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3년 만에 신곡 ‘깡’으로 컴백…“데뷔 15주년 안 믿겨”
연예

비, 3년 만에 신곡 ‘깡’으로 컴백…“데뷔 15주년 안 믿겨”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12-01 17:21:07 | 수정 : 2017-12-01 17:27:12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가수 비. (레인컴퍼니 제공=뉴시스)
“꾸준히 앨범을 내왔지만 이번에는 정말 오랜만에 앨범을 냈습니다. 굉장히 행복합니다.”

가수 비(본명 정지훈·35)는 1일 서울 용산구 한강로3가 서울드래곤시티에서 열린 새 미니앨범 ‘마이라이프 애(愛)’ 발매기념 쇼케이스에서 컴백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비가 3년 만에 발매하는 새 앨범 ‘마이라이프 애(愛)’는 그가 살아온 인생과 음악, 팬들에 대한 고마움,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스페셜 패키지 앨범이다.

이번 앨범은 비가 ‘널 붙잡을 노래’ 등 자신의 곡을 다수 작업한 R&B 프로듀서 태완(C-LUV)과 함께 프로듀싱한 앨범이다. 태완은 이번 앨범 수록곡 ‘다시’와 ‘입에 달아(Baby Baby)’, ‘선샤인(Sunshine)’ 등을 함께 작업했다.

올해 데뷔 15주년을 맞은 그는 “벌써 15년이 됐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며 “앞으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정말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진짜 괜찮은 음악이 아니라면 사람들에게 보여주고 싶지가 않다”며 “이번에 여러 음악과 퍼포먼스를 준비했다”고 했다.

가수 비. (레인컴퍼니 제공=뉴시스)
이번 앨범 타이틀곡 ‘깡’은 프로듀싱 팀 매직맨션이 참여한 일렉트로닉 트랩 비트의 곡으로, 수십 가지의 현란한 사운드 믹스와 R&B 멜로디 라인에 어우러진 파워풀하고 개성 있는 비트 사운드가 비 특유의 부드러운 목소리와 잘 어우러진 곡이다.

그는 “그간의 음악 스타일을 벗어나고 싶었다”며 “음악 성적이나 순위를 위해 안정적인 음악을 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했다. 수많은 작곡가와 프로듀서에게 타이틀곡을 맡겼고, 끝없이 도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24일 선공개한 ‘오늘 헤어져’는 ‘어반자카파’ 조현아의 자작곡이다. 반복하는 다툼 속에서 이별을 망설이는 오랜 연인의 마음을 담았다. 비의 호소력 짙은 보이스와 조현아의 애절한 보컬 감성을 서정적인 피아노 선율로 그려냈다.

비는 ‘오늘 헤어져’에 관해 “예전부터 어반자카파 팬이었다”며 “조현아만의 곡을 달라고 어필했는데, 아주 흔쾌히 곡을 줬다”고 전했다.

이어 “장기 연애하는 사람들이 다투고 난 뒤 헤어지자고 하고, 또 다시 만나는 것처럼 헤어지자고는 하지만 어쩔 수 없이 또 만나게 되는 가사”라고 소개했다.

가수 비. (레인컴퍼니 제공=뉴시스)
가수 비 새 앨범 ‘마이라이프 애(愛)’. (레인컴퍼니 제공=뉴시스)
비는 배우 김태희와의 결혼과 득녀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인생 2막’이라는 생각이 든다. 나보다도 소중한 존재다. 이루 말할 수 없는 것 같다. 이렇게 안정적으로 한 가정을 이룬 것은 팬들과 지켜봐준 사람들 덕분이다. 정말 너무 감사하다.”

그는 앞으로 함께 작업을 해보고 싶은 가수로 신승훈을 꼽았다.

“기회가 생겨 가능하다면 신승훈 선배와 재미있는 퍼포먼스를 해보고 싶다. 조용한 노래, 퍼포먼스를 신승훈 선배와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비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마이라이프 애(愛)’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옛 직장상사 살해 후 흔적 없애려 밀가루 뿌려…1심 징역 18년
자신이 일하던 회사 대표를 살해하고 시신에 밀가루를 뿌려 흔적을...
해외 사이트 판매 ‘다이어트·성기능’ 제품서 유해물질 검출
해외 사이트에서 다이어트 효과, 성기능 개선, 근육강화 및 소염...
이스트소프트 회원 16만여 명 정보 빼내 협박한 피의자 검거
이스트소프트의 알툴즈 회원 약 16만 명의 개인정보를 빼내 업체...
해외사이트 항공·호텔 예약 피해 급증…취소·환불 꼼꼼히 확인해야
해외사이트에서 직접 항공권과 호텔을 예약했다가 피해를 보는 사례...
'세 남매 사망 아파트 화재' 경찰, 母 ‘실화’ 결론…검찰 송치
아파트 화재로 세 남매가 사망한 사건을 조사한 경찰이 화재 원인...
송유관 기름 훔치려다 불기둥 치솟아…2명 검거해 화상 치료 중
전북 완주의 송유관에서 기름을 빼돌리려다 불을 내고 달아난 일당...
맞고 밟히다 숨진 준희 양…경찰, 친부·내연녀 학대치사 결론
실종신고 됐다 전북 군산에서 시신이 유기된 채로 발견된 고준희(...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 시민에게 'ㅁㅊㅅㄲ' 답장해 논란 확산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전기생활용품안전법(이하 전안법) 통과와...
JTBC, 지난해 한국인이 가장 즐겨본 뉴스채널 1위 영예
지난 한 해 동안 한국인이 가장 즐겨본 뉴스채널은 JTBC였다....
감사원 “감염병 통합정보지원시스템, 접촉자 관리기능 부실”
질병관리본부가 지난 2016년 구축한 ‘감염병관리 통합정보지원시...
강원 양구서 25인승 군용버스 추락…중상 7명·경상 15명
2일 오후 강원도 양구군에서 발생한 군용버스 추락 사고로 탑승자...
서울 한복판서 크레인 넘어져 1명 사망…시내버스 덮쳐 ‘참변’
28일 오전 9시 40분께 서울 강서구 등촌동 강서구청 사거리 ...
자유한국당, "해당 행위" 류여해 제명…류, 반발
26일 오후 자유한국당이 류여해 최고위원을 제명했다. 류 최고위...
사천서 승용차 가로수 들이받고 전소…2명 사망·2명 중상
지난 26일 오후 8시 20분께 경남 사천시 서포면 비토리의 내...
“질병치료 효과 있다” 속이는 떴다방·의료기기 체험방 42곳 적발
일명 ‘떴다방’으로 불리는 건강기능식품 판매업체와 의료기기 체험...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