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현기환 제명 확정..현영희 제명안 추인
정치

與, 현기환 제명 확정..현영희 제명안 추인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6 11:18:34 | 수정 : 2012-08-20 14:11:3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현영희 제명안은 의원총회 거쳐 이르면 내일 확정
대선가도 파장 최소화 위해 두 사람 제명 처리

새누리당은 16일 4ㆍ11 총선 공천헌금 파문의 당사자인 현기환 전 의원을 제명 처리했다.

새누리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현 전 의원에 대한 제명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홍일표 대변인이 전했다. 원외인 현 전 의원에 대한 제명안은 최고위 의결만으로 가결된다.

홍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현 전 의원은 오늘 최고위 의결로 당원자격이 상실됐다"고 말했다.

최고위는 아울러 현영희 의원 제명안도 추인했으나 현 의원은 현역이라 의원총회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거쳐야 최종 확정된다. 현영희 제명안 처리를 위한 의총은 이르면 17일 소집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 윤리위는 이에 앞서 지난 6일 당 위신훼손 등의 사유로 현영희 현기환 두 사람에 대한 제명안을 의결했으며 이후 현 전 의원이 재심청구를 하자 14일 다시 전체회의를 열어 "이유없다"며 기각결정을 내린 바 있다.

두 사람에 대한 지도부의 제명 조치는 중앙선관위가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 지난달 30일 이후 17일 만에, 언론에 처음 보도된 지난 2일 이후 14일 만에 각각 나온 것이다.

당사자들이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는 상황에서 당 지도부가 제명 결정을 내린 것은 사실 여부를 떠나 이번 사건이 향후 대선 가도에 적지 않은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현재 현영희 의원은 4ㆍ11 총선을 앞둔 지난 3월 15일 중간전달책 조기문씨를 통해 당시 공천위원이던 현기환 전 의원에게 3억원을 건넸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새누리당은 만에 하나 이번 공천헌금 의혹이 사실로 드러나지 않을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이번 사건이 대선가도의 발목을 잡는 초대형 악재로 부상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기 때문이다.

당 안팎에선 벌써부터 유력 대선주자인 박근혜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책임론을 제기하고 있다.

여권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공천헌금 의혹 제기 자체만으로 당이 큰 상처를 입게 됐다"면서 "대선을 앞두고 악재가 될 수 있는 부분은 조기에 정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이현우 아이유, 동갑내기 케미 커플의 달달한 눈빛교환
유니온베이가 아이유 이현우와 함께한 봄 광고 촬영장 스케치 컷을...
‘킬미 힐미’ 박서준, 여심 사로잡는 ‘모델 포스’ 공항패션
배우 박서준이 표정 하나로 극과 극 분위기를 자아내는 ‘패.완....
서강준, ‘팔색조’ 표정연기…귀엽거나 시크하거나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 멤버 서강준이 광고지면 촬영 중 팔색조...
씨스타 보라, 깔끔하고 검소한 인테리어의 집 최초 공개
건강미의 대명사 씨스타 보라가 데뷔 이후 최초로 자신의 집을 공...
이광수, 베트남 팬사인회 인파몰려…경찰 100여명 출동
‘아시아프린스’ 이광수가 홍콩.마카오에 이어 베트남에서도 어마어...
박해진, 감각적 청청패션 ‘에스콰이어’ 화보 공개
박해진, 감각적 청청패션 ‘에스콰이어’ 화보 공개
JTBC ‘썰전’ 장수원, “스케줄 적으면 매니저가…"
JTBC ‘썰전-예능심판자'가 로봇연기 캐릭터로 맹활약하고 있는...
'K팝스타 시즌4' 본격 캐스팅 오디션 '긴장'
오는 25일 방송될 SBS '서바이벌 오디션 K팝 스타 시즌4(...
KBS ‘파랑새의 집’ 대본연습 현장 공개
천호진, 이준혁, 이상엽, 채수빈, 경수진 등이 함께한 새 주말...
킬미힐미 박서준, 덤덤한 내레이션으로 여심 흔들어…
배우 박서준이 MBC 수목드라마 ‘킬미 힐미’(연출 김진만, 김...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