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 테니스, 월드주니어 파이널 준우승
스포츠

한국 남자 테니스, 월드주니어 파이널 준우승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8-19 21:01:03 | 수정 : 2012-08-19 21:10:07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체코 프로스테호프에서 끝난 14세 이하 테니스 국가대항전 월드주니어 파이널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선수들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임용빈(두원공고) 감독, 정윤성(대곶중), 이덕희(제천동중), 오찬영(계광중).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한국 14세 이하 남자주니어 테니스 국가대표팀이 2012 월드주니어 파이널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은 18일 체코 프로스테호프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미국과의 결승에서 0-2로 져 대회 2연패의 뜻을 이루지 못했다.

1단식에 출전한 정윤성(대곶중)이 마이클 모에 0-2(4-6 3-6)로 졌고 2단식의 이덕희(제천동중) 역시 프랜시스 티아페를 상대로 0-2(5-7 4-6) 패배를 당했다.

1991년 창설된 월드주니어 대회는 14세 이하 국가대항전으로 지역 예선을 거친 남녀 각 16개 나라가 본선인 월드주니어 파이널에 올라 2단1복식으로 승부를 겨룬다.

라파엘 나달(스페인), 토미 하스(독일), 킴 클리스터스(벨기에), 엘레나 데멘티에바(러시아) 등 세계적인 선수들이 이 대회를 거쳐 갔다.

한국은 지난해 이 대회 결승에서 일본을 꺾고 아시아 최초로 우승을 차지한 데 이어 2년 연속 결승 진출에 성공, 세계 정상급 실력을 재확인했다 (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기자수첩] 개그맨, 목사, 남편 그리고 가정폭력
개그맨 출신 목사 서세원이 아내 서정희를 폭행하는 장면이 방송을...
라이베리아, “에볼라 바이러스 확산 막아라” 국경 폐쇄
치사율 90% 달하는 에볼라 바이러스 확산으로 아프리카 전역에 ...
조선의 역사를 바꾼 위대한 전쟁 '명량’
무적의 조선수군이 패했다. 왜놈의 계략에 말려든 조선수군은 거제...
류현진, SF전 6이닝 3실점…시즌 12승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7·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숙적'...
안타까운 고2 반장의 '침착함'…승무원은 '허둥지둥'
세월호 침몰 당시 단원고의 한 학급 반장이 침착한 대응으로 친구...
2020년 폭염 30일 지속되면 1만 여 명 ‘사망’
곳곳에서 마치 시한폭탄이라도 설치된 듯 시내버스의 타이어가 연쇄...
이상우, 이미영-강남길 ‘비밀거래’ 알았다
“내 엄마가 그런 짓 할 사람이 아니잖아!!” ‘기분 좋은 날’...
‘왔다! 장보리’ 오연서, 대세 ‘워너비’ 인증
배우 오연서가 드라마와 광고를 넘나드는 활약으로 인기를 반영하며...
육지담, 허인창 새 싱글 응원 화제
한국 힙합 1세대 래퍼 허인창이 곧 발매될 자신의 맥시싱글 타이...
검찰, 유대균·박수경 이틀째 조사…구속영장 방침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청해진해운 회장)의 장남 대균(...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