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에게 생선 맡겼네"…조희팔 수사경찰 유착
사회일반

"고양이에게 생선 맡겼네"…조희팔 수사경찰 유착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07 11:58:52 | 수정 : 2012-09-07 12:13:3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경찰, 중국 도피 조희팔 접대받은 A경사 구속영장
수억원대 뇌물수수 정황도 포착
3조5천억원대의 다단계 사기 사건을 주도하고 중국으로 밀항한 조희팔(55)씨를 수사했던 경찰이 조씨와 되레 유착한 사실이 드러났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직무유기 및 뇌물수수 등 혐의로 대구 성서경찰서 소속 A경사(37)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7일 밝혔다.

대구지방경찰청 소속으로 조희팔 유사수신 사기 사건 수사를 담당했던 A경사는 2009년 5월에 중국 옌타이(煙台)에서 도피 중이던 조씨 등 일당 4명에게서 수십만원 상당의 골프·술 접대를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A경사는 2011년 6월 육아휴직 기간에 다시 중국으로 건너가 이들을 다시 만났지만 자신이 인터폴에 적색 수배까지 한 조씨 등을 체포하지 않은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A경사가 조씨의 핵심 측근인 강모(52)씨에게서 수억원의 자금을 받은 정황을 포착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

경찰은 강씨를 잡아야 A경사의 뇌물수수 혐의를 입증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조사 결과 A경사는 2006년에 대구의 한 음식점에서 지인의 소개로 강씨를 만나 친분관계를 이어온 것으로 밝혀졌다.

'단군 이래 최대 규모 사기사건'으로 불리는 조희팔 사건은 조씨 등이 2006년 10월부터 2008년 10월까지 대구를 중심으로 전국에 다단계업체를 차린 뒤 건강용품 판매사업으로 약 3만명을 꾀어 3조5천억∼4조원을 챙긴 유사수신 범죄사건이다.

2008년 12월 충남 태안 해안을 거쳐 중국으로 빠져나간 조씨는 지난해 12월 칭다오(靑島)에서 급성심근경색으로 사망했다고 경찰이 밝혔지만 위장 의혹이 여전히 남아 있다. (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이 사진이 난민에 대한 유럽의 태도를 바꾸지 못한다면 무엇으로 가능할까"
세 살 소년이 해변에 덩그러니 엎드려 죽어 있는 '충격적'인 사...
학교에서 부탄가스 터뜨린 중학생, 두 달 전에도 범행 시도
서울 양천구의 한 중학교에서 발생한 부탄가스 폭발 사고가 이 학...
"여의도 면적 28배 국토, 외국인 소유"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황영철 새누리당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마녀사냥’ 허지웅, "내 이별 상처는 아물지 않고 덧나기만 해"
28일 전파를 탄 JTBC ‘마녀사냥’ MC 허지웅이 ‘연애를 ...
토트넘 이적 손흥민 "팬들 위해 멋진 모습 보이겠다"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
화제의 드라마 '용팔이' 표절 논란…제작사, "흠집내기 행위"
20% 안팎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주목을 받고 있는 SBS 수목드...
"널 보지 못한 지도 500일…너도 나처럼 숨 쉬었으면"
세월호 참사 500일인 28일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에 위치한 안...
"총선 필승" 건배사에 결국 고개 숙인 정종섭
새누리당 연찬회 만찬에서 "총선 필승"을 외쳐 물의를 빚은 정종...
해수면 상승 문제, 당신이 알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위험하다
해수면 상승은 인류가 직면한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단적으로 보여주...
검찰, "가수 신해철 사망사건 집도의 불구속 기소"
서울동부지방검찰청은 24일 가수 신해철이 위장관유착박리 수술을 ...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