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최민정 김아랑 김예진, 뷰티풀 릴레이…3천m金
스포츠

심석희 최민정 김아랑 김예진, 뷰티풀 릴레이…3천m金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2-20 21:56:23 | 수정 : 2018-03-14 14:04:0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20일 오후 강원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3000m 계주 결승 경기 모습. 대한민국 대표팀 김아랑이 김예진에 터치하기 위해 역주하고 있다. (뉴시스)
더 이상 아름다울 수 없는 질주였다. 대한민국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이 3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합작했다.

김아랑(23·고양시청), 심석희(21·한국체대), 최민정(20·성남시청), 김예진(19·평촌고)은 20일 밤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펼쳐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3000m 릴레이 결승에서 4분07초361를 찍으며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두 번째로 들어온 중국은 실격 당했고, 이탈리아(4분15초901)에게 은메달이 돌아갔다. 4위로 들어온 캐나다도 실격함에 따라 파이널B에서 1위에 오른 네덜란드가 동메달을 가져가게 됐다.

한국 여자대표팀은 1992 알베르빌 동계올림픽 이후 쇼트트랙이 열린 8차례 대회 중 3000m 계주에서만 6번째 금메달을 수확했다. 1994 릴레함메르를 시작으로 1998 나가노, 2002 솔트레이크시티, 2006 토리노, 2014 소치 대회에서 금메달을 쟁취했다. 1992 알베르빌 대회에는 참가하지 않았다. 2010년 밴쿠버 대회에서는 제일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고도 실격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남자팀을 포함하면 한국이 쇼트트랙 계주에서 따낸 금메달은 8개째다. 남자팀은 1992 알베르빌, 2006 토리노에서 금메달을 건져올렸다. 쇼트트랙 전체 종목으로 따지면 이번 대회 3개를 포함, 24번째 금메달이다.

한국선수단은 이날 평창 대회 4번째 금메달을 수확했다. 앞서 쇼트트랙 남자 1500m 임효준, 남자 스켈레톤 윤성빈, 쇼트트랙 여자 1500m 최민정이 금메달을 손에 쥐었다. 최민정은 한국 선수 중 처음으로 2관왕에 올랐다.

한국은 심석희-최민정-김아랑-김예진 순으로 경기에 나섰다. 에이스 최민정은 맨 마지막 주자로 배치됐다. 중반까지 중국, 이탈리아와 경합한 한국은 5바퀴를 남기고 김아랑이 아웃코스로 치고 나가면서 승부수를 던졌다. 4바퀴를 남긴 상황에서 이탈리아와 캐나다 선수들이 넘어지는 바람에 중국과 우승을 다투게 됐다.

우리에게는 슈퍼스타 최민정이 있었다. 2바퀴를 남기고 바통을 이어받은 최민정은 출발 순간 중국 선수와 몸싸움을 이겨내고 앞으로 치고 나갔다. 폭발적인 스피드로 스퍼트한 최민정은 중국을 간발의 차로 제치고 1위로 들어왔다.

비디오 판독 후에도 판정은 바뀌지 않았다. 오히려 두 번째로 들어온 중국이 실격됐고, 한국의 금메달이 확정됐다.

파이널B에서 경기를 치른 네덜란드는 파이널A에 나선 4팀 중 2팀이 실격을 당한 덕분에 행운의 동메달을 목에 걸게 됐다. 네덜란드는 파이널B에서 4분03초471의 세계신기록을 작성하기도 했다.(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단원 성폭력 의혹' 법원, 이윤택 징역 6년 '철퇴'…미투 운동 첫 실형
검찰이 이윤택(66) 전 연희당거리패 예술감독에게 유사강간치상 ...
대구 아파트 건설 현장 조경용 석재에서 붉은불개미 발견
대구의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붉은불개미가 발견돼 정부당국이 대응...
“라오스 댐 사고 시공사 SK건설, 책임 있는 조치 취해야”
지난 7월 23일 라오스에서 발생한 댐 사고와 관련해 방한한 태...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