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시진핑 행방 오리무중..의혹 `눈덩이'
국제

中 시진핑 행방 오리무중..의혹 `눈덩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10 17:11:35 | 수정 : 2012-09-14 17:49:5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보쉰닷컴 '보시라이 배후 교통사고설' 제기..이후 삭제
인터넷 검색 차단..웨이보선 "홍콩행"
차기 중국의 국가주석 겸 총서기가 될 것이 유력시되는 시진핑(習近平) 국가부주석이 지난달 31일 밤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한중 수교 2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무대를 바라보고 있다. (연합)
최근 중국에서 시진핑(習近平) 국가부주석의 안위에 대한 의혹이 커지는 가운데 인터넷 상에서 한때 그가 의도된 사고를 당했을 가능성까지 제기되는 등 변고설이 잇따르고 있다.

미국에 서버를 둔 반체제 성향의 중문 사이트 보쉰닷컴(Boxun.com·博迅)은 시 부주석이 지난 4일 밤 베이징 시내에서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를 당했다고 중국 수뇌부의 집단 거주지인 중난하이 내부 인사의 말을 인용해 9일 보도했다.

이 사이트는 또 시 부주석의 사고가 있고서 1시간 뒤 허궈창(賀國强) 중앙기율검사위원회 서기에게도 교통사고가 일어났다고 주장했다. 권력서열 8위인 허 서기는 당 감찰기구인 중앙기율검사위원회를 이끄는 인물로, 최근 일주일 이상 언론에 동정이 등장하지 않고 있다.

보쉰닷컴이 인용한 소식통은 보시라이(薄熙來) 전 중국 충칭(重慶) 서기를 지지하는 군경 인사가 두 인사에 대해 암살을 시도했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그러나 이후 보쉰닷컴은 사실 확인이 되지 않는다며 해당 기사를 삭제했다.

이 사이트는 "제보한 소식통이 교통사고 발생 사실을 부인했다"고 삭제 이유를 밝히고 "다만 베이징에서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은 사실인데 정확히 어떤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최근 시 부주석이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 리셴룽(李顯龍) 싱가포르 총리, 러시아 의회 고위 관계자, 헬레 토닝-슈미트 덴마크 총리 등과의 면담을 잇따라 취소하면서 중국 내에서는 그의 신변에 이상이 있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확산되고 있다.

중국 당국이 `시진핑'(習近平)이나 `진핑'(近平)에 대한 인터넷 검색을 차단한 가운데 누리꾼들은 `2인자 부상'(老二受傷) 등 시진핑과 연관된 `단어'를 만들어 그의 행방에 관련된 의혹이나 소문을 검색하거나 전파하고 있다.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에선 시 부주석이 중국식 국민교육 과목 도입에 반발하는 홍콩 주민들의 시위를 해결하기 위해 홍콩으로 갔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이와 관련, 중국 문제 전문가로 평가받는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의 왕샹웨이(王向偉) 편집장은 10일 기명 칼럼에서 지난주 시 부주석이 렁춘잉(梁振英) 홍콩 장관과 홍콩의 정치 상황을 논의하기 위해 조용히 선전(深천<土+川>)을 방문했다는 소문이 있었다고 소개했다. 이런 소문은 렁 장관이 갑작스레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을 취소하면서 나왔다.

그러나 렁 장관이 긴급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홍콩에 머무르고 있다는 홍콩 당국의 설명에 따라 이런 소문은 곧 사그라들었다고 왕 편집장은 전했다.

미국에서 운영되는 중문사이트 세계신문망은 시 부주석이 등을 다쳐 301병원에 입원해 있으며 301병원에는 비상경계령이 내려진 상태라고 전했다. 세계신문망은 또 류위안(劉源) 인민해방군 총후근부 정치위원이 병원에서 수행하고 있다는 이야기가 있다고 전했다. 그러나 병원의 경비가 삼엄해진 이유에 대해서는 보시라이(薄熙來) 전 충칭 서기의 입원 때문이라는 설도 있다.

