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더욱 역동적이고 공정해졌다…경기 규칙·규약 개정
스포츠

태권도, 더욱 역동적이고 공정해졌다…경기 규칙·규약 개정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4-06 17:22:09 | 수정 : 2018-04-06 17:25:04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세계태권도연맹(WT), 총회서 규칙 개정안 통과
자료사진, 지난해 8월 4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씨에스카(CSKA) 농구장에서 열린 2017 월드태권도 그랑프리시리즈 1차전에서 남자 +80kg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인교돈(오른쪽)이 러시아의 로만 쿠즈네초프 선수와 결승전을 펼치고 있다. (세계태권도연맹 제공=뉴시스)
앞으로 태권도 경기에서 회전기술을 가미한 발차기 공격을 하면 가산점이 늘어난다. 세계태권도연맹(WT)은 6일(한국시간) 아프리카 튀니지에서 제29차 정기총회를 열고 이러한 내용이 포함된 경기규칙과 규약 개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선수들의 활발한 공격을 유도하기 위해 회전기술차기 추가점을 기존의 1점에서 2점으로 높였다.

올림픽 정식종목인 태권도는 판정의 공정성을 위해 전자호구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으나 점수따기식의 단조로운 공격으로 경기의 흥미를 떨어뜨린다는 지적이 있었다.

따라서 몸통 공격은 2점, 머리 공격은 3점이지만 회전차기에 성공하면 2점의 가산점이 주어져 4점과 5점을 얻게 된다.

연장전인 ‘골든 포인트 라운드’는 ‘골든 라운드’로 명칭을 바꿨다. 먼저 1득점하거나 상대가 2번 감점하면 승리하는 기존의 방식이, 어떤 기술이든 2점 이상 먼저 얻어야 이기는 것으로 개정됐다. 1점짜리 주먹 공격으로는 이길 수 없도록 했다.

감점 규정도 보다 공격적인 경기가 펼쳐질 수 있도록 경기장 한계선 밖으로 한 발만 나가도 감점 처리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기존에는 양발이 모두 나갈 경우에만 감점 처리했다.

선수가 5초간 움직이지 않으면 주심이 ‘파이트’ 신호를 외치고, 다시 5초간 움직임이 없으면 감점토록 했다.

발뒤꿈치 센서가 부착되며 생겨난 변칙적인 발기술인 ‘몽키킥’은 감점 요인이 된다. 몽키킥은 전통적인 돌려차기가 아니라 발바닥으로 상대의 몸통을 차거나 문지르면서 득점을 끌어내는 기술이다.

선수 보호를 위해 계체 규정도 강화했다. 경기 전날 계체를 하고 매 경기 시작 2시간 전 무작위로 추첨한 선수들을 다시 한 번 계체한다. 단기간에 체중을 감량하는 시도를 줄이는 효과가 기대된다.

개정된 경기 규칙은 6월 1일 개막하는 ‘로마 월드 태권도 그랑프리’ 시리즈1부터 적용된다.

한편, 이날 총회 참가자들은 회의 시작에 앞서 지난해 10월 타계한 김운용 전 총재를 추모하는 영상을 보며 애도를 표했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대전당진고속도로 교각서 근로자 4명 추락해 목숨 잃어
고속도로 교각에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추락해 목숨을 잃는 참...
"집단 패혈증 발병 피부과 프로포폴 전국 평균 14배"
이달 초 집단 패혈증이 발생한 서울 강남구 소재 M피부과가 지난...
‘방화대교 붕괴 사고’ 공사 관계자 전원 유죄 확정
지난 2013년 3명의 사상자를 낸 서울 방화대교 남단 접속도로...
울산 한화케미칼 공장서 염소 누출 사고 발생
울산의 한 화학공장에서 염소가스가 새는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가 ...
최순실, ‘정유라 이대 학사비리’ 징역 3년 확정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 ‘비선실세’ 최순실 씨가 딸 정유라 ...
인권위, 한국국토정보공사 성추행 사건 가해자 검찰 고발
국가인권위원회가 2015년, 2017년에 성추행 사건이 발생한 ...
한국기원, ‘성폭행 의혹’ 김성룡 9단에 ‘활동 임시정지’ 처분
바둑계에도 ‘미투운동’이 번졌다. 한국기원은 동료 프로기사 ‘성...
신해철 집도의, 과실치사·비밀누설 혐의 징역 1년 확정
가수 고 신해철 씨의 수술을 집도했다가 의료과실로 사망케 한 혐...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 기로…정부, 비공개 회의서 검토
정부가 진에어 항공 면허 취소를 비공개 검토 중인 사실이 언론 ...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 성범죄로 정식재판 회부
성 학대 연루 혐의를 받고 있는 교황청 3인자 조지 펠 추기경이...
"검은 돈 단 한 푼도 받지 않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선거사무소 개소
더불어민주당이 경기도 성남시장 후보로 확정한 은수미 전 의원이 ...
김경수 경남지사 예비후보, '드루킹 사건' 참고인 신분 경찰 출석
경남도지사 선거 예비후보로 출마하며 의원직에서 사퇴한 김경수 전...
법원, 신도 성폭행 혐의 받는 이재록 목사 구속영장 발부
경찰이 신도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이재록(75) 만민중앙성결교...
경찰청 “감찰 중 목숨 끊은 충주 여경, 무고·자백강요 당했다”
지난해 10월 무기명 투서로 인해 감찰조사를 받다 스스로 목숨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