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영 경기감각 상당히 올라왔다"
스포츠

"박주영 경기감각 상당히 올라왔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11 14:08:45 | 수정 : 2012-09-11 14:10:2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벤치 신세와 이적 등으로 컨디션 난조를 겪는 골잡이 박주영(셀타 비고)이 출전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지난 9일(한국시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의 자르 경기장에서 열린 비공개 전술훈련을 지켜본 뒤 박주영의 경기 감각이 상당 부분 돌아왔다는 결론을 얻었다고 10일 밝혔다.

한국은 11일 오후 10시 타슈켄트 파크타코르 경기장에서 우즈베키스탄과 2014년 브라질월드컵 최종예선 3차전을 치른다.

협회 관계자는 "박주영이 대표팀에 합류했을 때 제대로 뛸 수 있을까 걱정했지만 최근 닷새 동안 훈련을 통해 컨디션을 매우 많이 끌어올렸다"고 말했다.

그는 박주영의 사례를 들어 선수단 전체의 컨디션을 상향 평준화하는 최강희 감독의 강점이 재확인되고 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박주영은 일단 선발 라인업에서는 제외될 것으로 관측된다.

대표팀의 전술훈련 내용을 고려할 때 경기 흐름에 따라 김신욱(울산)과 함께 투입돼 투톱 공격진을 이끌 것으로 예상된다.

박주영은 현지 도착 때부터 컨디션 난조 때문에 플레이가 활발하지 않았고 표정도 어두웠다.

최강희 감독은 박주영의 출전 의지가 뜨겁더라도 경기일까지 컨디션을 끌어올리지 못하면 기회를 줄 수 없다는 취지의 방침을 밝혔다.

박주영은 지난 시즌 아스널 유니폼을 입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 진출했으나 벤치에 눌러앉아 경기감각이 바닥으로 떨어졌다.

아르센 벵거 감독의 눈도장을 받지 못해 한 시즌 동안 프리미어리그 1경기, 챔피언스리그 2경기, 리그컵 3경기 등 6경기를 뛰는 데 그쳤다.

박주영은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런던올림픽에서도 선발로 뛰지 못한 적이 있었으나 일본과의 3-4위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려 해결사 기질을 보여줬다.

올해 여름 이적시장에서 소속 클럽을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셀타 비고로 옮겼으나 팀 훈련이나 데뷔전을 치르지 못한 채 무거운 몸을 이끌고 대표팀에 합류했다. (연합)


스포츠팀[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힐러' 지창욱 친근매력 폭발, 공감대 100% '깜짝'
'힐러' 지창욱이 친근한 매력을 발산했다. KBS2 월화드라마 ...
‘펀치’ 김래원·김아중, 바닷가 아름다운 포옹
SBS 월화드라마 ‘펀치’가 오는 22일 방송을 통해 극중에서 ...
‘장미빛 연인들’ 김민서 결혼식장서 줄행랑
MBC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 김민서-한지상-이필립-윤아정...
팔색조 매력을 가진 ‘대세남’, 변요한 화보 공개
최근 많은 직장인들의 공감을 이끌어내고 있는 드라마 <미생>에서...
상의원 '왕므파탈' 유연석, 사극까지 점령 예고
배우 유연석이 왕으로 변신한 영화 '상의원(감독 이원석)'개봉을...
김수현 ‘심쿵 눈빛’ 포착한 런던 화보 공개
패션 매거진 <엘르>가 배우 김수현의 2015년 1월호 커버와 ...
오만과 편견’ “한 시도 긴장을 늦출 수 없다"
“반전은 계속된다!” MBC ‘오만과 편견’이 풀리지 않는 미스...
띠과외 성시경, 마성의 '자석남' 등극…국적 불문 여심모아
'띠과외' 성시경이 자석남에 등극했다. 국적과 나이를 불문하고 ...
미스터백 장나라, 눈물 글썽 ‘눈꽃 포옹’
“어디 가버린 줄 알았단 말이에요!” 배우 장나라가 신하균을 향...
이유비, 팔색조 매력 발산 프로필 사진 공개
배우 이유비가 순수에서 시크함까지 넘나드는 팔색조 매력을 발산했...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