이런 상황에서도 중국 당국은 시 부주석의 안위를 확인해 주려는 어떠한 움직임도 보이지 않고 있다.

고위층의 신변과 관련해 사실과 다른 억측이 난무할 때 동정을 언급하거나 공개장소에 모습을 드러낸 사진을 슬쩍 내보임으로서 의혹을 진정시켜온 것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다.

일각에서는 제18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를 앞둔 권력투쟁의 와중에서 차기 국가 주석 자리를 예약해 놓은 시 부주석에게 "일이 생겼을 수도 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그러나 후진타오(胡錦濤) 국가주석, 원자바오(溫家寶) 총리, 우방궈(吳邦國)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 등이 외국 방문이나 지진피해 지역 시찰 등의 정상 활동을 활발히 수행하는 것으로 미뤄 `변고'는 없을 것이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린다.

다만 제18차 당대회를 앞두고 시 부주석에 대한 각종 의혹이 부풀려지는 것은 사회안정에 위협이 될 수 있는데도 중국 당국이 적극적으로 대처하지 않는 것으로 미뤄 문제가 생겼을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연합)


뉴스한국닷컴[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담양 펜션 화재 10명 사상…끝을 알수없는 안전불감증
이번에는 펜션이었다. 전남 담양의 한 펜션 바비큐장에서 불이 나...
‘솔로 임박’ 니콜, 뮤비 티저서 몸매 돋보여
홀로서기에 나선 니콜의 탄탄한 바디라인이 돋보이는 안무 영상이 ...
‘뷰티 아이콘’ 소이현, ‘더 모스트 뷰티풀데이즈’ MC 활약
소이현이 ‘더 모스트 뷰티풀데이즈’ MC로 활약을 펼치며 호평을...
안재현, 공항패션도 간지남?
배우 안재현의 공항패션이 눈길을 끌고 있다. 안재현은 전속모델로...
개그맨 김준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 수상
개그맨 김준현이 ‘2014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을 수상한다....
‘띠과외’ 김성령, 성시경 영어특훈 통했나?
‘띠과외’ 애슐리 김성령이 제프리 성시경 선생님의 까칠하고 혹독...
'힐링캠프' 홍은희 막찍어도 화보급 미모 '눈길'
'힐링캠프' 홍은희가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최근 다양한 예능...
'슈퍼맨' 이하루, 무아지경 감귤 따기
이하루가 감귤 수확 달인에 등극했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
‘피노키오’ 밥차 선물 주인공은 이보영
‘피노키오’ 현장에 의리 넘치는 뜨끈한 ‘밥차 선물’이 도착했다...
미생 강소라, ‘만능걸’에서 ‘안기사’로 깜짝 변신
지난 15일 방송된 ‘미생’ 10회에서는 업무를 위해 출장을 간...

TODAY 뉴스

더보기

방통위, 아이폰 대란 유발 이통 3사 ‘형사 고발’ 특단 조치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일명 ‘아이폰6 대란’을 일으킨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 이하 이통 3사)와 해당 이통사의 임원들을 형사 고발하기로 했다. 방통위가 휴대전화 불법 지원금과 관련해 이통사와 임원을 고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발 대상은 장려금 지급에 책임이 있는 임원으로 지정했다. 방통위는 27일 열린 전체회의에서 불법 보조금을 지급해 ‘아이폰6 대란’을 일으킨 이통 3사와 임원의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이하 단통법) 위반 행위를 한 것으로 보고 형사고발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방통위는 고발과 별도로 추가 절차를 거쳐 시정명령과 과징금 부과를 추진할 예정이다. 방통위에 따르면, 이통 3사는 단통법 시행이 한 달도 채 지나지 않은 지난 달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아이폰6 16GB 모델 판매 촉진을 위해 판매 장려금을 과도하게 높여 유통점이 이를 불법 보조금으로 활용하도록 유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통 3사는 평균 1대당 20만원 수준으로 제한된 판매 장려금을 41~55만원까지 상향 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