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올해 우리나라 성장률 3.0%로 낮춰..유로존 영향
경제

IMF, 올해 우리나라 성장률 3.0%로 낮춰..유로존 영향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2-09-21 09:28:21 | 수정 : 2012-09-21 10:17:58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2012년 연례협의 최종 결과보고서…"2013년 3.9% 성장 예상"
IMF·WB 연차총회 진행 모습. (EPA=Yonhap)

국제통화기금(IMF)이 우리나라의 올해와 내년 성장률 전망치를 3.0%, 3.9%로 각각 낮췄다. 이같은 하향 전망은 세계경제의 성장 둔화세에 따른 것이다.

기획재정부는 "IMF가 21일(현지시각) 발표한 '2012년 한국에 대한 연례협의 최종 결과보고서'를 통해 우리나라의 올해 성장률을 3.0%로 전망했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IMF는 지난 6월 연례협의에서 올해 한국의 성장률이 3.25%로 0.25%포인트 떨어질 수 있다고 내다본 만큼, 이번 전망은 연례협의 직후 보다 더 내려잡은 것이다.

IMF는 한국 경제의 잠재적인 단기 주요 위험요인으로 유로존 위기 고조를 꼽았다.

물가상승률은 경기 둔화와 원자재 가격 안정 등으로 최근 2%대로 하락했으나 기대인플레이션 수준을 고려할 때 하반기에는 다소 상승해 올해 2.8%, 내년 3.2%로 예상했다.

또 올해 우리나라의 관리대상수지가 국내총생산(GDP) 대비 0.9%로 줄어들고 내년에는 0.0%가 되면서 균형재정을 달성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출과 수입은 올해 각각 5.6% 및 4.0%, 내년 10.0% 및 10.9%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른 경상수지는 올해 225억달러, 내년 210억달러로 예상했다.

IMF는 한국 정부의 거시건전성 조치와 정책적 노력에 힘입어 △단기외채 대비 외화보유액 증가 △은행의 차입 의존도 완화 △은행의 외화유동성 확충 등이 이뤄지면서 대외부문 변동성이 과거보다 줄었다고 분석했다.

은행 자기자본 비율은 14%이며 모든 규제 대상 은행들의 예대율이 100%를 하회하는 등 은행건전성도 양호하다고 진단했다.

아울러 현재 재정정책은 중립적 기조를 유지하고 있으나 통화정책은 최근 금리를 인하하는 등 확장적 기조라고 평가했다.


박구미 기자[pgm@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유병언 사진 유출 논란에 '유병언 안경' 촌극 가능성까지
유병언 사망을 둘러싸고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인터넷에는 경...
님과 함께 지상렬, 박준금 야구 지도하며 "누나는 클라라가…"
‘열금부부’ 지상렬과 박준금이 시구, 시타 주자로 나서기 위해 ...
조선총잡이 남상미 눈물 연기…촬영 뒷얘기 들어보니
‘조선 총잡이’ 남상미 눈물 연기가 화제다.KBS 2TV 수목 ...
가수 유채영, 위암 투병 중 끝내 숨져…배우 김현주 임종 지켰다
그룹 '쿨' 출신의 가수 겸 연기자 유채영(본명 김수진)이 위암...
경북 의성 구제역 발생…돼지 발굽 탈락·수포 증상
경북 의성군에서 구제역이 발생해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경북...
대만 여객기 불시착…47명 사망·11명 부상
대만 푸싱항공 소속 GE-222 소형항공기가 태풍 마트모의 영향...
"공격 계속" 이스라엘-하마스, 가자 사망 600명 넘어
22일(이하 현지시각) 현재 이스라엘과 하마스가 15일 째 교전...
태백 열차 충돌해 1명 사망·90명 부상
22일 오후 5시 50분경 강원도 태백에서 발생한 열차 충돌 사...
23일까지 장마전선 영향…중부지방 많은 비
22일 현재 장마전선이 북한지방에 위치한 가운데 점차 활성화 상...
새누리당 김태호, 순직 소방관 영결식 기념촬영 '논란'
새누리당 김태호(경남 김해시을) 최고위원이 헬기 추락으로 순직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