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품수수 의혹' 바른정당 이혜훈, 74일 만에 대표직 사퇴
정치

'금품수수 의혹' 바른정당 이혜훈, 74일 만에 대표직 사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9-07 13:39:30 | 수정 : 2017-09-07 14:36: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거짓 모함에 당이 굴복하는 선례 남겨서는 안 돼"
금품수수 의혹과 관련해 당대표직 자진사퇴를 밝힌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전체회의에 참석한 후 본청을 빠져나가고 있다. (뉴시스)
금품수수 의혹에 휩싸인 이혜훈 바른정당 대표가 7일 오전 대표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로써 6월 26일 당원대표자회의에서 대표로 뽑힌 지 74일 만에 낙마하는 불명예를 안았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연 의원전체회의에서 "거취 문제를 말하겠다"고 입을 열고 "오늘 바른정당 대표직을 내려놓는다"고 밝혔다. 그는 "안보와 민생의 심각한 이중 위기 국면에서 야당의 대표로 막중한 소임을 다하지 못하고 사려 깊지 못했던 저의 불찰로 많은 심려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면서도 "실체적 진실은 조만간 명명백백히 밝혀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전 대표는 당 대표가 아니라면 언론의 집중포화가 덜 하겠지만 무엇이 당을 위해 나은 길인가를 두고 많은 고심을 했다고 토로했다. 그는 "당을 사랑하는 많은 분들이 거짓 모함에 당이 굴복하는 선례를 남겨서는 안 된다고 강하게 항변하는 점, 또 자강이 옳다고 믿는 많은 동지들이 저의 사퇴로 자강의 불씨가 수그러들지 않을까 걱정하신다는 점들이 저의 고민을 깊게 했다"며, "당이 한시라도 빨리 추슬러 전진해야 되기 때문에 새로운 체제가 시급히 필요하다는 일각의 주장도 받아들여서 더 깊이 고심했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거짓 주장이 바른정당의 가치 정치를 훼손하고 바른정당의 전진을 방해하지 못하도록 막기 위해 대표직을 내려놓는다"며 국민과 당원에게 사과했다. 이어 "이번에 제기된 의혹은 저로서는 참 억울한 누명이지만 모든 진실과 저의 결백을 검찰에서 떳떳하게 밝히겠다"며, "저 개인의 부족함 꾸짖어주시되 바른정당은 개혁보수의 길을 굳건히 갈 수 있도록 도와주시기를 간절히 호소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 전 대표는 사업가 옥 모(65·여) 씨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6000만 원 규모의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아왔다. 4일 서울중앙지검은 옥 씨가 진정한 사건을 형사3부(이진동 부장검사)에 배당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성폭행 당했다" 피해 고백 나오자 조재현 미투 고발자 검찰 고소
영화배우 조재현이 16년 전 방송사 화장실에서 성폭행을 했다는 ...
최신 취약점 틈탄 갠드크랩 랜섬웨어 주의 필요
최근 최신 취약점을 이용한 '갠드크랩' 랜섬웨어가 국내에 확산하...
"일본항공, 기내식에 더이상 '전범기' 문양 안 쓴다"
일본항공(JAL)이 기내식 도시락에 전범기 문양을 사용하지 않겠...
"아빠 친구가 아르바이트 소개해준다고…" 강진서 고등학생 실종
일자리를 소개해주겠다는 아버지의 친구를 만나러 나간 한 고등학생...
"민주주의가 아니라 혐오를 배운 선거" 시민단체, 김문수 전 후보 인권위 진정
6·13 지방선거에서 혐오표현을 하는 후보를 감시하기 위해 인...
"언제까지 기다려야 합니까" 12년 전 정복 꺼내 입고 靑 향한 KTX 해고 승무원들
18일 정오 정복을 차려입은 KTX 승무원들이 서울역 계단에 줄...
김성태, "자유한국당 중앙당 해체…구태청산 TF 가동"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이 중앙당을 해체하고 간...
탁현민, ‘불법 선거운동 혐의’ 벌금 70만 원 선고…“결과 받아들여야”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 과정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로...
‘청와대 특활비 상납’ 전 국정원장들 징역형…법원 “뇌물은 아냐”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청와대에 상납한 혐의...
한수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천지·대진 신규 원전 건설 백지화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운영허가 기간이 남은 월성 원전 1호기...
새누리당 초선의원, "보수정치 실패 책임 중진 은퇴해야"
자유한국당 초선 의원 중 일부가 선거 참패 결과의 책임을 물으며...
이재명 인터뷰 태도 논란 확산…당선 확정 후 신경질적 반응 보여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기도민의 선택을 받은 이재명 더...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보건당국 역학조사 중
인천에서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각별한...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많아…니코틴은 유사
국내에 판매 중인 궐련형 전자담배 일부 제품의 타르 함유량이 일...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 혐의 다툼의 여지 있어”
운전기사, 공사 근로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한 혐의...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 제작진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
다수의 영화를 만들고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수상해 세계적으로 유...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