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러머 스티브 갯 10월 내한 공연
사회일반

드러머 스티브 갯 10월 내한 공연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09 17:39:30 | 수정 : 2012-08-09 17:43:1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드러머 스티브 갯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 스티브 갯(Steve Gadd·67)이 오는 10월 20-21일 내한 공연을 한다.

1945년 미국 뉴욕에서 태어난 스티브 갯은 열한 살 때 트럼펫 연주자 디지 길레스피와 협연하는 등 일찌감치 드럼에 재능을 보였다.

그는 아레사 프랭클린, 스티비 원더,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폴 매카트니 등 수많은 스타와 함께 작업하며 '재즈 드러머의 전설'이란 칭호를 얻었다.

공연은 10월 20일 부산 소향아트센터, 21일 서울신학대학교 대강당에서 열린다.

그는 이번 공연에서 스웨덴 출신의 피아니스트 앤더스 위크, 잉베이 맘스틴 밴드의 베이시스트 스반테 헨리슨과 함께 무대에 올라 그룹 아바(ABBA)의 대표곡을 재즈로 편곡해 들려줄 예정이다.(연합)

3만3천원-5만5천원. 문의 ☎02-785-2506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앤젤리나 졸리 "안보리 분열로 난민 문제 해결 못해"
할리우드 스타 앤젤리나 졸리는 24일(현지시간) 시리아 난민 문...
옐로스톤 지하에 거대 마그마…화산분화시 지구 대재앙
미국 와이오밍 주에 있는 옐로스톤 국립공원의 지하에서 거대 마그...
허블 메시지 "지구인들이여! 우주의 광활함을 기억하라"
지구인을 대신해 우주 공간의 빛을 관측하는 세계 최초 우주망원경...
칠레, 칼부코 화산이 뿜어낸 화산재로 몸살
칠레 남부에 위치한 칼부코 화산이 22일 오후(이하 현지시각) ...
아이유, 프로듀사에서 얼음공주로 변신한다
‘프로듀사’ 아이유가 포커페이스 ‘얼음공주’로 변신했다. KBS...
세월호 실종학생 부모, "우리는 폭도 아니라 아픈 부모"
세월호 실종학생 부모, "국민에게 폭도로 보이지 않게 해달라"
'압구정 백야' 임성한 작가, 드라마 집필 은퇴한다
"암세포도 생명" 등 충격적인 대사와 독특한 드라마 전개로 주목...
'도독들' 팹시처럼 화려한 기술 없어도…우유통서 열쇠 훔쳐
신발장이나 우유통에 숨겨둔 열쇠를 찾아내 대낮에 자기 집인 양 ...
가짜 백수오 논란…내추럴엔도텍, "소비자원에 민사소송 제기"
갱년기장애 개선 등의 효과로 최근 중장년 여성층에서 큰 인기를 ...
'박근혜 비난 유인물' 용의자 경찰서에 개 사료 살포
박근혜 대통령 비난 유인물을 제작한 용의자가 수사를 받으려고 경...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