 일
'혜리 도시락'까지 연예인 이름과 얼굴을 앞세운 편의점 도시락이...
"글 쓰는 일을 뺀 모든 것은 아무 것도 아니다"
"그들에겐 작품이 곧 실존이다. 더도 덜도 아니다. 그들은 자신...
전광석화 절도범, 불과 17초 만에 한 일
단 17초 만에 휴대전화 매장 유리를 깨고 들어가 스마트폰 여러...
"심근경색입니다" 병원 오진에 신체 절단한 기구한 사연
대장균 감염으로 패혈증에 걸린 환자를 심근경색으로 오진하는 바람...
"A급 짝퉁을 팝니다" SNS 속 새빨간 거짓말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 광고한 뒤 돈만 받아 챙긴 20대 ...
멀쩡한 도로 갑자기 구멍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한 도로에 갑자기 구멍이 '뻥'…해빙기 싱크홀 '공포' 멀쩡...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