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대표팀 "여자축구 미래 걸렸다는 각오로 뛰었다"
스포츠

女대표팀 "여자축구 미래 걸렸다는 각오로 뛰었다"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07 22:47:27 | 수정 : 2017-04-07 22:50:2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7일 오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18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 예선 B조 2차전 한국과 북한의 경기, 1:1 무승부로 경기가 끝나자 동점골을 넣은 장슬기(10번 뒤)가 동료들과 포옹을 하며 경기장을 나서고 있다. 왼쪽은 윤덕여 감독. (뉴시스)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이 7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북한과의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아시안컵 B조 예선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대표팀은 비록 북한과 승패를 가리지 못했지만, 경기장을 가득 채운 평양 관중들의 일방적인 응원 속에서 무승부를 챙겨 내년 본선 진출 희망을 밝혔다.

이날 패했다면 대표팀은 내년 요르단에서 열리는 아시안컵 본선은 물론 2019 프랑스 여자월드컵에도 나설 수 없다. 아시안컵 본선이 월드컵 예선을 겸하기 때문이다. 대표팀 선수들은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한 뒤 "여자 축구의 미래를 지켜냈다"며 웃었다.

귀중한 무승부를 이끌어낸 일등공신은 골키퍼 김정미(현대제철)다. 김정미는 초반 북한에 내준 패널티킥을 막아냈고, 한국은 일방적으로 흐를 수 있던 위기에서 벗어났다.

김정미는 "페널티킥 때 상대 선수에게 '어디로 찰 거냐, 왼쪽으로 찰 거지'하고 작게 말을 걸며 나름 심리전을 걸었는데, 통했던 것 같다"며 "경기 전날 페널티킥 연습을 했던 게 신의 한수였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양 팀 선수들은 거친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다. 김정미가 페널티킥을 쳐내자 재차 뛰어들어온 상대 선수의 발에 김정미가 맞았다. 이를 본 한국 선수들이 항의하며 몸싸움을 벌였다.

김정미는 "전반전이 끝나고 골을 먹혔지만 '괜찮다'고 이야기했다. 동점골을 넣은 뒤에는 선수들 눈에서 빛이 났고, 최전방 공격수까지 수비로 내려와 온 힘을 다해 뛰었다"고 설명했다.

천금같은 동점골을 넣은 장슬기(현대제철)는 "오늘 친구 이금민의 생일이었는데 골을 넣어서 뜻깊었다. 신경전도 심했고 응원 소리도 예상보다 커 경기장에서 아무 소리도 안 들릴 정도였다. 소음 대비 훈련이 효과가 있었다. 우리를 응원한다는 마음가짐으로 뛰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대표팀 에이스 지소연(첼시 레이디스)은 "끝까지 버텨준 동료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승리하진 못했지만 무승부 역시 긍정적이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두 경기가 더 남은 만큼 끝까지 방심하지 않겠다"며 "착실히 준비해 본선에 꼭 나서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여자 대표팀은 오는 9일 홍콩, 11일 우즈베키스탄과 맞붙는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